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육지담 "과거 강다니엘과 사귀었다"

    래퍼 육지담이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최근 CJ E&M 측에 사과를 요구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25일 육지담은 "CJ E&M으로부터 매니저와 연습실 등의 지원을 받지 못한 채 엠넷 '언프리티 랩스타'에 출연했다"면서 "프로그램의 시즌3 당시엔 이른바 '악마의 편집'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 글에서 육지담은 또 "앨범을 내기 위해 노력했으나 회사 측에서 내가 ...

    한국경제 | 2018.03.25 13:42 | 정충만

  • thumbnail
    워너원 강다니엘 소속사에 사과요구한 육지담 "이제 괜찮다" 다시 심경 변화

    육지담의 걷잡을 수 없는 폭로와 공방이 더욱 미궁 속으로 빠져들고 있다. 전 소속사 CJ E&M과 그룹 워너원이 소속된 YMC엔터테인먼트가 강다니엘과 둘이 풀어야 하는 문제를 방해하고 워너원을 숨긴다며 공개 사과를 요구한 육지담이 “이제 괜찮다”며 다시 심경 변화를 드러냈다. 육지담은 23일 새벽 SNS에 “얼른 미국 다시 가고 싶다. 이제 괜찮다. 누구나 혼자이지 않은 사람은 없다”라고 심정을 ...

    연예 | 2018.03.23 16:59 | 이미나

  • thumbnail
    꽃길만 걸어온 워너원 강다니엘에게 닥친 최대 시련 'X 연관검색어'

    ... 진행된 '라디오스타' 녹화에서 데뷔 13년차 빅뱅 승리는 후배가수 워너원에게 "데뷔 3년차 쯤 되면 초심이 변하고 '시건방'이 생기기 시작한다"고 주의를 줬다. 설상가상으로 래퍼 육지담은 밑도 끝도 없는 폭로를 예고하며 워너원의 팬들을 혼란스럽게 하고 있다. 지난달 팬픽이라고 불리는 소위 '강다니엘 빙의글'을 두고 자신의 이야기라며 팬과 설전을 벌인 뒤 해명 없이 돌연 SNS 계정을 삭제했던 육지담이 이번에는 ...

    연예 | 2018.03.22 17:23 | 이미나

전체 뉴스

  • thumbnail
    육지담, 랩 배틀 영상.. 명불허전 랩 실력 선보여

    육지담이 오랜 휴식 끝에 오랜만에 홍보영상에서 멋진 랩을 선보였다. 이번에 공개된 '육지담' 대 '키보드워리어' 3:3 랩 배틀 홍보영상에 출연한 육지담은 탁월한 랩 실력과 함께 한 편의 뮤직비디오 같은 모습을 선보였다. 키보드워리어는 '댓글족'이란 의미로 영상의 육지담은 댓글족과 랩 배틀을 벌이는 이빨 밀당녀라는 컨셉으로 등장했다. 홍보영상물의 브랜드 ‘라스’ 관계자는 "힙합 밀당녀로 출연한 육지담 랩 배틀은 홍보영상 ...

    스타엔 | 2020.09.15 14:33

  • thumbnail
    [bnt화보] 자이언트핑크 “음악만 바라보고 서울 상경, 친구 안부 연락에 할 말 없었다”

    ... 귀로 흘려서 감정적으로 휘말리지 않는다”고 답했다. 이어 “디스전이 끝난 후에 서로 가사지를 바꿔 보면서 농담도 주고받는다”며 “나는 흑역사가 없는 것이 흑역사”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언프리티 랩스타3'에 함께 했던 육지담에 대해서는 “(육)지담이가 방송에 출연하고 질타를 받으면서 많은 상처를 받은 것 같다”며 “말주변이 없어서 오해를 사기도 하지만 어린 친구라서 걱정스러운 마음도 든다”고 덧붙였다. '쇼미더머니5'에 출연해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은 ...

    bntnews | 2018.04.23 15:39

  • thumbnail
    [bnt화보] 자이언트핑크 “래퍼들과 두루두루 허물없이 지내, 서먹한 사이 없어”

    ... 귀로 흘려서 감정적으로 휘말리지 않는다”고 답했다. 이어 “디스전이 끝난 후에 서로 가사지를 바꿔 보면서 농담도 주고받는다”며 “나는 흑역사가 없는 것이 흑역사”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언프리티 랩스타3'에 함께 했던 육지담에 대해서는 “(육)지담이가 방송에 출연하고 질타를 받으면서 많은 상처를 받은 것 같다”며 “말주변이 없어서 오해를 사기도 하지만 어린 친구라서 걱정스러운 마음도 든다”고 덧붙였다. '쇼미더머니5'에 출연해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은 ...

    bntnews | 2018.04.23 15: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