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박성완의 이슈 프리즘] '소프트파워 한계' 부닥친 중국夢

    ... “미국의 일자리와 부를 빼앗는 중국의 절도행위”(2019년)라며 중국을 비난하던 예년의 연두교서 톤과 많이 달라졌다. 중국을 상대하는 트럼프 대통령의 자신감이 읽히는 대목이다. 미국은 그러나 한편에서는 중국이 ... 호감을 이끌어내는 매력, ‘소프트 파워’가 뒷받침돼야 한다. 신임 주한 중국대사는 최근 기자회견에서 “한국과 중국은 우호적 이웃”이라며 중국의 대처를 이해하고 지지해달라고 강조했다. 당장 ...

    한국경제 | 2020.02.05 18:32 | 박성완

  • thumbnail
    "거짓말이 된 문 대통령 취임사" 정홍원 전 총리, 文 정부 실정 조목 지적

    ... 총리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을 언급하기도 했다. 온갖 비리의 백화점이라고 지탄받는 조 전 장관을 임명하고 사임한 후에도 그의 편을 들었다는 설명이다. 그는 "조 전 장관이 사임한 후에도 대통령은 아쉬움을 표하더니 연두 회견에서 '마음의 빚을 졌다'느니 하면서 향후 재판에 영향을 미치려고 했다"며 "대통령이 어떤 빚을 졌는지 모르지만 대통령 개인의 빚을 왜 국가와 국민이 갚아야 하느냐"고 따져물었다. 그러면서 ...

    한국경제 | 2020.02.03 13:02 | 이보배/조상현

  • thumbnail
    박지원 "대통령이 정시 확대 언급해 교육 현장 혼란 대단"

    ... "그래도 수시 때문에 서울 및 수도권 대학에 그나마 더 갈 수 있었는데 이제 문재인 정부마저 '개천에서 용 나는 시대가 끝났다'는 절망감이 매우 크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대통령의 시정연설이나 연두 기자회견은 각 부처 의견을 듣고 청와대 비서실에서 종합해 대통령께 보고해 방향을 잡아 작성하고, 최종단계에서 정부와 다시 조율한다"면서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정연설에서 대통령께서 '경제가 좋다', '고용이 ...

    HEI | 2019.10.28 15:24 | 김명일

전체 뉴스

  • thumbnail
    트럼프, 탄핵심판에 "조작" 비난…"EU 합의 안하면 높은 관세"(종합2보)

    ... 대통령은 세계경제포럼(WEF)의 연차 총회, 일명 다보스포럼에 참석하고 워싱턴으로 돌아가기 전 열린 '깜짝 기자회견'에서 자신의 탄핵 사건에 대해 "정말로 조작된 일"이라면서 "우리나라에 너무 나쁜 일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 자신은 탄핵 심판에 참석하고 싶지만 변호인들이 반대할 것이라고도 말했다. 그러면서 탄핵 심판이 진행되더라도 연두 교서를 예정대로 발표하고 싶다고 밝혔다. 그는 다음 달 4일로 예정된 연설이 자신의 행정부의 어젠다를 정하는 데 ...

    한국경제 | 2020.01.22 23:35 | YONHAP

  • thumbnail
    아베 시정연설·영토관 개관…내주 초 한일관계 '변수' 몰렸다

    ... 언급조차 하지 않아 의도적인 '패싱' 논란을 낳았다. 이번 시정방침 연설에 전후로는 최악 상황까지 내몰렸다가 작년 말 정상회담 등을 계기로 '숨 고르기' 중인 양국 관계를 반영한 언급이 나올지 주목된다. 아베 총리는 지난 6일 연두 기자회견에서는 안보 정책과 관련해 한미일 3국 협력을 언급할 때 외에는 한국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다. 양기호 성공회대 교수는 19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양국이 이 상황을 관리하자는 공감대에는 이르렀고 아베 총리도 도쿄 올림픽을 앞둔 ...

    한국경제 | 2020.01.19 13:58 | YONHAP

  • thumbnail
    북한, 아베 '헌법개정' 발언 비난…"어리석은 놀음 걷어치워야"

    북한은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헌법 개정'을 언급한 데 대해 "자국과 국민의 미래를 망치는 어리석은 놀음을 당장 걷어치워야 한다"고 비난했다. 아베 총리는 지난 6일 연두 기자회견에서 "자민당이 앞장서서 국민적 논의를 높이는 가운데 헌법개정 행보를 한걸음, 한걸음 착실히 진행해나갈 것"이라며 "헌법개정을 내 손으로 완수해나가겠다는 생각에는 전혀 흔들림이 없다"고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은 15일 '헌법개정은 자멸의 길이다' 제목의 논평에서 ...

    한국경제 | 2020.01.15 17:20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