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김사랑 '복수해라' 출연 확정…올 가을 안방극장 컴백

    ... ‘강해라’ 캐릭터가 김사랑의 ‘인생캐’가 될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커진다. '센세이션 복수극’을 표방하는 TV CHOSUN 토일 드라마 ‘복수해라’에는 김사랑뿐 아니라 윤현민 유선 정만식 윤소이가 합류했다. TV CHOSUN 토일 드라마 ‘복수해라’는 오는 10월 첫 방송된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연예 | 2020.07.24 19:38 | 장지민

  • thumbnail
    '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 찰진 연기로 매력 발산

    ...squo;와 높은 싱크로율을 뽐내며 보는 이들을 매료시켰다. 자신의 커리어를 위해 무엇이든지 할 것 같지만 갑질 상사에게는 사이다 폭격으로 응수하고 불합리한 상황 앞에서는 소신 발언을 하며 걸크러시 매력을 뽐낸 것. 또한 황지우(윤현민 분)를 게이로 착각한 후 박도겸(서지훈 분)을 지키기 위해 헛다리 짚는 모습마저 귀엽게 그려냈다. 이어 비혼을 선언한 현주에게 선우제약 대표 황지우(윤현민 분)의 직진 대시와 친동생 같은 박도겸(서지훈 분)의 깜짝 고백을 받고 관계를 ...

    연예 | 2020.07.22 11:49 | 김예랑

  • thumbnail
    '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 이번에도 통했다

    ... 들었다. 5년 동안 웹툰 피디로 성과를 내면 작가 데뷔시켜준다 약속 한 디데이를 앞두고 갑질 누명으로 인해 권고사직 통고를 받은 것. 분하고 억울했지만 쿨하게 마지막 인사를 남기고 짐을 챙겨 나온 황정음은 엘리베이터 안에서 서지우(윤현민 분)를 만나 갑작스러운 사고로 전생의 기억이 돌아왔다. 앞서 바다에 빠지면서 전생을 기억해낸 어린 현주는 유치원 학부모 참관 수업에서 비혼 선언을 해 모두를 당황케했다. 그 후 심리치료로 전생의 기억이 사라졌지만, 여러 연애를 ...

    연예 | 2020.07.07 11:27 | 김소연

전체 뉴스

  • thumbnail
    AOA 출신 초아, '그놈이 그놈이다' OST 11일 발매[공식]

    ... ‘그놈’ 때문에 비혼주의자가 된 철벽녀가 두 남자의 대시를 받으면서 벌어지는 비혼 사수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베일에 싸였던 전생이 조금씩 드러남으로써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고 있다. 최근 방송분에서 지우(윤현민 분)로 인해 현주(황정음 분)는 전생의 기억을 차츰 찾아가고, 지우는 전생에서 못다 한 약속들을 하나씩 지켜나가기 시작했다. 흥미로운 전개가 계속되는 가운데 모트, 스탠딩 에그, 초아 등이 그놈이 그놈이다’의 OST에 ...

    텐아시아 | 2020.08.07 14:16 | 정태건

  • thumbnail
    '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윤현민-서지훈-조우리 4인 4색 스타일링

    ... 그놈이다'는 전생의 실연으로 현생의 비혼을 결심한 여성이 어느 날 한 남성을 만나면서 결혼에 대한 부정적 인식이 서서히 바뀌어 가는 스토리다. 비혼주의자이자 웹툰 PD 서현주 역에는 황정음이, 결혼주의자이자 선우제약 대표 황지우 역에는 윤현민이 맡았으며 박도겸 역의 서지훈과 한서윤 역의 조우리까지 더해져 복잡한 사각관계로 순탄치만은 않은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그렇다면 세 번의 인생 모두 한 남녀만 바라볼 수 있게 만든 이들의 매력을 살펴보지 않을 수 없다. 전생 ...

    bntnews | 2020.08.06 12:16

  • thumbnail
    스탠딩 에그, '그놈이 그놈이다' OST '더는 서툴지 않게' 오늘(4일) 발매

    [연예팀] 스탠딩 에그가 '그놈이 그놈이다' OST에 참여했다. 스탠딩 에그가 부른 KBS 2TV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 네 번째 OST '더는 서툴지 않게'는 과거의 실수를 되풀이하지 않겠다는 지우(윤현민)의 굳은 결심이 드러나는 곡으로, 극 중 인물의 속마음을 그대로 대변하는 듯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여기에 스탠딩 에그 특유의 짙은 호소력과 뛰어난 전달력이 더해져 극의 몰입도를 한층 더 높인다. 특히 후반으로 갈수록 더해지는 스트링 ...

    bntnews | 2020.08.04 10: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