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포토] 루브르 북적인 다음날…파리 '코로나 레드존' 재지정

    ... 부슈뒤론주를 코로나19 위험 지역인 ‘레드존’으로 재지정했다. 레드존이 되면 지방정부는 주민 이동 통제 등 봉쇄 조치를 내릴 수 있다. 프랑스는 지난 3월 14일 전국을 레드존으로 지정했다가 두 달 만인 6월 15일 해제했다. 하지만 이달 들어 신규 확진자가 매일 2000명 이상 발생하는 등 코로나19가 재확산하고 있다. 사진은 지난 13일 파리 루브르박물관의 피라미드 조형물 앞에서 관람객들이 줄을 선 모습. 로이터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4 16:58

  • thumbnail
    김정은, 당 정치국서 수해복구 논의…"외부지원 안 받아" [종합]

    ... 대변인은 지난 11일(현지시간) "북한의 (수해)대응을 지원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유럽연합(EU)도 "북한에서 벌어지고 있는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요청이 있다면 도움을 줄 준비를 하고 있다"고 ... 위원으로 보선했다. 박명순·전광호는 당중앙위 정치국 후보위원, 당 부장으로 임명됐고, 신임 함경북도 당위원장에는 김철삼, 남포시 당위원장에는 리재남이 이름을 올렸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14 09:06 | 노정동

  • thumbnail
    통합에 지지율 역전된 민주…자성론 "부동산이 컸다"

    ... 지지율을 추월당하면서 위기감을 느끼는 모양새다. 주요 당권·대권 주자를 중심으로 자성론이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낙연 당 대표 후보는 13일 "경기침체, 고용불안, 집값 상승과 상대적 박탈감, 원활치 못한 ... 일희일비하지 않는다"면서 "부동산 시장 불안 등으로 인한 일시적 현상인 만큼 문제의 원인이 해결되면 지지율이 다시 조정되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13 21:35 | 안혜원

전체 뉴스

  • thumbnail
    중국 산둥서 창고 폭발에 버섯구름…2명 사망

    ... 이 사고로 시장 인근은 마치 폭격을 맞은 듯 주택 창문이 깨지고 벽이 붕괴하고 자동차 유리창이 파손되는 등 아수라장이 됐다. 이 시장의 한 상인은 "오전 9시부터 10시 사이에 두차례 엄청난 폭발음이 들렸고 점포 앞 LED 디스플레이가 폭발 충격으로 부서졌다"고 말했다. 현지 당국은 초기 조사 결과, 이 마을 주민이 나무를 벌목하는 과정에서 전선을 건드려 불이 나면서 자재 창고 폭발로 이어진 것으로 보고 추가 조사를 벌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5 17:47 | YONHAP

  • thumbnail
    [르포] 욱일기 나부낀 야스쿠니…'독도는 일본땅' 셔츠 입고 참배

    ... 대동아전쟁은 제국주의 일본이 태평양 전쟁을 미화하고 정당화하기 위해 사용한 표현이다. 패전 후 일본을 점령한 연합국총사령부(GHQ)가 사용을 금지하기도 했던 용어인데 한술 더 떠 성스러운 전쟁이라고 주장한 것이다. 일본군 복장을 ... 참배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주변국에서 시끄럽게 하지만 이는 공산주의적인 공작이다. 매년 참배하러 오면 더는 뉴스가 되지 않을 것"이라고 엉뚱한 주장을 했다. 한 여성(68세)은 "유족은 아니지만 내가 지금 행복하게 사는 것은 ...

    한국경제 | 2020.08.15 17:39 | YONHAP

  • thumbnail
    당국, 청장년층에 "가족·주변인 생각해서라도 방역수칙 지켜야"

    ... 방법"이라고 덧붙였다. 권 부본부장의 이 같은 언급은 최근 사회 활동이 왕성한 젊은층 환자가 늘어나고 있는 데다 이들이 고령층에 비해 상대적으로 무증상 또는 경증인 경우가 많아 자칫 '조용한 전파' 고리 역할을 하면서 감염 확산의 주요 요인이 될 수 있다는 우려에서 나온 것이다. 이날 0시 기준 신규확진자 166명 중 20대는 32명(19%), 30대는 20명(12%)으로 집계돼 20∼30대 확진자 비중이 3분의 1에 육박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5 17:34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