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유병언 일가, 세월호 사고 1700억 배상"…장남은 빠졌다, 왜?

    법원이 세월호 참사를 수습하는 과정에서 지출한 비용 일부를 고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 자녀들이 배상해야 한다고 판단했다. 다만 장남 대균 씨는 빠른 상속 포기로 배상책임에서 제외됐다. 17일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22부(부장판사 이동연)는 정부가 세월호피해자지원법(제42조 2항)에 근거해 유병언 전 회장의 네 자녀를 상대로 제기한 세월호 참사 수습 비용과 피해 배상 청구 소송에서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 정부가 세월호 참사 당사자들을 상대로 구상금을 ...

    한국경제 | 2020.01.17 15:57 | 김소연

  • "유병언 자녀들, 세월호 수습비용 1700억 내라"

    세월호 참사 수습 과정에서 국가가 지출한 3723억원 중 70%를 고(故)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 일가가 부담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17일 서울중앙지방법원 민사합의22부(부장판사 이동연)는 국가가 유 전 회장 일가 등을 상대로 낸 구상금 청구 소송에서 “유 전 회장 자녀인 섬나(53)·상나(51)·혁기(47)씨 남매가 선주배상책임공제계약 등에 따라 먼저 공제된 부분을 제외하고 총 1700여억원을 지급하라”고 ...

    한국경제 | 2020.01.17 15:28 | 신연수

  • '22년 방치' 과천 우정병원…아파트 170가구 건설 착공

    ... 641에 있는 우정병원 부지에서 공동주택 착공식을 했다. 이날 착공식에는 박선호 국토부 1차관과 LH 관계자, 과천시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정부과천청사 앞에 있는 우정병원은 올해로 22년째 흉물로 방치돼 있었다. 이 부지에선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이 1991년 750억원을 들여 500병상 규모의 종합병원 건설을 추진했다. 모기업인 세모가 1997년 외환위기로 부도나면서 외관만 완성한 채 공사가 중단됐다. 국토부와 LH는 지난해 우정병원을 ‘장기방치 건축물정비 ...

    한국경제 | 2019.07.12 16:52 | 최진석

전체 뉴스

  • thumbnail
    최근 눈길 끄는 상속 이슈, 판례는

    ... 시장 기능을 왜곡하지 않은 점은 유리하다”며 검찰이 구형한 징역형보다 낮은 벌금 3억 원을 선고했다. 이 밖에 피상속인의 배상금을 상속인들이 지급하라는 판결도 잇달아 나와 눈길을 끌었다. 법원이 세월호 참사와 관련해 고(故)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책임이 인정된다며, 상속인들이 수천억 원의 참사 수습 비용을 정부에 지급하라고 판단했다. 이는 세월호 책임자에 대한 정부의 구상권이 처음으로 인정된 것이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22부(부장판사 이동연)는 1월 ...

    Money | 2020.01.22 09:50

  • thumbnail
    법원 "유병언, 세월호참사에 70% 책임…자녀들, 1천700억 내라"(종합)

    법원, 3남매에 3분의1씩 구상금 부담 판단…'상속포기' 장남 유대균씨 책임 면해 세월호 관련 국가 구상금 소송 중 첫 승소 사례 세월호 참사의 수습 과정에서 국가가 지출한 비용 중 70%를 고(故)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 일가가 부담해야 한다고 법원이 판단했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22부(이동연 부장판사)는 17일 국가가 유 회장 일가 등을 상대로 낸 구상금 청구 소송에서 "유 전 회장의 자녀인 유섬나(53)·상나(51)·혁기(47) 씨 ...

    한국경제 | 2020.01.17 13:39 | YONHAP

  • thumbnail
    법원 "유병언, 세월호참사에 70% 책임…자녀들, 1700억 내라"

    ... 3남매에 3분의1씩 구상금 부담 판단…'상속포기' 장남 유대균씨 책임 면해 세월호 관련 국가 구상금 소송 중 첫 승소 사례 세월호 참사의 수습 과정에서 국가가 지출한 비용 중 70%를 고(故)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 일가가 부담해야 한다고 법원이 판단했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22부(이동연 부장판사)는 17일 국가가 유 회장 일가 등을 상대로 낸 구상금 청구 소송에서 "유 전 회장의 자녀인 유섬나(53)&mid...

    한국경제 | 2020.01.17 11:06 | YONHAP

사전

세월호 참사 경제용어사전

... 한국을 찾아 세월호 유가족을 직접 위로했다. 수습 과정에서 정부는 우왕좌왕했고 한국 사회는 '세월호 특별법' 논란에 오랫동안 진통을 겪었다. 세월호를 버렸던 이준석 선장 등 선원 15명은 살인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됐다. 세월호 선주인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기독교복음침례회(구원파)'라는 종교단체도 뉴스에 오르내렸다. 국민소득 3만달러 진입을 앞둔 국가에서 일어난 후진국형 사고였다. 속도에 매몰돼 원칙을 무시했던 한국의 민낯이 고스란히 드러났다. 업계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