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술 마시고 추돌사고 후 도주, 부산 40대 男 결국 붙잡혀

    대낮 만취 운전 중 추돌사고를 내고 도주하다 다시 차량 5대를 들이받은 40대 남성이 추격전 끝에 붙잡혔다. 29일 부산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6일 오후 A(40)씨가 몰던 승용차가 부산 서구 서대신동 한 도로에서 앞서가던 ... 뒤쫓아온 시민과 실랑이를 벌이던 중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찰 조사 결과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운전면허 취소 수준이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음주운전 혐의 등으로 A씨를 불구속 입건하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

    한국경제 | 2020.05.29 23:21 | 이송렬

  • thumbnail
    선거장비 뜯은 선관위 "이래도 못 믿나"…민경욱 "못 믿어"

    ... 있는 방법이 없다. 의혹제기만 하지 않고 실제로 해킹해보라"며 자신감을 보이기도 했다. 하지만 보수단체들은 이날 선관위 청사에 몰려와 "시연회는 요식행위일 뿐"이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민경욱 의원도 시연회에 대해 "음주운전을 하고 수일 후에 검증해보겠다는 것"이라며 "투표지분류기 등을 제3자에 맡겨 검증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28 17:58 | 김명일

  • thumbnail
    선관위 "부정선거 가능한 시나리오 먼저 이야기해 달라"(종합)

    ... 억울함을 호소했다. 이날 시연회가 진행된 선관위 대회의실에는 신분이 확인된 기자들만 입장이 가능했다. 입구에서 기자들의 소지품을 검사하기도 했다. 부정선거 의혹을 앞장서 제기하고 있는 민경욱 의원도 시연회에 대해 "음주운전을 하고 수일 후에 검증해보겠다는 것"이라며 "투표지분류기 등을 제3자에 맡겨 검증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선관위는 시연회 후 기자들과 질의응답을 진행했다. 제3자에 검증을 맡겨야 한다는 민경욱 의원 주장에 대해 ...

    한국경제 | 2020.05.28 16:49 | 김명일

전체 뉴스

  • thumbnail
    추돌사고 후 도주하던 만취 40대 추격전 끝에 검거

    대낮 만취 운전 중 추돌사고를 내고 도주하다 다시 차량 5대를 들이받은 40대 남성이 추격전 끝에 붙잡혔다. 29일 부산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6일 오후 A(40대)씨가 몰던 승용차가 부산 서구 서대신동 한 도로에서 앞서가던 ... 뒤쫓아온 시민과 실랑이를 벌이던 중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찰 조사 결과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운전면허 취소 수준이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음주운전 혐의 등으로 A씨를 불구속 입건하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

    한국경제 | 2020.05.29 23:13 | YONHAP

  • thumbnail
    강정호, 다음 주 귀국해 공개사과…키움 "그 이후 결정"(종합)

    ... 사과하겠다'는 뜻을 분명히 밝혔다"고 전했다. 김 단장은 "우리로선 강정호가 기자회견을 한다고 한 만큼 그 이후에 뭔가 논의를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 강정호는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에서 뛰던 2016년 12월 서울에서 음주운전 뺑소니 사고를 일으켰다. 조사 과정에서 2009년과 2011년, 두 차례나 더 음주운전을 한 사실이 드러났다. 강정호에게 '삼진 아웃제'가 적용됐고, 법원은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그 탓에 미국 취업비자 취득을 ...

    한국경제 | 2020.05.29 17:58 | YONHAP

  • thumbnail
    강정호, 곧 귀국해 공개 사과한다…키움 단장 "그 이후 결정"

    ... 사과하겠다'는 뜻을 분명히 밝혔다"고 전했다. 김 단장은 "우리로선 강정호가 기자회견을 한다고 한 만큼 그 이후에 뭔가 논의를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 강정호는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에서 뛰던 2016년 12월 서울에서 음주운전 뺑소니 사고를 일으켰다. 조사 과정에서 2009년과 2011년, 두 차례나 더 음주운전을 한 사실이 드러났다. 강정호에게 '삼진 아웃제'가 적용됐고, 법원은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그 탓에 미국 취업비자 취득을 ...

    한국경제 | 2020.05.29 17:37 | YONHAP

사전

사고부담금 경제용어사전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에 따라 음주·무면허 운전으로 사고를 낸 사람이 사고당 보험금 지급을 받기 전에 일정 부분 부담해야 하는 금액. 상대방이 다쳤을 때는 최대 300만원, 물적 피해를 입혔을 때는 최대 100만원까지 부담해야 한다.

12대 중과실 교통사고 경제용어사전

... 운전자가 보험에 가입됐다고 하더라도 형사처벌된다. 1. 신호위반 2. 중앙선침범 3. 제한속도보다 20KM이상 과속 4. 앞지르기 방법위반 5. 철길건널목 통과방법위반 6. 횡단보도사고 7. 무면허운전 8. 음주운전 9. 보도를 침범 10. 승객추락방지의무위반 11. 어린이보호구역 안전운전 의무위반 12. 자동차 화물이 떨어지지 않도록 필요한 조치를 하지 않고 운전 12대 중과실사고와 사망 중상해사고, 음주측정거부, 뺑소니사고는 공소제기가 가능하다.

교통사고처리 특례법 경제용어사전

1982년 교통사고로 인한 피해를 신속하게 처리하기 위해 제정됐다. 신호위반, 중앙선침범, 음주운전 등 11대 중과실 사고 또는 큰 인명 사고가 아니면 피해 보상과 합의를 조건으로 형사 처벌을 받지 않도록 했다. 하지만 한편에선 인명 존중보다는 가해자 중심이라는 비판이 꾸준히 나왔다. 손해보험사 관계자는 “교통사고처리특례법이 보상금만 마련할 수 있으면 처벌을 피할 수 있다는 면죄부 역할을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