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읽기] 국내 외환시장 二重苦…원·달러 환율 급등할까

    ‘하나의 유럽’ 구상이 처음 나온 때부터 약 110년의 역사를 갖고 있는 유럽연합(EU)에서 첫 탈퇴국이 나왔다. 바로 영국이다. 이유는 분명하다. 회원국이 경기침체, 난민, 테러 등에 시달리고 있으나 해결책은 고사하고 대응조차 신속하게 못하는 ‘좀비 EU’ 때문이다. 내부적으로는 정치인을 비롯한 기득권층에 대한 환멸도 한몫 가세했다. 영국의 탈퇴로 EU 앞날이 불투명하다. 최악의 시나리오를 상정한다...

    한국경제 | 2020.02.02 17:23 | 한상춘

  • thumbnail
    미중 1단계 무역합의…역외 위안화 7위안 밑으로

    미국과 중국이 1단계 무역협상에 합의했다는 소식에 역외위안화가 7위안선 아래로 내려가면서 강세를 보이고 있다. 13일 오전 9시48분 현재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역외위안화(CNH)는 전날보다 0.0040위안(0.06%) 상승한 6.9497위안에 거래되고 있다. 미중 협상 기대감이 사라진 이후 줄곧 7위안대에 머물던 역외위안화는 미중 무엽협상 합의 소식이 전해지면서 다시 달러당 6위안대로 내려왔다. 앞서 블룸버그통신은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

    한국경제 | 2019.12.13 09:52 | 이송렬

  • thumbnail
    [강동균의 차이나 톡] 요동치는 中 위안화 환율…달러당 7위안선 위협

    중국 위안화 환율이 요동치고 있습니다. 중국 금융당국의 강력한 구두 개입에 29일 다소 진정되는 모습을 보였던 위안화 환율은 30일 다시 가파르게 오르면서 중국 정부와 시장이 마지노선으로 여기는 달러당 7위안선을 위협하고 있습니다. 이날 중국 내 외환시장에서 위안화 환율은 장중 달러당 6.9741위안까지 치솟았는데요. 이는 글로벌 금융위기 때인 2008년 5월 이후 10년 만에 가장 높은 수준입니다. 홍콩 역외 외환시장에서도 위안화 환율은 장중 ...

    한국경제 | 2018.10.30 15:49 | 강동균

전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