•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상반기에만 13만대 팔린 수입차…테슬라가 '슈퍼 루키'

    ... 중 순수 전기차는 모델3가 유일하다. 상반기 누적으로는 벤츠, BMW, 아우디, 폭스바겐, 테슬라, 볼보, 미니, 포르쉐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한국 시장 철수를 결정한 닛산의 6월 판매량은 전월 대비 261.4% 증가한 824대로 나타났다. 알티마와 맥시마 재고 차량을 1000만원 이상 할인 판매한 효과로 풀이된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3 17:22 | 오세성

  • thumbnail
    완판하고 16년만에 떠나는 닛산…고장 수리는 누가?

    ... 소비자들이 부담해야 할 AS 비용은 더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두 번째는 르노삼성이 AS를 맡아줄 수 있다는 관측이다. 한국닛산과 르노삼성은 르노-닛산-미쓰비시 그룹 소속 계열사다. 최근까지 르노삼성에서 닛산 차량이 생산되기도 했고, 닛산 알티마는 SM5·QM6 등과 일부 부품을 공유하는 측면도 있다. 전국에 탄탄한 AS망을 갖춘 르노삼성에서 닛산 AS를 맡는 것은 소유주들이 가장 바라는 방향이지만, 국내 시장에서 한국닛산과 르노삼성이 별다른 관계를 갖지 않아왔기에 ...

    한국경제 | 2020.06.11 15:35 | 오세성

  • thumbnail
    '폭탄할인' 닛산 업무 마비…알티마 완판에 계약 중단

    한국 시장 철수를 결정하고 폭탄 할인에 들어간 닛산의 중형 세단 알티마가 사실상 완판됐다. 30%를 하회하던 할인률을 35% 수준으로 높인 당일 벌어진 일이다. 9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닛산이 전날 저녁부터 알티마 계약 접수를 중단했다. 주문이 폭주해 잔여 물량이 부족해졌다는 판단을 내렸기 때문이다. 한국 시장 철수를 결정한 닛산은 중형 세단 알티마와 준대형 세단 맥시마 재고 물량을 할인 판매했다. 기본 모델인 2.5 가솔린 알티마 스마트는 소비자가에서 ...

    한국경제 | 2020.06.09 10:29 | 오세성

전체 뉴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