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美, 이란 제재에…"유조선 용선료 내년까지 강세"

    유조선 용선료가 미국의 셰일오일 수출 증가와 이란 등 산유국 제재 등의 영향으로 내년까지 강세를 이어갈 전망이다. 해운선사와 조선사의 수혜가 예상되지만 원유를 실어 날라야 하는 석유·정유사 부담은 커진다. 3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미국이 지난 9월 25일 중국 국영해운사 코스코의 자회사 여섯 곳을 이란산 원유를 운송한 혐의로 제재한 뒤 하루 1만8500달러 선이던 유조선 용선료가 2주 만에 최대 30만달러까지 ...

    한국경제 | 2019.11.04 14:32 | 김현석

  • thumbnail
    LPG 운반선 수요 늘어 주목…KSS해운, 저평가 해소될까

    ... 국가에선 환경 보호를 목적으로 친환경 연료로 꼽히는 LPG 사용이 장려되고 있다. 글로벌 리서치회사인 펀리서치에 따르면 2014년 7540만t이던 세계 LPG 물동량이 올해는 1억250만t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하루 평균 용선료도 오르고 있다. 2016년 40만~50만달러까지 떨어진 운임은 지난 6월 말 200만달러를 넘어섰다. 이에 따른 운송 수주도 증가하고 있다. KSS해운은 지난 6~8월 5건, 총 4865억원 규모의 수주 계약을 공시했다. 연간 ...

    한국경제 | 2019.10.10 17:27 | 강영연

  • thumbnail
    세계 원유 3분의 1 '통로'서 유조선 피격…"유가 100弗까지 뛸 수도"

    ... “유조선 피격 전까지는 유가가 배럴당 50달러로 향했지만 중동 긴장이 격화하면 배럴당 100달러가 될 것이란 예측도 있다”고 말했다. 보험료는 벌써부터 치솟아 호르무즈해협 인근에서 잇따라 벌어진 유조선 공격으로 인해 유조선 용선료와 보험료가 뛰고 있다. 운송 보험은 지난달 사우디아라비아 유조선 2척이 피격당한 뒤 크기와 화물에 따라 5~15%의 보험료가 인상됐다. 유조선 운임도 크게 오를 기세다. 선주들이 위험이 높아진 호르무즈해협 운항을 꺼리고 있어서다. ...

    한국경제 | 2019.06.14 17:36 | 김현석/강현우

전체 뉴스

  • thumbnail
    세월호 이후 끊긴 인천∼제주 여객선, 운항 재개 무산

    ... 운송사업자로 선정된 대저건설이 이날 인천해수청에 면허를 반납했다. 대저건설은 애초 올해 취항을 목표로 선박과 인력 등의 준비를 이미 마쳤지만 인천항 부두 확보 시점이 사실상 내년으로 미뤄지자 사업을 포기했다. 대저건설 측은 "선박 용선료, 인건비 등으로 200억원가량을 투입했는데 운항이 계속 지연돼 막대한 손실을 봤다"며 어려움을 호소한 바 있다. 인천∼제주 여객선은 현재 한중 카페리가 정박하는 인천항 제1국제여객터미널 부두를 사용할 계획이다. 한중 카페리는 ...

    한국경제 | 2019.09.20 17:09 | YONHAP

  • thumbnail
    세월호 이후 끊긴 인천∼제주 여객선, 운항 재개 무산 위기

    ... 중이다. 대저건설은 애초 올해 취항을 목표로 지난해 인천지방해양수산청으로부터 조건부 면허를 받았지만 인천항 부두 확보 시점이 사실상 내년으로 미뤄지자 사업을 원점에서 재검토하고 있다. 대저건설 관계자는 "운항 준비를 위해 선박 용선료, 인건비 등으로 이미 200억원가량을 투입했는데 운항이 계속 지연돼 손실이 커지고 있다"며 "내년 6월 운항을 개시할 경우 추가로 100억원대 손실이 예상돼 사업을 포기할지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인천∼제주 여객선은 현재 한중 ...

    한국경제 | 2019.09.18 07:01 | YONHAP

  • thumbnail
    흔들리던 조선株, 한달새 23% 급등…전망도 '맑음'

    ... 나온다. 한영수 삼성증권 연구원은 "투자자의 관심은 최근 수주 모멘텀이 지속될 것인가에 쏠리는데, 결론적으로 모멘텀 유지가 가능하다고 판단한다"고 말했다. 한 연구원은 "8월 말 기준 전 세계 선박 수주잔고는 여전히 2003년 이후 최저이고 해운시장의 용선료도 회복세여서 시장 회복이 용이한 환경"이라며 "최근 주가 상승에도 국내 조선사의 PBR(주가순자산비율)는 0.7배 수준으로, 여전히 역사적 저평가 구간에 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9.13 08:12 | YONHAP

사전

용선료 [傭船料] [charterage] 경제용어사전

... 해운업은 경기에 매우 민감하다. 국제경기가 호황일 경우 국가간의 물자이동이 많아 지면서 그 혜택을 입지만 그 반대일 경우는 큰 타격을 받는다. 2016년들어 국내의 한진해운과 현대상선이 위기에 몰려있는데 그 요인중 하나가 비싼 용선료 계약이다. 전문가들은 두 회사가 해운업 호황일 때 단기 성과에 치중해 높은 용선료를 주고 지나치게 많은 배를 빌려 영업한 것이 화근이 됐다고 지적한다. 용선 시점과 규모뿐만 아니라 계약조건도 문제였다. 상당수 용선 계약을 10년 ...

컨테이너선 운임지수 [Howe Robinson Container Index] 경제용어사전

영국의 해운 컨설팅 업체인 HR사가 발표하는 컨테이너 용선료 지수. 일주일 간격으로 발표된다.

발틱건화물운임지수 [Baltic Dry Index] 경제용어사전

... 해운거래소가 발표하는 해운운임지수. 종전의 Baltic Freight Index (BFI)를 대체한 것으로 1999년 11월 1일부터 발표하고 있다. 철광석ㆍ석탄ㆍ곡물 등 원자재를 실어 나르는 벌크선 시황을 나타낸다. 세계 26개 주요 항로의 배 유형별 벌크화물 운임과 용선료 등을 종합했다. 1985년 1월 4일을 기준인 1,000포인트로 하는 이 지수는 선형별로 대표항로를 선정하고 각 항로별 톤마일 비중에 따라 가중치를 적용해 산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