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통합당 "'일하는 국회법'은 국회·野 무력화법"

    더불어민주당이 9일 열린 의원총회에서 ‘일하는 국회법(국회법 개정안)’을 21대 국회 1호 당론 법안으로 최종 추인했다. 민주당이 내세운 일하는 국회법이 원안대로 통과할 경우 국회에서의 여야 간 견제와 균형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을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홍정민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당 의원총회가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김태년 원내대표가 일하는 국회법을 민주당 1호 법안으로 대표 발...

    한국경제 | 2020.07.09 17:43 | 이동훈

  • 강경한 통합당 "야당 몫 국회부의장 맡지 않겠다"

    ... 했다. 더불어민주당이 제안한 7개 상임위원장 자리를 거부한 데 이어 부의장 추천도 하지 않기로 방침을 세운 것이다. 통합당은 8일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2시간에 걸친 격론 끝에 이같이 결정했다. 최형두 통합당 원내대변인은 의총 뒤 기자들과 만나 “지난번 법사위원장 자리를 강탈당한 것과 관련해 법사위가 빠진 다른 상임위원장 자리는 의미가 없으며 부의장직도 그 연장선상이라는 결론을 냈다”고 밝혔다. 국회부의장 추대가 예정돼 있던 5선의 ...

    한국경제 | 2020.07.08 17:47 | 성상훈

  • thumbnail
    통합당, 국회부의장직 끝내 거부…정보위·인사청문회 차질 예상

    ... 통합당은 야당몫 국회부의장 추천을 아예 하지 않기로 방침을 정했다. 당초 당내 최다선인 정진석(5선·충남 공주·부여·청양) 의원을 부의장으로 추대하려 했으나 당내 부정적인 여론에 따라 무산됐다. 이날 의총에서 일부 중진 의원들은 원 구성 협상 결과에 따라 상임위원장을 고사한 마당에 국회부의장을 맡는 것은 부적절하다는 의견을 개진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진석 의원 본인도 원 구성 합의가 이뤄지지 않을 경우 국회부의장직을 맡지 않겠다고 ...

    한국경제 | 2020.07.08 12:49 | 김명일

전체 뉴스

  • thumbnail
    개원식 지연 '신기록'…청문회까지 겹쳐 앞날 더 캄캄

    ... 없다"고 전했다. 그는 "박 시장의 영결식이 열리는 13일까지는 큰 변화가 없을 전망"이라며 "빨라야 14일부터 제대로 협상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통합당 관계자도 "내부에서도 의총을 열어서 의견을 재수렴해야 하는데, 그런 행동 자체가 없다"고 밝혔다. ◇ 공수처·부동산 입법·청문회 줄줄이…민주 "통합당 없이 할 수도" 7월 임시국회에서 처리해야 ...

    한국경제 | 2020.07.12 05:00 | YONHAP

  • thumbnail
    민주, 오늘 의총 열고 '일하는 국회법' 당론 채택

    더불어민주당은 9일 의원총회를 열고 '일하는 국회법'으로 명명한 국회법 개정안을 당론 1호 법안으로 채택할 예정이다. 일하는 국회법에는 ▲ 법제사법위원회의 체계 및 자구 심사권 폐지 ▲ 상시국회 제도화 ▲ 본회의 및 상임위 불출석 의원 명단 공개 등의 내용이 담겼다. 민주당 핵심 관계자는 "당론 채택을 마친 뒤 최대한 이른 시일 내 국회 의안과에 법안을 제출할 계획"이라며 "대표 발의자는 김태년 원내대표"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9 06:00 | YONHAP

  • thumbnail
    "주호영, 그럴 바엔 사퇴"…통합, 야당 몫 부의장 거부(종합2보)

    의총서 강경론 분출…부의장 유력 정진석 "호랑이는 굶주려도 풀 안 먹어" 미래통합당은 8일 민주당이 차지한 법사위원장을 돌려놓지 않으면 야당 몫 국회부의장을 추천하지 않겠다는 원칙을 재확인했다. 이날 열린 비공개 의원총회에서는 상임위원장을 내준 채 국회부의장만 뽑는 것은 부적절하다는 강경론이 터져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의총 참석자들에 따르면 김태흠 의원은 "국회부의장을 안 뽑아도 국가정보원장 인사청문회를 열 수 있다"며 "상임위원장은 안 하면서 ...

    한국경제 | 2020.07.08 19: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