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이재용 "위기 극복 위해 기존의 틀과 한계 깨자"

    ... 50여 대가 줄지어 경기 용인 삼성 인력개발원 호암관으로 향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주최한 ‘오찬 모임’에 참석하는 삼성 계열사 사장들의 차량 행렬이었다. 이 부회장은 이날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등 가족과 함께 오전 10시30분께부터 삼성그룹 창업주 호암 이병철 선대 회장의 32기 추모식을 치른 뒤 오찬장으로 향했다. 이 부회장이 가족과 함께 호암 기일에 맞춰 추모식에 참석한 것은 2016년 이후 3년 ...

    한국경제 | 2019.11.19 17:11 | 황정수/정인설

  • thumbnail
    호암 이병철 선대회장 32기 추도식…이재용 부회장 3년만에 참석

    ... 부회장은 작년에는 해외 출장을 이유로 추모식 전주 주말에 미리 선영을 찾아 참배했고 재작년에는 '국정농단 사태'로 구속 수감돼 불참했다.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부인 홍라희 전 리움 관장과 두 딸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도 참석했다. 이 밖에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 김현석 사장, 고동진 사장 등을 비롯한 삼성그룹 계열사 사장단 50여명도 이날 이른 시간에 추모식에 참석했다. 삼성그룹은 호암의 기일인 11월 19일 매년 용인 ...

    한국경제 | 2019.11.19 13:26 | 최수진

  • thumbnail
    이재용, 3년만에 故이병철 회장 추모식 참석…'사업보국' 강조

    ... 이유로 추모식 전주 주말에 미리 선영을 찾아 참배했고, 2017년에는 '국정농단 사태'로 구속 수감돼 추모식에 불참했다. 이번 추모식에는 이 부회장의 어머니인 홍라희 전 리움 관장과 두 딸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도 참석했다. 이건희 회장은 미국에 머물렀던 2013년에 이어 급성 심근경색으로 쓰러진 2014년부터 줄곧 행사에 참석하지 못하고 있다.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 김현석 사장(가전 부문장), 고동진 사장(무선사업 부문장) ...

    한국경제 | 2019.11.19 13:16 | 노정동

전체 뉴스

  • thumbnail
    호암추도식 3년만에 찾은 이재용 "기업으로 사회·나라에 보탬되자"(종합)

    ... 창업 정신이다. 앞서 이 부회장은 삼성전자 창립 50주년 기념 방송에서 "같이 나누고 함께 성장하는 것이 세계 최고를 향한 길"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 이번 추모식에는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부인 홍라희 전 리움 관장과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도 참석했다. 이건희 회장은 미국에 머물렀던 2013년에 이어 급성 심근경색으로 쓰러진 2014년부터 줄곧 행사에 참석하지 못하고 있다. 삼성전자 김기남 부회장, 김현석 사장, 고동진 사장 등을 비롯한 삼성그룹 계열사 ...

    한국경제 | 2019.11.19 12:49 | YONHAP

  • thumbnail
    호암추도식 3년만에 찾은 이재용 "기업으로 사회·나라에 보탬되자"

    ... 앞서 이 부회장은 삼성전자 창립 50주년 기념 방송에서 "같이 나누고 함께 성장하는 것이 세계 최고를 향한 길"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 이번 추모식에는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부인 홍라희 전 리움 관장과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도 참석했다. 이건희 회장은 미국에 머물렀던 2013년에 이어 급성 심근경색으로 쓰러진 2014년부터 줄곧 행사에 참석하지 못하고 있다. 삼성전자 김기남 부회장, 김현석 사장, 고동진 사장 등을 비롯한 삼성그룹 계열사 ...

    한국경제 | 2019.11.19 11:23 | YONHAP

  • thumbnail
    1조원대 주식부호 21명…올해 주식재산 증가율 1위는 김범수

    ... 부인으로 삼성전자 주식 지분 0.91%를 보유한 홍라희 전 리움 관장의 주식 재산도 올해 들어 6천336억원(30.2%) 늘었다. 그러나 삼성전자 지분을 갖지 못하고 삼성물산과 삼성SDS 지분만 보유한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의 주식 재산은 작년 말보다 각각 651억원(3.8%)씩 줄었다. 주식부호 순위 3위인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의 보유주식 가치는 아모레퍼시픽그룹(아모레G)의 주가가 올해 들어 17.33% 오른 영향으로 작년 ...

    한국경제 | 2019.11.03 06: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