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책마을] 세계 권위주의 광풍, 그 뒤에는 푸틴이 있었다

    ... 유럽연합을 약화 또는 해체시키고 미국의 민주주의를 흔드는 게 구체적인 목표다. 2014년 2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그 서막이었다. 옛 소련 해체 후 우크라이나는 유럽연합 가입을 추진했다. 그러나 2013년 친러 성향의 야누코비치 대통령이 당선된 뒤 유럽연합 가입을 포기하자 국민이 유로마이단 혁명을 일으켜 친러정책에 제동을 걸었다. 그러자 러시아는 이듬해 우크라이나를 침공해 크림반도를 합병하고 유럽연합의 확산을 저지했다. 이 과정에서 주목해야 하는 것이 러시아의 ...

    한국경제 | 2019.10.10 17:20 | 서화동

  • '지각 또 지각' 푸틴…실수일까 전략일까

    ... 가장 큰 수모를 당한 정상은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다.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가 작년 1월 조사한 자료를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2014년 메르켈 총리와의 회담장에 4시간 15분이나 늦게 나타났다. 또한 2012년에는 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대통령을 4시간이나 기다리게 했고 2016년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회담 때는 3시간을 지각했다. 2015년에는 프란치스코 교황을 50분 기다리게 했다. 푸틴 대통령은 작년 9월 6일 문재인 대통령과의 회담에도 34분 지각했다. ...

    한국경제 | 2018.07.17 10:58 | 강경주

  • 우크라이나, 옛 소련 국가 연합체 CIS 탈퇴

    ... 12월 CIS 창설 협정에 가장 먼저 서명했다. 하지만 1993년 CIS 정상회의에서 채택한 강령에는 서명하지 않아 법적으로는 공식 회원국이 아니라 참여국 지위를 유지해왔다. 그러다 2014년 우크라이나 혁명으로 친러시아 성향의 빅토르 야누코비치 전 대통령이 실각하고 포로셴코 대통령의 친서방 정권이 들어서면서 CIS 탈퇴를 꾀해왔다. 대신 2014년 6월엔 유럽연합(EU)과 자유무역지대 창설을 골자로 한 협력협정을 체결하며 EU 가입을 추진해왔다. 지금까지 CIS에는 ...

    한국경제 | 2018.05.20 17:40 | 이설

전체 뉴스

  • thumbnail
    "바이든, NSC 러시아국장에 친러시아 학자 임명 검토"

    ... 법원에 제출한 자료에는 폴 매너포트 트럼프 선거대책위원장이 한 이메일에서 '긍정적인 기사가 나오도록 노력하는 것을 지휘했다'고 설명하면서 로잔스키 소장의 CNN방송 기고문을 예시로 들었다. 이 기고문은 당시 친러시아 성향 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정적을 풀어주면 그간 진행해온 광범위한 개혁에 신뢰성이 부여될 것이라고 주장하는 내용이다. 악시오스는 "미국의 대러시아 강경파는 로잔스키 소장 임명이 러시아와 갈등에 대한 바이든식 해법일까 봐 우려한다"라면서 ...

    한국경제 | 2021.04.11 17:08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시선] 러시아에 맞서는 우크라, 나토 지원 호소

    ... 경제, 군사, 법률 등 주요 분야에 걸쳐 나토의 기준을 충족시키는 조치들을 수행하고 이에 대해 나토의 평가를 받는 프로그램이다. 우크라이나는 지난 2008년 MAP 프로그램 참여를 신청했다가 2010년 친러시아 성향의 빅토르 야누코비치 대통령 정권 때 철회한 바 있다. 젤렌스키는 이날 스톨텐베르그 총장에게 러시아가 군대를 우크라이나 국경으로 집결시키면서 공격 태세를 강화하고 있다고 알리고, 나토 회원국들이 흑해 안보에 더 많은 주의를 기울이고 흑해 해역 주둔 군사력을 ...

    한국경제 | 2021.04.06 23:14 | YONHAP

  • thumbnail
    러 외무 "러-EU 관계 바닥…EU가 지속해 관계 훼손" 주장

    ... 러시아 문화에 대한 공격 등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다"면서 EU 국가들이 러시아어 방송 채널 폐쇄, 러시아어 사용 언론인에 대한 탄압 등을 방관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그는 EU의 무력함은 지난 2014년 친러 성향의 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친서방 야권 세력에 쫓겨나면서 정권 교체가 이루어지는 과정에서 여실히 드러났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당시 야누코비치 대통령이 야권 지도자들과 조기 대선, 대통령 권한 축소 개헌, 거국 내각 구성 등의 정국 안정화 ...

    한국경제 | 2021.02.15 22:4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