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MLB가 야심차게 준비한 '꿈의 구장' 매치, 코로나19로 연기

    ... 만들자 블랙삭스 스캔들로 영구제명된 선수들이 유령으로 나타나 시합을 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영화의 장면을 재연하기 위해 지난해 영화 촬영지의 옥수수밭을 사들여 8000석 규모의 임시 야구장을 건립했다. 올스타전과 유럽에서의 경기는 모두 취소하거나 연기하면서도 '꿈의 구장' 매치는 최근까지도 준비에 공을 들였다. 당초 경기는 화이트삭스와 뉴욕 양키스가 맞붙을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로 일정이 변하면서 뉴욕양키즈 대신 세인트루이스가 ...

    한국경제 | 2020.08.04 07:47 | 오세성

  • thumbnail
    스테파니, 23살 연상 브래디 앤더슨 열애설

    ... 오리올스,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등에서 활약했다. 특히 1996년에서는 메이저리그 역사상 15번째로 한 시즌에 50홈런을 기록해 화제가 됐다. 특히 브래디 앤더슨은 1번 타자였다는 점에서 그의 이력은 더욱 돋보인다는 평이다.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에도 여러번 초청될 정도로 활약을 이어갔던 브래디 앤더슨은 2004년 볼티모어 오리올스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다. 화려한 선수 생활에 비해 사생활은 널리 알려지지 않았다. 현재는 미혼이지만 과거 불가리아 출신 가수 소니아 바시와 ...

    연예 | 2020.06.26 13:20 | 김소연

  • thumbnail
    KBO 개막이 부러운 일본, 자국 프로야구 개막은 기약없어

    ... 지시했다. 때문에 팀 훈련과 연습 경기에 약 4주간의 시간이 필요하다는 점을 감안하면 일본 프로야구 개막은 빨라야 7월 이후에나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일정에 연이어 차질을 빚자 당초 7월19일부터 20일까지 예정돼 있던 올스타전도 사실상 무산됐다. 1951년 시작한 올스타전이 열리지 않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또 올 시즌 일본 프로야구는 이미 센트럴-퍼시픽리그의 인터리그를 포기했다. 아울러 팀당 경기 수(125경기) 축소도 불가피해졌다. 반면 KBO리그는 ...

    한국경제 | 2020.05.05 15:31 | 강경주

전체 뉴스

  • thumbnail
    KBO 올스타 '베스트 12' 후보 확정…10일부터 3주간 투표

    KBO 사무국이 2020 신한은행 쏠(SOL) KBO 올스타 '베스트 12' 후보를 확정하고 10일부터 투표를 시작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프로야구 출범 이래 최초로 올해 올스타전이 취소됐지만, KBO 사무국은 올스타 기록 보존과 변함없는 성원을 보내주는 팬들을 위해 '베스트 12' 투표를 진행하고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하기로 했다. 드림 올스타(두산, SK, kt, 삼성, 롯데)와 나눔 올스타(키움, LG, NC, ...

    한국경제 | 2020.08.09 12:18 | YONHAP

  • thumbnail
    KBO 마켓, 한 플랫폼에서 프로야구 10개 전 구단 상품 판매

    ... KBO는 7일 "KBO리그 전 구단의 상품이 판매 플랫폼에서 함께 판매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라고 밝혔다. 지난해 6월 새로 단장한 KBO 마켓 홈페이지에서는 KBO리그 전 구단 로고 상품, 야구 국가대표 로고 상품, KBO 올스타전 및 포스트시즌 상품 등 KBO리그 관련 상품들을 판매하고 있다. 그동안 입점하지 못했던 일부 구단 상품의 입고가 확정되면서 야구팬들은 공식 플랫폼에서 전 구단의 유니폼과 모자를 구매할 수 있게 됐다. KBO 마켓은 여러 구단의 ...

    한국경제 | 2020.08.07 12:05 | YONHAP

  • thumbnail
    스테파니♥브래디 앤더슨 솔직한 연애담…"23살 차이라 더 편해"

    ... 오리올스,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등에서 활약했다. 특히 1996년에서는 메이저리그 역사상 15번째로 한 시즌에 50홈런을 기록해 화제가 됐다. 특히 브래디 앤더슨은 1번 타자였다는 점에서 그의 이력은 더욱 돋보인다는 평이다.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에도 여러번 초청될 정도로 활약을 이어갔던 브래디 앤더슨은 2004년 볼티모어 오리올스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다. 스테파니는 브래디 앤더슨과 첫 만남에 대해 "그때 남자친구는 구단의 부회장이었고, 나는 LA에서 발레리나로 ...

    텐아시아 | 2020.08.06 07:27 | 김소연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