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호텔신라, 10년 숙원 사업 '남산 한옥호텔' 짓는다

    ... 통과시켰다고 22일 밝혔다. 호텔신라는 중구 장충동 신라호텔 내 유휴부지에 지하 3층~지상 2층 높이 한옥호텔(91실)을 비롯해 지하 4층~지상 2층 높이의 면세점 등 부대시설, 지하 8층 부설주차장을 건립할 계획이다. 한옥호텔은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2010년 취임하자마자 추진한 역점 사업이다. 2011년 서울시가 도시계획조례를 개정하며 자연경관지구 내 전통호텔 건축을 허가하면서 본격화됐다. 2011년 8월 서울시에 한옥호텔 건립 계획을 처음 제출했지만 사업 부지가 ...

    한국경제 | 2019.10.22 19:41 | 윤아영

  • thumbnail
    '이부진 이혼' 임우재, 위자료 1조2000억 요구했지만…141억 판결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남편 임우재 전 삼성전기 상임 고문을 상대로 낸 이혼 소송 2심에서도 승소했다. 임우재 전 고문이 요청했던 재산분할금도 모두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26일 서울고법 가사2부(부장판사 김대웅)은 이부진 사장과 임우재 전 고문의 이혼 및 친권자지정 등 소송 항소심에서 "임 고문의 이혼청구에 대한 항소를 각하한다"고 판결했다. 이와 함께 이부진 사장은 임우재 전 고문에게 141억 여원의 재산분할금을 지급하라고 선고했다. ...

    HEI | 2019.09.26 18:19 | 김소연

  • thumbnail
    이부진-임우재 이혼소송 2심 "임우재에 재산분할 141억원 지급"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이 벌인 이혼소송의 2심에서 이 사장이 임 전 고문에게 141억여원을 지급하라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고등법원 가사2부(부장판사 김대웅)는 26일 이 사장과 임 전 고문의 이혼소송 항소심에서 “두 사람은 이혼하고, 재산분할을 위해 임 전 고문에게 141억1300만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자녀의 친권·양육권에 대해선 1심과 마찬가지로 이 사장에게 주되, 임 전 고문의 ...

    한국경제 | 2019.09.26 15:57 | 신연수

전체 뉴스

  • thumbnail
    이부진 부부 이혼소송 대법원으로…임우재 상고

    재산분할 다시 다툴 듯…2심서 141억 지급 판결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의 이혼소송을 대법원에서 최종 판단한다. 8일 법원에 따르면 임 전 고문 측은 이날 서울고법 가사2부(김대웅 부장판사)에 상고장을 제출했다. 재판부는 지난달 26일 이 사장과 임 전 고문의 이혼소송 항소심에서 "두 사람은 이혼하고, 재산분할을 위해 임 전 고문에게 141억여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재산분할액이 1심에서 ...

    한국경제 | 2019.10.08 22:35 | YONHAP

  • thumbnail
    이부진, 이혼소송 2심도 승소…친권 갖고, 임우재에 141억 준다 "예상한 결과, 감사"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임우재 전 삼성전자 고문을 상대로 낸 이혼 및 친권자 지정 등 소송 항소심에서 이 사장이 승소했다. 26일 재판부는 1심과 같이 두 사람이 이혼하라고 판결했다. 다만 임 전 고문의 면접 교섭 기회를 추가하고 재산 분할 금액도 늘렸다. 자녀의 친권과 양육권도 1심과 같이 이 사장에게 주어졌다. 다만 임 전 고문이 자녀를 만날 수 있는 기회는 더 많아졌다. 면접 교섭 기회를 월 1회에서 2회로 늘리고, 설 또는 추석 명절과 ...

    스타엔 | 2019.09.27 00:10

  • thumbnail
    이부진 부부 소송 2심 "이혼하고 임우재에 141억 지급"(종합)

    이 사장에 친권·양육권…"모성·부성 균형 고려해 자녀 면접 늘려" "임 전 고문 재산분할 비율은 20%가 타당"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남편인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과 벌인 이혼소송 2심에서 "두 사람은 이혼하고, 재산분할을 위해 임 전 고문에게 141억여원을 지급하라"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고법 가사2부(김대웅 부장판사)는 26일 이 사장과 임 전 ...

    한국경제 | 2019.09.26 14:58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