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양예원, 악플러 100여명 고소…스튜디오 실장동생 "화가 난다"

    유튜버 양예원이 모욕성 글을 쓴 네티즌 100여 명을 고소한다고 밝혔다. 양예원 변호인 이은의 변호사는 지난 6일 이같이 밝히면서 "악플러들을 고소하는 것은 금전적 배상 때문이 아니라 진심어린 반성과 사과를 원하기... 평생을 살아가야 한다. 그렇지만 내 삶을 포기하고 싶지 않다. 용기 내서 잘 살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예원 악플러 고소 소식을 접한 스튜디오 실장동생은 한 커뮤니티에 글을 올려 "악플러 고소한다는 기사를 접하고 ...

    HEI | 2019.02.07 09:14 | 김예랑

  • thumbnail
    "죽은 오빠 유골 뿌려진 곳에서 낚시"…양예원 사건 실장 동생 주장 사실?

    유튜버 양예원이 성추행 가해자로 지목한 스튜디오 실장 동생 A씨가 "양예원이 오빠 유골이 뿌려진 곳에서 낚시를 했다"고 주장해 파장이 일고 있다. 지난 12일 보배드림에는 '양예원 사건 관련 동생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와 관심이 쏠렸다. A씨는 양예원이 성추행 사건 조사를 받는 도중 바다낚시를 갔고, 얼굴이 까맣게 그을렸다는 요지의 기사를 보고 글을 올렸다고 밝혔다. 그는 "억울하게 죽은 오빠는 ...

    HEI | 2018.09.13 09:42 | 김예랑

  • thumbnail
    유튜버 양예원, '출사 누드 사진 유출' 피해자 "속옷 입고 강제 촬영"

    ... 스튜디오 촬영을 했지만 20명의 남성들에 둘러싸여 선정적인 속옷 차림으로 촬영을 당했고 성추행까지 당했다고 밝혔다. 양예원은 17일 자신의 SNS에 자신이 최근 논란이 된 출사 사진 유출 사건의 피해자라면서 25분 길이의 영상을 게재했다. ... 콘셉트로 찍는다. 프로필 사진도 찍어 주고 아는 PD와 감독을 소개시켜 주겠다"고 설득했다고 했다. 양예원이 스튜디오에 오자 자물쇠로 촬영장을 잠궜고 20명의 남자들이 카메라를 들고 있었다. 실장은 성기가 보이는 포르노용 ...

    HEI | 2018.05.17 09:57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양예원, 악플러 100여명 고소→스튜디오 실장동생 "화가 난다" 분노

    유튜버 양예원이 악플러 100여명을 경찰에 고소할 예정인 가운데, '양예원 사건'과 관련해 조사받다 스스로 목숨을 끊은 스튜디오 실장의 여동생이 심경을 전했다. 스튜디오 실장동생은 지난 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오늘 ... 진실을 가려질까"라고 반문했다. 이어 여동생양예원 무고죄를 조사할 검사를 믿지 못하겠다는 말도 덧붙였다. 여동생은 "무고죄 관련 배정받은 담당 검사가 처음부터 중립이 아니었던 거 같다. 안희정 사건 관련 김지은씨를 옹호하는 글을 ...

    스타엔 | 2019.02.07 12:03

  • thumbnail
    '양예원 사건' 숨진 스튜디오 실장동생 "오빠 억울함 풀지 못할 것 같다"

    ... 양예원의 노출 사진을 유출하고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된 모집책 최 모 씨가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가운데 이와 관련한 사건으로 조사를 받던 중 스스로 목숨을 끊은 스튜디오 실장의 여동생이 심경글을 남겼다. 양예원 사건 스튜디오 실장 동생은 ... 커뮤니티 게시판을 통해 "어차피 전 이길 수 없는 싸움을 하고 있는 거 같습니다"라며 심경글을 남겼다. 스튜디오 실장동생은 "오빠가 죽은지 6개월이 지났고 5월 30일 무고죄로 사건이 접수 됬지만 아무런 진행조차 되지 ...

    스타엔 | 2019.01.10 09:26

  • thumbnail
    유명 유튜버 양예원, 성범죄 피해 고백.."피팅 모델 알바→성추행 강제 촬영"

    '비글커플'로 유명한 유튜버 양예원이 과거 성범죄 피해 사실을 용기내 밝혔다. 17일 유튜버 양예원은 자시의 SNS계정을 통해 "저는 성범죄 피해자입니다. 꼭 한번만 제 이야기를 들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 지원을 하게 됐고, 같이 일하고 싶다는 연락을 받고 면접을 보려 합정역 근처 한 스튜디오를 찾아갔다"고 말했다. 양예원은 "제게 연락을 주신분은 '실장님' 이셨고, 그분은 절 보자마자 감탄을 하며 너무 예쁘다고 칭찬을 하셨다. 카메라 ...

    스타엔 | 2018.05.17 08: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