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밀레니얼둥이' 활약 빛났다…국내파 2년 연속 우승

    ... ‘전승’ 활약 평균 나이 22세. 해외연합팀보다 일곱 살 어린 선수들로 팀을 꾸린 KLPGA는 대회 첫날 열린 포볼 매치에서 4승1무1패를 기록하며 일찌감치 잡은 승기를 최종일까지 이어갔다. 가장 먼저 출발한 오지현(24)이 한·미·일에서 모두 두 자릿수 우승을 거둔 ‘레전드’ 신지애(32)를 5홀 차로 잡으면서 1점을 가져왔다. 포볼 매치에서 모두 승리한 ‘밀레니얼둥이’의 활약이...

    한국경제 | 2020.08.09 18:15 | 조희찬

  • thumbnail
    '젊은 피' 앞세운 국내파, 세계 최강 언니들 제압

    ... 승점 1점을 안겼다. 박인비는 “젊은 선수들의 실력이 굉장하다”며 “캐디를 보고 있는 남편과 상의해 내일부터 필승 전략을 짜와야겠다”고 말했다. 김하늘(32)-허미정(31) 조는 오지현(24)-최예림(21) 조와 양보 없는 접전을 펼쳤지만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저격수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깜짝 쇼와 함께 등장한 지은희(34)-김효주(25) 조는 김지현(29)-이소미(21) 조를 4&3으로 ...

    한국경제 | 2020.08.07 17:05 | 김순신

  • thumbnail
    LG유플러스, 박인비 인비테이셔널 대회 U+골프로 생중계

    ... 호스트인 박인비 선수는 LPGA 투어에서 20을 거뒀다. 신지애 선수는 미국, 일본, 한국에서 통산 54승을 기록했고 이보미 선수는 일본에서만 21번 우승했다. KLPGA 국내파 선수는 김아림, 김지영2, 김지현, 박민지, 박현경, 오지현, 유해란, 이다연, 이소미, 이소영, 임희정, 최예림, 최혜진이 나선다. u+골프 모바일 앱은 통신사 관계없이 구글 플레이스토어, 애플 앱스토어, 원스토어에서 무료로 내려받아 이용할 수 있다. 자신이 좋아하는 선수가 속한 조의 ...

    한국경제 | 2020.08.07 13:32 | 이승우

전체 뉴스

  • thumbnail
    KLPGA팀, 박인비 인비테이셔널 2연패…해외연합팀 3점 차 제압

    ... 가져갔다. 2017년 첫 우승에 이어 지난해와 올해 2연패를 달성한 KLPGA 투어 팀은 6회째인 이 대회 역대 전적에서 3승 3패로 동률을 이뤘다. KLPGA 투어 팀이 승점 4.5-1.5로 앞선 가운데 시작한 이 날 초반 오지현(24)이 신지애(32)를 5홀 차로, 유해란(19)이 허미정(31)을 4홀 차로 제압해 6.5-1.5로 격차가 벌어졌으나 해외연합팀의 반격도 만만치 않았다. 최나연(33)이 이소미(21)와 마지막 홀까지 승부를 가리지 못해 해외연합팀에 ...

    한국경제 | 2020.08.09 16:53 | YONHAP

  • thumbnail
    박인비 인비테이셔널 2R 우천 취소…9일 싱글 매치플레이

    ... 2패로 우위를 보이지만 지난해 대회에서는 KLPGA 투어가 15-9로 승리했다. ◇ 9일 싱글 매치플레이 대진표 ┌────┬───┬─────┐ │ KLPGA │ 매치 │ 해외연합 │ ├────┼───┼─────┤ │ 오지현 │ 1 │ 신지애 │ ├────┼───┼─────┤ │ 이소미 │ 2 │ 최나연 │ ├────┼───┼─────┤ │ 최예림 │ 3 │ 김하늘 │ ├────┼───┼─────┤ │ 유해란 │ 4 │ 허미정 │ ├────...

    한국경제 | 2020.08.08 18:21 | YONHAP

  • thumbnail
    KLPGA 투어, 미국·일본 투어 연합에 첫날 4승 1패 '압승'

    ... 것 같은 팀'을 묻는 말에 KLPGA 투어 주장 김지현이 "제가 속한 조"라고 답하자 이에 김효주가 벌떡 일어나서 납득할 수 없다는 듯한 표정을 지어 보이더니 "저희 팀은 저희 조입니다"라고 맞받았다. 5조 KLPGA 투어의 오지현(24)-최예림(21) 조와 해외연합의 김하늘(32)-허미정(31) 조는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앞서 열린 5차례 대회에서는 해외파가 3승 2패로 우위를 보이지만 지난해 대회에서는 KLPGA 투어가 15-9로 승리했다. 8일에는 ...

    한국경제 | 2020.08.07 16: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