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인터뷰+] 최강희 "남들과 다른 40대? 앞으로도 도전하고 싶어"

    ... 돌아봤다. "굳이 책임감을 느껴야 했다면, 멋있어야 한다는 책임감이 있었던거 같아요.(웃음) 믿음직한 감독님, 그리고 믿고 의지할 수 있는 베테랑 배우들과 함께해서 오히려 든든했어요." 함께 팀을 이뤘던 김지영과 유인영을 비롯해 이상엽, 이종혁 등 동료 배우들에 대한 애정도 잊지 않았다. 김지영에 대해서는 "보는 것만으로도 힐링이 되고 행복했다"고 하는가 하면, 유인영에겐 "이렇게 똑똑하고 예쁘고 털털한지 몰랐다"면서 ...

    연예 | 2020.06.22 09:25 | 김소연

  • thumbnail
    '굿캐스팅' 시즌2 가나요? 시청률 11% 유종의 미

    ... 1위를 차지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이날 방송에서는 미션을 클리어 한 국정원 요원들이 또 다른 작전을 위해 다시금 의기투합하는 ‘확’ 열린 결말이 펼쳐져 안방극장을 전율로 휘감았다. 극중 백찬미(최강희)-임예은(유인영)-황미순(김지영)은 제주도 작전 중 왕카이 일당에게 정체를 들키는 일촉즉발 상황에 처했지만, 백찬미가 미리 준비한 가짜 폭탄조끼로 역공을 날려 위기를 타개했다. 같은 시각 제주도에서 변우석(허재호)은 옥철(김용희)과 치열한 격투 ...

    연예 | 2020.06.17 09:41 | 김예랑

  • thumbnail
    '굿캐스팅' 사과, 방탄소년단 조작 팬레터 사용에 "부정적 의도 없었다"

    ...9; 측이 그룹 방탄소년단을 음해하는데 쓰여졌던 조작 편지 내용을 방송에 담은 것에 대해 사과했다. 지난 1일 방송된 SBS '굿캐스팅'에서는 강우원(이준영)이 캐스팅, 광고 해지 등의 위기를 맞은 가운데 임예은(유인영)이 그를 위로하기 위해 팬들의 선물과 편지를 전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후 강우원이 팬레터를 읽는 과정에서 방탄소년단의 곡 'N.O'와 '빅히트' 등의 단어들이 삽입된 편지가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해당 편지는 ...

    연예 | 2020.06.03 09:33 | 김수영

전체 뉴스

  • thumbnail
    황보미, '굿캐스팅' 아쉬움 가득한 종영 소감…당분간 허전할 것 같은 월화요일

    ... 어쩌다 현장 요원으로 차출된 후, 위장 잠입 작전을 펼치게 되면서 벌어지는 액션 코미디 드라마다. 황보미는 극중 사격과 가라데 실력을 갖춘 블랙요원 간태희 역으로, 화려한 난이도의 수준급 액션을 선보이며 화이트 요원 임예은(유인영 분)과 호흡하며 미션을 성공시켰으며, 백찬미(최강희 분), 황미순(김지영 분)과 함께 호흡하며 액션 연기는 물론 감정연기까지 다채로운 모습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실제로 황보미는 촬영을 위해 "복싱 등을 배우며 ...

    스타엔 | 2020.06.18 17:24

  • thumbnail
    최강희 "유능한 여성 캐릭터 연기할 수 있는 시대에 감사"

    ... 사랑하지만 아이의 반 번호를 모른다. 그리고 딸이 학교 폭력 가해자면 가해자였지 피해자라는 사실을 몰랐다"며 "일하는 여자로서 그런 부분들에서 우리 가족과 주변을 되돌아보게 됐다"고 말했다. '굿 캐스팅'은 최강희를 주축으로 김지영, 유인영의 팀워크가 빛난 작품이기도 하다. 최강희는 "우리는 실제로 서로를 좋아한다. 그게 드라마에 큰 힘이 됐다"고 말했다. 그는 극의 중심 이야기가 됐던 마이클리의 정체를 처음부터 알고 있었냐는 물음에는 "뒷부분 내용은 전혀 모르고 ...

    한국경제 | 2020.06.18 09:29 | YONHAP

  • thumbnail
    '굿캐스팅' 최강희 "모든 순간 행복했다" 아쉬움 가득 종영 소감

    ... 유출을 막기 위해 대기업 위장 잠입 작전을 펼친 백찬미(최강희 분)는 산업스파이 마이클(김용희 분)을 체포하고, 윤석호(이상엽 분)와 사랑에도 골인했다. 이후 더욱 거대한 조직을 쫓기 위해 다시금 황미순(김지영 분), 임예은(유인영 분)과 재회하며 안방을 통쾌함과 훈훈함으로 물들였다. 실력은 최고, 성격은 최악의 국정원 전설의 블랙 요원 '백찬미'로 분한 최강희는 그간의 보호 본능을 자극하는 귀엽고 청순한 이미지를 탈피하고 거침없는 언행과 리더쉽있는 모습으로 걸크러쉬 ...

    스타엔 | 2020.06.17 1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