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태민의 성장통, 편안한 듯 깊은 그날의 너와 나 '2 KIDS' [신곡in가요]

    '독보적 솔로' 태민의 컴백이 다가왔다. 프롤로그 싱글 '투 키즈(2 KIDS)'로 역대급 컴백의 서막을 열었다. 태민은 4일 오후 6시 정규 3집 '네버 고나 댄스 어게인(Never Gonna Dance Again)'의 프롤로그 싱글 '투 키즈'를 공개했다. 태민의 세 번째 정규앨범 '네버 고나 댄스 어게인'은 이번 '투 키즈'를 시작으로 '액트 1(Act ...

    연예 | 2020.08.04 18:02 | 김수영

  • thumbnail
    '비긴어게인' 정승환, 한 여름밤 낭만 안기는 '무공해 보컬'

    가수 정승환이 힐링 보이스로 한 여름밤의 낭만을 선물했다. 정승환은 지난 2일 방송된 JTBC '비긴어게인 코리아'에서 태연의 '파인(Fine)'과 칼럼 스콧의 '유 아 더 리즌(You Are The Reason)'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정승환은 시원한 고음이 돋보이는 '파인' 무대에 이어 소향과의 애틋한 귀 호강 듀엣 무대로 다시 한번 뛰어난 라이브 실력을 입증했다. 그는 ...

    연예 | 2020.08.03 09:23 | 김수영

  • thumbnail
    김하늘 "우리 이혼해" 통보에…윤상현 '18 어게인'

    JTBC의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의 첫 티저 예고 영상이 공개됐다. 김하늘의 이혼 통보와 동시에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모범형사’ 후속으로 오는 9월 7일 첫 방송 예정인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은 이혼 직전에 18년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 드라마 ‘고백부부’로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하병훈 감독이 ...

    연예 | 2020.07.31 17:57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밴디지 이찬솔, '우아한 친구들' OST '위로' 참여

    ... 나'를 통해 가요계에 정식 데뷔한 이찬솔은 지난해 '슈퍼밴드'를 통해 매력적인 보이스와 특유의 감성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으며 대중들에게 이름을 알렸다. 이후 지난 2월 밴드 밴디지를 결성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한, 이찬솔은 '이태원 클라쓰', '본 어게인', '배가본드' 등 다수의 드라마 OST에 참여하여 극의 몰입감을 한층 끌어올린 바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스타엔 | 2020.08.07 16:29

  • thumbnail
    '18 어게인' 2차 티저 영상 공개, 윤상현-이도현 '2인 1역' 기대감 폭등

    ‘18 어게인’의 2차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쌍둥이 남매와 동급생이 된 아빠 윤상현과 이도현의 고교 라이프에 흥미가 고조된다. ‘모범형사’ 후속으로 오는 9월 7일 첫 방송 예정인 JTBC ‘18 어게인’은 이혼 직전에 18년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다. ‘고백부부’로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하병훈 감독이 JTBC로 이적한 후 처음으로 연출하는 드라마로 ...

    스타엔 | 2020.08.07 16:11

  • thumbnail
    '비긴어게인 코리아' 헨리, 마지막 버스킹서 최초 '더블 피아노' 퍼포먼스

    코로나19의 여파로 힘든 시간을 보내는 대한민국에 위로를 건네기 위해 서울, 대구, 강원, 부산, 안동, 전주 등 전국을 다니며 음악을 선물해온 ‘비긴어게인 코리아’가 3개월간의 여정에 마침표를 찍는다. 9일(일) 방송되는 JTBC ‘비긴어게인 코리아’의 마지막 회에서는 첫 방송 때 화제를 모았던 ‘드라이브 인 버스킹’을 다시 한 번 재현한다. 헨리는 ‘비긴어게인’ ...

    스타엔 | 2020.08.07 13:17

사전

어게인스트 더 그린 [Against the green] 골프용어사전

볼 근처나 플레이선의 잔디가 플레이어 쪽으로 뉘어있는 상태.요컨대 잔디가 역결인 상황.이럴 땐 평상시보다 강하게 쳐주어야 원하는 샷을 낼 수 있음.반대는 'With the green”.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