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기고] 나라살림 '사칙연산'이 중요하다

    ... 한다. 3차 추경에서도 ‘한국판 뉴딜’ 등 재정 투자 효과가 높은 사업에 역점을 둘 계획이다. 셋째, 위기 극복과 재도약을 위해 민간과 역할을 분담해야(÷) 한다. 지금까지는 재정이 ‘원톱’처럼 나섰지만 정부 혼자만의 노력으로는 이 파고를 넘을 수 없다. 모든 경제주체의 협력이 절실한 상황이다. 넷째, 강력한 지출 구조조정(-)의 필요성이다. 단순히 덜 쓰자는 게 아니라 필요한 곳에 더 쓰자는 것이다. 정부가 ...

    한국경제 | 2020.05.27 18:13

  • thumbnail
    김향기, 영화 '아이' 주인공 발탁…원톱 주연 우뚝

    배우 김향기가 영화 '아이'(가제) 주연으로 발탁되면서 원톱 배우로 자리매김한다. 김향기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25일 "김향기가 김한민 감독의 신작 '한산: 용의 출현'에 이어 '아이'에도 출연을 확정을 지었다"고 밝혔다. '아이'는 아동학과 졸업반의 보호 종료 청년 아영이 생후 6개월 아이를 홀로 키우는 영채의 베이비시터가 되면서 시작되는 따뜻한 위로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

    HEI | 2020.05.25 09:09 | 김소연

  • thumbnail
    경영권 분쟁說 불거진 롯데지주…형제간 지분 경쟁 가능성은 '글쎄'

    ... 지분율은 지난해 말 보통주 기준 11.7%다. 롯데그룹 계열사 등 우호지분을 합친 지분율은 45.3%다. 신동주 회장은 보통주 17만1673주(0.2%)만 갖고 있다. 지난해 경영권 분쟁 이후 지배구조가 정리되면서 신동빈 ‘원톱 체제’가 굳어진 결과다. 한 증권사 애널리스트는 “현 지배구조 상황에선 지분 확보 경쟁이 일어날 가능성이 거의 없다”며 “투자에 유의할 때”라고 지적했다. 신동주 회장은 경영권 분쟁이 ...

    한국경제 | 2020.04.28 17:29 | 고윤상

전체 뉴스

  • thumbnail
    김향기, 영화 '아이' 출연 확정…원톱 주연

    배우 김향기가 영화 '아이'(가제)의 주연을 맡는다. 김향기가 명실상부 충무로 대세 배우로 우뚝 섰다. 최근 김한민 감독의 신작 '한산: 용의 출현'에 이어 '아이'에도 출연을 확정을 지었다. 김향기는 열일 행보를 이어갈 전망이다. 영화 '아이'는 아동학과 졸업반의 보호 종료 청년 아영이 생후 6개월 아이를 홀로 키우는 영채의 베이비시터가 되면서 시작되는 따뜻한 위로의 이야기를 그린 ...

    텐아시아 | 2020.05.25 09:10 | 김지원

  • thumbnail
    승격팀 부산의 첫 승점…'이정협의 책임감+김병오의 투혼'

    ... 실릴 수밖에 없었다. 하지만 경기의 뚜껑이 열리자 양상은 기대와 달랐다. 철벽 수비를 앞세울 것으로 예상됐던 부산은 비록 울산의 화력에 뒷걸음질할 수밖에 없었지만 공격을 포기하지 않았다. '슈틸리케호 황태자' 이정협을 원톱으로 오른쪽 날개에 이동준, 왼쪽 날개에 김병오를 세워 2선에서 호물로의 전진 패스를 활용해 울산의 수비를 간간이 흔들어줬다. 조덕제 감독은 특히 이날 선발 골키퍼로 22살의 백업 골키퍼 김정호를 선발로 내세우는 모험을 걸었다. ...

    한국경제 | 2020.05.24 21:48 | YONHAP

  • thumbnail
    전북, 대구 꺾고 3연승 단독 선두…울산은 부산과 무승부(종합)

    ... 이어지며 2-0으로 이겼다. 개막 3연승을 따낸 전북(승점 9)은 신바람을 냈지만 대구는 시즌 첫 패배로 3경기 연속 무승(2무 1패)에 그쳤다. 대구는 패배와 더불어 전후반을 합쳐 '슈팅 1개'라는 굴욕까지 당했다. 조규성을 원톱 스트라이커로 내세운 전북은 전반 초반 대구의 밀집 수비 대형을 제대로 뚫지 못하면서 좀처럼 득점 기회를 만들지 못했다. 전북은 전반 25분에야 무릴로의 중거리 프리킥으로 이날 양 팀을 통틀어 첫 슈팅을 기록했을 정도로 공격 전개에 애를 ...

    한국경제 | 2020.05.24 20:58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