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獨 메르켈, '영향력 있는 여성' 8년 연속 세계 1위

    ... 인베스트먼트 CEO가 5위였다.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의 아내이자 빌 앤드 멜린다 게이츠 재단 공동 이사장인 멜린다 게이츠, 수전 워치츠키 유튜브 CEO, 아나 파트리시아 보틴 산탄데르은행 회장, 메릴린 휴슨 록히드마틴 회장, 지니 로메티 IBM CEO가 6~10위로 뽑혔다. 국내 인사 중에선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지난해보다 7계단 오른 86위로 유일하게 100명 안에 이름을 올렸다. 유승호 기자 ush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12.05 18:19 | 유승호

  • 故 이병철 삼성 창업주, 용인 선영서 31주기 추모식

    ... 회장의 31주기 추모식이 19일 경기 용인 호암미술관 인근 선영에서 열렸다. 이날 추모식에는 삼성전자 윤부근, 신종균 부회장과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 사장 등 주요 경영진이 참석했다. 오너 일가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물산 사장 등은 지난주 선영을 다녀갔다.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은 심근경색으로 쓰러진 2014년 이후 추모식에 참석하지 못하고 있다. 2012년부터 삼성그룹과 별도로 추모식을 열고 있는 CJ그룹 일가도 이날 선영을 ...

    한국경제 | 2018.11.19 17:43 | 오상헌

  • thumbnail
    31주기 '호암 추모식'…이재용 부회장 2년만에 참석

    ... 할아버지다. 19일 재계에 따르면 삼성그룹은 이날 오전 경기도 용인 호암미술관 선영과 서울 필동 CJ인재원에서 이 선대회장의 31주기 추모식과 기제사를 각각 진행한다. 이 부회장은 이날 어머니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 여동생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물산 패션부문 사장 등과 함께 선영을 찾아 고인을 기릴 예정이다. 삼성전자 계열 사장단 등 경영진도 추모식에 참석해 창업정신을 되새긴다. 이 부회장의 추모식 참석은 매년 진행됐다. 하지만 지난해에는 국정농단 ...

    한국경제 | 2018.11.19 08:43 | 윤진우

전체 뉴스

  • thumbnail
    삼성家 삼남매 계열 분리 시나리오 멀어지나

    ... 이서현 전 사장이 복지재단 이사장에 선임됐다는 발표가 나자 삼성물산 패션 부문의 향배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면서, 직원들도 다소 동요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사실 삼성그룹이 3세 경영체제로 들어가면서 신라호텔은 이부진 사장이 가져가고, 삼성물산 패션 부문(옛 제일모직)과 제일기획은 이서현 신임 이사장의 몫으로 보는 시각이 많았기 때문이다. 장기적으로 삼성물산의 패션 부문은 이서현 이사장 쪽으로 떨어져 나가지 않겠느냐는 관측도 있었다. 그러나 ...

    한국경제 | 2018.12.09 06:47 | YONHAP

  • thumbnail
    메르켈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100인' 8년째 1위…힐러리 탈락

    포브스 선정, 英 메이 총리 2년째 2위…이부진 '93위'→'86위'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8연 연속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으로 꼽혔다. 4일(현지시간)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매년 선정해 발표하는 '2018년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100인'에 따르면 메르켈 총리가 1위를 차지했다. 포브스의 선정 작업이 올해로 15번째를 맞는 가운데 메르켈 총리는 ...

    한국경제 | 2018.12.05 06:10 | YONHAP

  • thumbnail
    호암 31주기 추도식…이재용 등 삼성 오너家, 주말에 미리 찾아

    ... 대표이사 등 삼성 계열사 사장단이 대부분 참석했다. 다만 권오현 삼성 종합기술원 회장은 다리 부상으로 추모식에 불참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비롯해 이건희 삼성 회장의 부인 홍라희 전 삼성미술관 리움 관장과 두 딸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서현 삼성물산 사장 등 가족은 이날 모습을 보이지 않았다. 이들은 앞서 지난주 중 미리 선영을 다녀간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재계 안팎에서는 지난해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로 구속 수감돼 추도식에 ...

    한국경제 | 2018.11.19 11:33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