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코로나 재확산 진정시켜야"…국경 걸어 잠그는 남미 국가들

    ... 인구의 3분의 1 이상이 1회 이상 백신 접종을 마칠 정도로 빠르게 접종을 진행하고 있다. 그러나 최근 하루 신규 확진자가 7000명을 웃돌며 코로나19가 재확산하고 있다. 남미에선 최근 코로나19가 재확산하는 분위기다. 브라질과 우루과이, 파라과이, 페루, 칠레 등은 모두 최근 하루 확진자 최고치를 새로 썼다. 이에 칠레는 수도 산티아고를 비롯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 다시 봉쇄령을 내렸다. 볼리비아도 이웃 브라질과의 육로 국경을 2일부터 최소 일주일간 닫기로 ...

    한국경제 | 2021.04.02 08:00 | 오정민

  • thumbnail
    창업 5년내 벤처...AI 혁신 주도한다

    AI 벤처 파차마가 우루과이 지역의 삼림 변화를 인공지능으로 모니터링하고 있다. 파차마 홈페이지 2020년은 인류에게 코로나19로 힘든 한 해였지만 AI업계로선 기술 혁신이 많이 일어난 한 해였습니다. 소프트웨어업체뿐만 아니라 제조, 금융 등 다양한 분야에서 크고 작은 혁신 제품이 쏟아져 나왔습니다. 미국 기술 관련 전문 매체인 패스트컴퍼니는 지난 한 해 동안 AI 분야에서 혁신을 일으킨 10개 기업을 선정했습니다. 이 가운데 절반은 창업 5년밖에 ...

    한국경제 | 2021.03.18 05:48 | 오춘호

    #AI
  • thumbnail
    韓 여성 경제지위, 10년 전 보다 24계단↓…"10년째 정체 중" [신현보의 딥데이터]

    ... 결혼, 육아, 사업, 자산, 연금 등 총 8개다. 한국은 2000년에 66점 정도였으나, 조금씩 상승해 2009년부터 85점을 기록 중이다. 점수는 올랐지만 순위별로 보면 이야기가 달라진다. 한국 보다 뒤쳐졌던 유럽국가 뿐 아니라 우루과이, 남아프리카공화국, 멕시코 등 개발도상국이 한국을 앞지르는 동안 한국은 수년간 점수가 정체돼 오히려 순위가 하락한 것이다. 한국의 최고 성적은 2009년 35위였다. 이후 40위권을 맴돌다 2015년에 51위로 하락, 5년 전인 ...

    한국경제 | 2021.03.10 13:15 | 신현보

전체 뉴스

  • thumbnail
    '남미 오아시스'가 어쩌다…우루과이, 인구 대비 신규확진 1위

    브라질 변이 등으로 상황 악화…"너무 이르게 승리 선언" 지적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초기 선방하며 '남미의 오아시스'로 불렸던 우루과이가 혹독한 4월을 보내고 있다. 9일(현지시간) 현재 인구 약 350만 명 우루과이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3만 명, 사망자는 1천275명이다. 영국 옥스퍼드대 통계사이트 아워월드인데이터에 따르면 전날 기준 우루과이의 인구 100만 명 대비 신규 확진자는 924명으로, 전 세계에서 ...

    한국경제 | 2021.04.10 05:48 | YONHAP

  • thumbnail
    `신대공황` 저자 리카즈 "디지털화폐로 전환 불가피…현금 사라질 것" [GFC 2021]

    ... IMF가 발행하는 특별인출권(SDR)을 언급하며 결국 CBDC로 현금이 사라지는 미래가 올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이미 중국, 남아프리카, 바하마, 인도에서 CBDC 프로토타입을 발행했고 미국, 러시아, EU, 영국, 호주, 우르과이는 CBDC 발행을 연구하고 있다"며 "나머지 국가들도 곧 그렇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IMF가 발행하는 특별인출권(SDR)이 약 6500억 달러 가치로 발행될 예정"이라며 "SDR은 아마 금을 기반으로 둘 것으로 보인다"고 ...

    한국경제TV | 2021.04.08 14:58

  • thumbnail
    브라질 변이에 신음하는 남미…곳곳서 확진·사망 최고치(종합)

    ... 브라질의 상황도 진정의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이날 하루 브라질의 신규 코로나19 사망자는 4천195명으로, 처음 4천 명대를 넘기며 최악의 피해를 기록했다. 확진자는 8만6천979명이 추가됐다. 이들 외에 칠레, 페루, 우루과이, 파라과이, 베네수엘라 등 다른 남미 국가들도 모두 3월 말에서 4월 초 사이에 일일 신규 확진자나 사망자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칠레 수도 산티아고에 다시 봉쇄가 시작되는 등 몇 개월 만에 봉쇄령을 다시 꺼내든 국가도 늘었다. ...

    한국경제 | 2021.04.07 07:10 | YONHAP

사전

우나수르 [UNASUR] 경제용어사전

... `반미·좌파` 성향 우고 차베스 베네수엘라 대통령과 룰라 다시우바 브라질 대통령, 네스토르 키르치네르 아르헨티나 대통령 등이 주도해 만들었다. 한때 남미 12개국이 모두 가입했었지만, 2019년 5월3일 현재는 베네수엘라와 볼리비아, 우루과이,가이아나, 수리남 등 사실상 5개국만 남아 있는 반쪽자리로 전락했다. 국제사회에선 이를 대체할 남미연합으로 프로수르를 주목하고 있다. 프로수르는 우나수르에서 탈퇴한 브라질, 콜롬비아, 칠레, 아르헨티나, 파라과이, 페루, 에콰도르 등 ...

메르코수르 [Mercosur] 경제용어사전

브라질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파라과이 등 남미 4개국 경제 공동체. 남미국가 간 무역장벽을 없애기 위해 1995년 창설됐으며 2012년 베네수엘라가 정식 가입해 정회원국이 5개국으로 늘었다가 2017년 8월 5일(현지시간) 브라질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파라과이 창립회원국이 베네수엘라에 대해 민주주의가 복구될 때까지 회원자격을 정지한다고 결정함으로써 4개국으로 다시 줄게 됐다. 메르코수르는 남미 전체 면적의 62%, 인구의 70%, GDP의 80%(약 ...

바이오안전성의정서 [Cartagena Protocol on Biosafety] 경제용어사전

...전자변형물체가 인체와 환경에 미칠 위해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2000년 1월 국제사회가 채택한 것으로 ''카르타헤나 의정서''라고도 한다. 2011년 2월 기준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159개국과 유럽연합이 바이오안전성의정서에 가입하고 있으나 GM작물 재배면적의 70% 이상을 점유하고 있는 6개국(미국, 아르헨티나, 캐나다, 우루과이, 호주, 칠레)은 비당사국이다. 우리나라는 바이오안전성의정서와 LMO법은 2008년 1월부터 국내에 시행 중이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