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한진칼·대림산업 등 10개 상장사, 주요 안건 통과 못 시킬 수도"

    ... 02월26일(17:35) 자본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서스틴베스트가 한진칼과 대림산업 등을 올해 정기 주주총회에서 눈여겨봐야 할 상장사로 꼽았다. 서스틴베스트는 국내 기관투자가들에 의결권 자문을 해주는 업무를 맡고 있다. 서스틴베스트는 26일 대림산업, 롯데쇼핑, 셀트리온, 만도, 대한항공, 한진칼, 현대백화점, 삼성전기, 신한지주, 에스엠 등 10개 상장사가 올해 정기 주총에서 이슈가 불거질 수 있다고 진단했다. ...

    마켓인사이트 | 2020.02.26 18:26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하림, 김홍국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 놓고 주총 '한랭전선'

    ... 행사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고 있다. 국민연금은 2017년 선진과 팜스코의 정기 주총 때 김 회장의 사내이사 선임안에 반대표를 던졌다. 2014년 하림의 정기 주총 때도 김 회장의 사내이사 선임안에 반대했다. 지난해 국민연금의 의결권 행사 현황을 보면 하림그룹이 상정한 전체 안건의 26.3%에 반대표를 던졌다. 올 들어 국민연금을 비롯한 자산운용사들이 스튜어드십 코드(기관투자가의 수탁자 책임 원칙)를 근거로 적극적 주주권 행사를 예고하고 있어 그룹 지배주주의 이사 ...

    한국경제 | 2020.02.26 17:31 | 김은정

  • thumbnail
    케이뱅크 차기 행장…KT ·우리은행에 쏠린 눈

    ... 따르면 케이뱅크 임원후보추천위원회는 이날 첫 회의를 열어 차기 행장 선임 논의를 시작했다. 초대 행장인 심성훈 행장의 임기는 다음달 끝난다. 행장 선임에는 주요 주주인 KT와 우리은행의 입김이 크게 작용할 것이란 관측이 지배적이다. 의결권이 없는 전환우선주까지 포함한 지분 비율로는 KT가 1대 주주(18.8%), 우리은행이 2대 주주(14.1%)다. 의결권 있는 보통주 지분 비율로 보면 우리은행이 13.79%로 1대 주주다. 애초 KT는 은산분리 규제 완화를 기점으로 ...

    한국경제 | 2020.02.26 17:13 | 정지은/김대훈

전체 뉴스

  • thumbnail
    서스틴베스트, 한진칼·만도 등 주총 '요주의' 기업 10곳 선정

    부적격 사내이사 선임·과소 배당 등 우려 기업 의결권 자문사 서스틴베스트가 올해 정기 주주총회에 논란이 될 만한 안건을 상정할 것으로 예상되는 '요주의' 기업 10곳을 선정했다. 서스틴베스트는 26일 보고서를 내고 국민연금을 비롯한 기관투자자가 최근 지분 보유 목적을 '일반투자' 목적으로 변경한 기업 가운데 주주총회 쟁점 안건을 보유한 기업 10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서스틴베스트는 우선 기업집단 동일인(총수)의 사내이사 재선임 안건과 관련해 ...

    한국경제 | 2020.02.26 17:25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로 기업 사업보고서 제출 늦어도 제재 안받는다(종합)

    ... 중국에 파견된 한국 직원이나 감사인이 국내 복귀 후 2주간 자가격리돼 후속 업무가 지연되는 사례 등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금융위는 기업들에 주주의 전자 투표와 서면투표 활용을 적극적으로 유도하고 전자위임장 제도를 활용해 의결권 대리 행사를 할 것을 권유했다. 현재 전자 투표 가능 회사는 코스피 상장사 461곳, 코스닥 상장사 1천64곳 등 1천660곳에 달하고 전자위임장 가능 회사는 코스피 419곳, 코스닥 1천400곳 등 1천547곳이다. /...

    한국경제 | 2020.02.26 15:52 | YONHAP

  • thumbnail
    "스튜어드십 코드 참여기관, 수탁자책임 활동 공시 미흡"

    ... 나왔다. 이승희 경제개혁연구소 연구위원은 26일 발간한 보고서에서 스튜어드십 코드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수탁자책임 활동 공시가 강화돼야 한다며 이렇게 주장했다. 한국 스튜어드십 코드가 제시한 7가지 원칙 가운데 6번 원칙은 '의결권 행사와 수탁자 책임 이행 활동에 관해 고객과 수익자에게 주기적으로 보고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국내 스튜어드십 코드 참여기관 중 제한된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사모펀드(PEF) 운용사, 벤처캐피탈 등을 제외한 기관은 ...

    한국경제 | 2020.02.26 11:48 | YONHAP

사전

3%룰 경제용어사전

상장사의 감사 (또는 감사위원)를 선임할 때 해당 회사의 지배주주가 의결권 주식의 최대 3%만 행사할 수 있도록 제한한 규정으로 대주주의 지나친 영향력 행사를 막기 위한 것이다. 하지만 오히려 3%룰 때문에 감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못하고 있다는 불만도 제기된다. 감사 선임이 이뤄지려면 주주총회에서 의결권이 있는 주식 25% 이상이 찬성을 해야 하는데, 주주 총회에 참석하는 소액 주주가 적어 정족수 미달로 해당 안건이 부결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

테뉴어 보팅 [tenure voting] 경제용어사전

장기투자자가 소유한 주식에 더 많은 의결권을 부여하는 제도. 대주주의 경영권을 보호하고 연기금이 대주주에 대한 견제를 강화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실제로 프랑스는 주식을 2년 이상 보유하면 주당 2개의 의결권을 준다.

국민연금 의결권 전문위원회 경제용어사전

국민연금의 의결권 전문기구로 2005년 설치됐다. 국민연금의 최고 의사결정기관인 기금운용본부가 판단하기 곤란한 문제 등 주요 현안에 대한 결정, 의결권 행사 지침의 정기적인 검토, 배당 의결권 관련 내부기준 심사, 그리조 중점 관리 기어브이 지정 및 공개 등에 대한 최종 결정 및 사후감독을 맡고 있다. 위원장을 포함, 총 9면의 민간인으로 구성되며 정부, 사용자, 근로자, 지역가입자 등에서 각 2명을 추천하고 연구기관에서도 1명을 추천하게된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