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두번은 없다' 송원석. 선수생활 위기 안타까움으로 안방극장 응원

    ... 김우재가 기다리고 있는 결혼식장에 깡패를 보내 선수 생활을 할 수 없을 정도의 부상을 입힌 것. 이후 우재가 입원해 있는 병원에 구성그룹의 변호사가 찾아와 합의를 하려 하지만 우재는 "사과 유감의 뜻. 당사자한테 직접 받겠습니다. 위자료 따위 필요 없으니까 돌아가세요"라고입장을 강하게 밝힌다. 우재의 곁에서 유능한 변호사를 선임해주겠다는 주현과 가만히 있지 말라는 윤여정의 말에 더욱 마음을 굳힌다. 한편 감풍기(오지호)는 우재 대신 고소를 하고 우재는 "나한테 한마디 ...

    스타엔 | 2020.02.16 18:50

  • thumbnail
    법원 "제천 화재참사 희생자·유가족 손해배상액 121억원"(종합)

    ... 홍지백 변호사는 "건물주를 상대로 한 손배소가 확정되면 이를 토대로 손해배상금을 재산정해 충북도 상대 소송을 계획대로 진행할 것"이라며 "이달 말 열릴 유가족 총회에서 최종 결정해 소장을 곧 접수하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도를 상대로 한 소송에는 위자료 청구권을 가진 제2, 제3의 상속인들도 참여하기로 해 소송 당사자가 200여명에 이른다"이라며 "청구 금액 역시 앞서 법원이 산정한 손해배상액보다 훨씬 많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16 11:18 | YONHAP

  • thumbnail
    법원 "제천 화재참사 희생자·유가족 손해배상액 121억원"

    ... 홍지백 변호사는 "건물주를 상대로 한 손배소가 확정되면 이를 토대로 손해배상금을 재산정해 충북도 상대 소송을 계획대로 진행할 것"이라며 "이달 말 열릴 유가족 총회에서 최종 결정해 소장을 곧 접수하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도를 상대로 한 소송에는 위자료 청구권을 가진 제2, 제3의 상속인들도 참여하기로 해 소송 당사자가 200여명에 이른다"이라며 "청구 금액 역시 앞서 법원이 산정한 손해배상액보다 훨씬 많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16 08:20 | YONHAP

웹문서

  • 재산분할하면 양도세 안내고 이혼 위자료 지급 가능

    65세의 김모씨는 성격 차이 등으로 30여년 결혼생활을 청산하고 황혼이혼을 결심했다. 배우자인 이모씨에게 이혼소송을 내면서 위자료를 청구했다. 이씨는 현금 대신 상가를 대신 주겠다고 제안했다. 김씨는 “나중에 세법 상 문제가 될 수 있다”며 거절했다. 현행 소득세법상 이혼할 때 위자료를 부동산으로 주면 민법에 명시된 대물변제 행위로 보기 때문에 양도소득세가 부과된다. 그렇다면 양도세가 발생하지 않는 위자료 지급방법은 없을까. 법원에 이혼에 따른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446&category=214&ch=land
  • 위자료로 부동산 줄 때, 양도세 낸다는데…

    결혼한 지 30년 된 김씨 부부는 황혼이혼을 고려하고 있다. 남편 김씨는 본인 명의로 된 상가와 아파트 등 재산을 어떤 방식으로 정리하는 것이 좋을지 고민하고 있다. 김씨는 위자료 명목으로 상가 등 부동산을 아내에게 넘겨주는 경우 비과세를 적용 받을 수 없다는 말을 듣고 전문가에게 조언을 구했다. 김씨처럼 이혼위자료 명목으로 상가 등 부동산의 소유권을 아내에게 이전해 주는 것을 세법에선 대물변제유형으로 본다. 이는 양도로 간주돼 양도소득세도 부과된다.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461&category=214&ch=land
  • [투데이리포트]SK브로드밴드, "3Q11 IFRS ..."BUY(유지)_유진

    ... 추가상승여력이 있다는 해석이 제시되고 있다. ◆ Report briefing 유진증권은 SK브로드밴드(033630)에 대해 "특히 '08년 하나로텔레콤 시절 발생한 '고객정보 유출사건'에 대한 최종 배상 판결로 인해 관련 비용(위자료 및 충당금)이 3Q11에 일회성으로 반영될 것으로 예상되지만, 이를 반영하더라도 당사 추정치는 충분히 달성 가능할 전망"라고 분석했다. 또한 유진증권은 "10월 1일 SKT로부터 분사되는 SK플래닛의 주요 사업 영역 중 하나가 ...

    http://stock.hankyung.com/board/view.php?id=financial_point&no=218957&category=14&ch=st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