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머크, 코로나19 치료제·백신 임상 기대…"돌아볼 때"

    ... 시작할 예정이다. 또 코로나19 백신인 'V590'과 'V591'은 연내 임상에 진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V590은 'VSV' 바이러스를, V591은 홍역 바이러스를 운반체(벡터)로 사용한다. V590 백신은 지난해 허가받은 머크의 에볼라 바이러스 백신 에르베보와 동일한 벡터를 사용한다. 해당 개발 프로젝트는 미 정부로부터 3800만달러의 지원금을 받았다. 김예나 기자 yena@hankyung.com

    한경헬스 | 2020.08.05 09:54 | 김예나

  • thumbnail
    [속보] "렘데시비르 투여 106명 중 4명 '이상반응'"

    ... 렘데시비르를 투여했다. 렘데시비르를 투약받을 수 있는 환자는 폐렴을 앓으면서 산소치료를 받고 있고 증상이 발생한 뒤 10일이 지나지 않은 중증환자다. 투약은 5일간 10㎖ 주사약 6병이 원칙이지만 필요한 경우 투약 기간을 5일 더 연장할 수 있다. 렘데시비르는 미국 길리어드사이언스가 에볼라 치료제로 개발한 항바이러스제로 코로나19 치료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돼 세계 각국이 치료제로 수입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04 14:32 | 차은지

  • thumbnail
    [한국경제신문 편집국장입니다] 재개발·재건축은 끝까지 안된다? 유료

    ... 하지만, 자신감 하나는 대단합니다. 셀트리온은 기존에 개발된 약물을 코로나 치료제로 바꾸는 게 아니라 완전한 신약을 만들고 있습니다. 현재 글로벌 제약·바이오 기업들 가운데 신약을 개발 중인 회사는 미국의 리제네론과 셀트레온 밖에 없습니다. 현재 유일한 치료제인 미국 리어드사이언스의 렘데시비르는 당초 에볼라 치료제로 개발된 약물입니다. A2면에 김우섭 최지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 관련 기사 바로 가기 한국경제신문 편집국장 조일훈 (끝)

    모바일한경 | 2020.07.20 18:03 | 조일훈

전체 뉴스

  • thumbnail
    당국 "렘데시비르 투여 106명 중 4명 '이상반응'…효과 검토중"

    ... 중증·위중환자 108명에게 렘데시비르를 투여했다. 렘데시비르를 투약받을 수 있는 환자는 폐렴을 앓으면서 산소치료를 받고 있고 증상이 발생한 뒤 10일이 지나지 않은 중증환자다. 투약은 5일간 10㎖ 주사약 6병이 원칙이지만 필요한 경우 투약 기간을 5일 더 연장할 수 있다. 렘데시비르는 미국 길리어드사이언스가 에볼라 치료제로 개발한 항바이러스제로, 코로나19 치료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돼 세계 각국이 치료제로 수입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4 14:57 | YONHAP

  • thumbnail
    [코로나시대 韓ODA] ③ 'K-방역' 전수…. 가나 감염병 역량 강화(끝)

    ... 아콰아 씨는 "교육 덕분에 감염자 추적과 통계를 활용해 피해가 더 크게 번지지 않게 됐다"며 이같이 고마워했다. ◇ 질병 퇴치 위한 글로벌보건안보구상 참여 코이카는 선진국과 비교해 인간면역결핍바이러스(HIV), 결핵, 말라리아, 에볼라 바이러스 등으로 사망자가 많은 개발도상국(이하 개도국)의 질병 퇴치에 앞장서고 있다. 이 중에서도 개도국의 의료·위생환경을 개선하고, 국제사회와 감염병 예방 공조체계를 구축하는 사업에 집중하고 있다. 2014년 67개국 정부와 보건 ...

    한국경제 | 2020.08.03 17:51 | YONHAP

  • thumbnail
    길리어드 "10월까지 전세계 렘데시비르 수요 맞출듯"

    ... 렘데시비르 사용이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길리어드는 렘데시비르를 미국에서는 환자당 3천120달러(약 370만원)에, 유럽과 다른 개발도상국들에는 2천340달러(약 278만원)에 판매하고 있다. 항바이러스제인 렘데시비르는 애초 에볼라 치료제로 개발됐으나, 최근 미국에서 진행한 초기 임상시험에서 코로나19 입원 환자의 회복 기간을 31% 줄였다는 발표가 나오면서 주목받았다. 한편 이같은 렘데시비르의 '인기'에도 길리어드의 2분기 매출은 51억달러로 ...

    한국경제 | 2020.07.31 15:37 | YONHAP

사전

약물 재창출 [drug repurposing] 경제용어사전

이미 다른 질병 치료에 쓰이고 있거나 개발 중인 약물의 용도를 바꿔 새로운 질병 치료제로의 가능성을 타진하는 전략. 신약 개발에 드는 비용과 기간을 크게 줄일 수 있다. 예를 들어 말라리아치료제인 하리드록시클로로퀸이나 에볼라 치료제로 개발된 렘데시비르에서 코로나19의 치료 효과를 찾는 전략이 그것이다.

렘데시비르 [Remdesivir] 경제용어사전

미국의 길리어드 사이언스가 개발한 코로나19 치료제. 원래는 2013-2016년 서아프리카에서 유행하던 에볼라 출혈열의 치료제로 개발됐지만 추가 임상시험에서는 효과를 입증하지 못했다. 하지만 후속 연구에서 호흡기 세포융합 바이러스, 후닌바이러스, 메르스 및 사스 바이러스를 포함한 코로나바이러스에서도 항바이러스 효과를 나타내는 것으로 알려졌다. 2019년말 렘데시비르는 중국 우한에서 발병해 전세계로 확산된 코로나19의 최초의 치료제로 인정받았다. 미국 ...

아비간 [Favipiravir] [Avig] 경제용어사전

... 개발한 것으로 '파비피라비르' 또는 'T-705'로도 알려져 있으며 일본에선 제품으로 출시되어 있다. 2020년 2월 중국 국가약품감독관리국(NMPA)은 항바이러스 제제 '파빌라비르'를 코로나19 치료제로 허가했다. 아비간은 에볼라 바이러스와 사스 바이러스 감염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한 바 있다. 중국 생산 및 판권을 보유한 저장하이정은 파빌라비르 생산에 들어간 것으로 전해졌다. 일본 정부는 2020년 2월 25일부터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환자에게 아비간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