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파견업체 통해 불법체류자 고용한 사장…대법 "무죄"

    ... 고용이 아니라 인력파견업체를 통해 불법체류 외국인을 간접 고용했다면 출입국관리법 위반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제1부(주심 이기택 대법관)는 출입국관리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의 상고심에서 무죄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17일 밝혔다. 경기 화성시의 한 제조업체 대표인 A씨는 2015년 1월부터 2016년 8월까지 인력파견업체 B사를 통해 체류 자격이 없는 외국인 40명을 고용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출입국관리법에선 ...

    한국경제 | 2020.06.17 15:03 | 이인혁

  • thumbnail
    [단독] "근로자다…아, 아니다" 대법, 2주 만에 '정반대 판결'

    ... 4명으로 구성됐는데, 주심인 민유숙 대법관을 포함한 3명이 문재인 정부에서 임명됐다. 반면 근로자성을 부정한 판결을 내린 대법원 1부는 대법관 3명 중 이기택 대법관(주심)을 포함한 2명이 박근혜 정부에서 임명됐다. 기업들 혼란 우려 채권추심원은 근로자성과 관련해 법원 판결이 엇갈려온 대표적인 직업군이다. 그럼에도 최종심이라는 대법원 판결의 상징성을 고려할 때 2주 만에 전혀 다른 판결이 나온 것은 의외라는 반응이 적지 않다. 한 신용정보회사의 ...

    한국경제 | 2020.05.25 17:39 | 남정민

  • thumbnail
    남의 재발행 서적에 이름 '슬쩍'한 교수들 벌금형

    ... 이름을 저작물 에 올려주는 ‘품앗이’ 관행에 제동을 건 판결로 풀이된다. 대법원 1부(주심 이기택 대법관)는 저작권법 위반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교수 A씨 등 2명에게 벌금 1200만~1500만원을 선고한 ... 등의 혐의를 모두 유죄로 보고 벌금 1500만~25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들은 우리 사회의 대표적인 지성인이며 교육자로서 고도의 윤리의식을 갖춰야 할 대학교수"라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저작자도 ...

    한국경제 | 2020.04.27 12:00 | 남정민

전체 뉴스

  • thumbnail
    YS→DJ 대변인…좌우와 동서 넘나든 '풍운아' 홍사덕

    ... 대통령이 주도한 신민당 대변인으로 재선에 오른 그는 1990년 노태우-김영삼-김종필의 3당 합당을 거부하고 노무현 이기택 이철 박찬종 의원 등과 함께 이른바 '꼬마민주당'을 만들었다. TK출신 정치인이면서도 주류에 편승하지 않은 그는 ... 11,12대는 고향인 영주에서, 14,15대는 서울 강남에서, 18대는 대구에서 당선됐다. 16대는 전국구로 불리는 비례대표 후보로 나서 당선됐다. 19대에는 정치 1번지 종로에 출마했으나 낙선했다. 그와 동시대를 살았던 정치인들은 그를 ...

    한국경제 | 2020.06.18 15:11 | YONHAP

  • thumbnail
    남의 책 재발행에 이름 '슬쩍' 올린 교수들에 벌금형 확정

    ... 집필에 참여하지 않고서 재발행 서적에 공동저자로 이름을 올린 대학교수들에게 벌금형이 확정됐다. 대법원 1부(주심 이기택 대법관)는 저작권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대학교수 A씨 등 2명에게 벌금 1천200만~1천5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 않은 토목 관련 서적 재발행 시 공저자로 표시해 발간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1심은 "피고인들은 우리 사회의 대표적인 지성인이자 교육자임에도 불구하고, 저작자도 아닌 자신들의 이름을 공저자로 추가해 학생들 및 대중들을 기망했다"며 ...

    한국경제 | 2020.04.27 10:51 | YONHAP

  • thumbnail
    [화제의 당선인] 족발집 사장 김승남, 현역 누르고 재기 성공

    ... 6월항쟁 당시 전남대 총학생회장과 전대협 부의장으로 학교 안팎의 집회와 시위를 이끌며 군부독재에 맞섰다. 김 당선인과 함께 운동권 리더 그룹의 마지막 주력으로 활동했던 84학번들로는 전대협 1기 의장을 지낸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와 최재성·김현 의원 등이 있다. 1993년 민주당 이기택 총재의 비서로 정치에 입문했고, 1997년 15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노무현·김정길 의원 등과 함께 새정치국민회의에 입당, 고 박상천 의원의 보좌관을 맡기도 했다. 이후 ...

    한국경제 | 2020.04.15 22: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