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표 계산' 이미 끝낸 민주, 공수처법 처리 강행

    ... 안 등이다. 가장 최근 제출된 수정안을 먼저 처리하는 국회법에 따라 권은희 안→윤소하 안→백혜련 안으로 표결 순서가 정해졌다. 공수처법은 재적의원 과반수(148명) 출석과 출석의원 과반수 찬성이 필요했다. 우상호 민주당 의원은 이날 오전 “범여권 의원 이탈표를 가정해도 100명의 찬성표만 있으면 된다”며 “의결정족수만 확보된다면 통과는 확실하다”고 자신했다. 당 차원 압박도 이어졌다. 박찬대 원내대변인은 ...

    한국경제 | 2019.12.30 17:38 | 김우섭

  • thumbnail
    '총리에 정세균?' 우상호 "국회의원 출마 계속 하실 것"

    차기 국무총리 후보자로 정세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유력 후보로 거론되는 가운데 여권 내부에서도 낙점 인사를 예단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우상호 민주당 의원은 12일 오전 YTN라디오 '노영희의 출발 새아침'에서 "대통령이 하시는 국무총리 인사를 제3자들이 알기는 어렵다"며 "얼마 전 까지 정세균 의원이 주변에서 총리 권유가 있을 때 완곡하게 '본인은 의사가 없다'는 이야기를 주변에 ...

    한국경제 | 2019.12.12 10:16 | 배성수

  • thumbnail
    유시민 "검찰, 정치인 비리 모은다는데" vs 하태경 "소방관 불끄지 말란 건가"

    ... 주장했다. 유 이사장의 발언은 검찰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공수처 설치 등 검찰개혁 법안 처리를 무산시키기 위해 정치인 비리 첩보를 활용할 수도 있다는 것으로 풀이된다. 유 이사장의 주장에 대해 이날 방송에 출연한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처음 들었다. 정당의 문제가 아니고 개인의 문제이기에 거의 영향을 받지 않을 것이다"라며 "(혹시 검찰이 그런 생각을 한다면) 검찰개혁 법안은 국회에서 통과 가능성이 매우 높다. ...

    한국경제 | 2019.12.01 09:53 | 이미나

전체 뉴스

  • 총선 명운 걸린 '스윙보터 격전지' 70여 곳 어디?

    ...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의 지역구인 용산은 권혁기 전 청와대 춘추관장이,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의 지역구인 구로을은 윤건영 청와대 국정기획상황실장이 각각 출마한다. 한국당은 이 지역구에 유력 인사 투입을 고려하고 있다. 서대문갑은 우상호 민주당 의원과 이성헌 전 한국당 의원 간 리턴 매치 결과가 주목된다. 강북갑은 장양석 한국당 의원에게 오영식 전 민주당 의원 등이 도전장을 내밀었다. 최재성 민주당 의원의 지역구인 송파을에는 한국당에서 배현진 전 MBC 아나운서가 ...

    한경Business | 2020.01.21 11:00

  • thumbnail
    국회, 데이터3법·연금3법 등 민생법안 198건 처리…한국당 불참(종합)

    ... 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개인정보의 오남용·유출을 감독할 기구를 개인정보보호위원회로 일원화하는 규정도 담겼다. 소관 상임위 논의 과정에서 이견이 노출됐던 데이터 3법에는 여야 의원들의 반대표가 속출했고, 이 가운데 민주당 우상호·심재권·김두관 의원도 포함됐다. 연금 3법 중 국민연금법은 농어업인 연금보험료 지원 기한을 2024년 12월 31일까지로 5년 연장하는 것이 골자다. 기초연금법은 올해 1월부터 기초연금 대상자를 소득 하위 20%에서 40%로 확대하고, ...

    한국경제 | 2020.01.09 22:43 | YONHAP

  • thumbnail
    '4차산업혁명 기반' 데이터3법 국회통과…개인정보 활용 확대(종합)

    개인정보보호법에 여야 반대표 속출… 민주 우상호·심재권·김두관 포함 정의당, 반대토론 "개인정보 보호 엉성…박근혜정부 비식별조치 법제화일 뿐" 개인과 기업이 수집·활용할 수 있는 개인정보 범위를 확대해 빅데이터 산업을 활성화하는 내용의 '데이터 3법'(개인정보보호법·신용정보법·정보통신망법 개정안)이 9일 국회 문턱을 넘었다. 산업계에서는 이날 법안 통과로 데이터 활용 관련 규제가 일부 완화돼 4차 산업혁명의 기반을 마련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

    한국경제 | 2020.01.09 22:33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