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추사랑 벌써 이렇게 컸어?…클수록 엄마 닮은꼴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의 아내 야노시호가 딸 추사랑의 근황을 전했다. 2일 야노시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Not me...It's Saran!(저 아니에요, 사랑이에요)"라는 짧은 문구와 함께 추사랑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추사랑은 전동 보드를 타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폭풍 성장한 모습이 시선을 모았다. 모델인 엄마를 닮아 남다른 비율을 자랑했다. 언뜻 보면 엄마로 착각할 수 있을 만큼 자란 추사랑의 모습에 ...

    한국경제 | 2019.10.03 15:11 | 한누리

  • thumbnail
    추성훈 집 가격, 매매가 72억 화제…수영장·요가룸 有·하와이 전경 한눈에

    격투기선수 추성훈 집의 가격이 화제다. 지난 20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이하 '섹션TV')에서는 하와이에 있는 추성훈, 야노시호의 집에 대해 다뤘다. 이날 공개된 추성훈 가족의 집에는 수영장과 스파, 요가룸, 피트니스 센터는 물론 스킨케어 및 마사지를 받을 수 있는 트리트먼트룸까지 있어 놀라움을 자아냈다. 집안 내부는 화이트 톤으로 깔끔한 분위기를 자랑하며, 통유리 너머로 하와이 전경과 수평선이 보여 ...

    연예 | 2019.06.21 14:46 | 김수영

  • thumbnail
    "대한민국·일본, 모두 가슴에"…추성훈, 원챔피언십 태극기·일장기 동시 사용

    ... 추성훈은 종합격투기 선수로는 K-1 Hero's 챔피언을 지냈다. 미들급 세계 톱5로 평가된 전성기 시절 한쪽 팔에는 태극기, 반대편에는 일장기가 붙은 도복을 입고 입장하며 깊은 인상을 심어줬다. 추성훈은 일본의 유명 모델 야노 시호의 남편이자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사랑받은 추사랑의 아버지이기도 하다. 재일교포4세로 증조할아버지가 일본으로 건너갔가면서 일본에서 나고 자랐다. 하지만 한국 국적을 포기하지 않았고, 한국에서 유도선수로 ...

    한국경제 | 2019.06.05 14:24 | 김소연

전체 뉴스

  • thumbnail
    '집사부일체' 추성훈, 5대 1 팔씨름 대결 敗…9살된 추사랑 깜짝 등장

    ... 웃음을 안기며 분당 시청률 7.7%로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추성훈은 시합 준비로 딸 사랑이와 잠시 떨어져지내고 있다며 하와이에 있는 사랑이에게 영상통화를 연결했고, 어느덧 9살이 된 사랑이와 아내 야노시호가 등장해 반가움을 더했다. 통화가 끝난 후 추성훈은 지난해 처음으로 자신의 경기를 직접 본 사랑이가 당시 판정패를 당한 자신을 위로해주던 걸 떠올리며 울컥한 모습을 보였다. 그런 추성훈은 “아버지로서 뭘 가르쳐줘야 하나 ...

    텐아시아 | 2020.08.10 09:39 | 정태건

  • thumbnail
    [G기자의 사만모①] 지현정, 도약을 위한 백스테이지로

    ... 관객들 앞에서 당당한 캣워크를 선보이는 '화려하고 동적인' 이미지라면, 요가 수련은 나만을 위한 매트 위에서 잔잔한 음악과 함께 명상하는 '차분하고 정적인' 이미지다. 화려함에 지친 심신을 요가 수련을 통해 정화시키고자 함일까, 야노 시호, 장윤주, 한혜진 등 많은 톱모델들도 여러 방송을 통해 요가 사랑을 내비쳐왔다. 그리고 요가를 좀 더 전문적으로 수련하며 요가 강사로의 활동을 시작한 톱모델 지현정이 있다. 지현정은 지난달 끌로에(CHLOE), 코스(COS) 등의 ...

    bntnews | 2020.07.03 15:06

  • thumbnail
    [방송소식] 야노 시호-추사랑, 케냐 마사이족 방문 外

    ▲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 월드비전은 파이터 추성훈의 아내이자 모델인 야노 시호와 딸 추사랑이 케냐 오실리기 지역 마사이족을 만나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고 19일 밝혔다. 마사이족은 조혼 등으로 고통받으며 어려운 삶을 산다. 야노 시호는 "학교에 다니며 꿈을 꾸어야 할 10대 소녀들이 조혼을 강요받거나 일터로 내몰리는 것을 보고 같은 여성이자 딸을 키우는 엄마로서 무척 마음이 아팠다"고 말했다. 이들 모녀의 케냐 방문기는 오는 22일부터 이틀간 ...

    한국경제 | 2019.11.19 09:3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