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김근식 "김종인이 백종원 소환한 진짜 이유가 뭐냐면…"

    ... 언급한 것은 누가 되어야 한다는 게 아니라, 통합당 대선후보 선출이 전혀 새로운 방식으로 이뤄져야 한다는 의미로 저는 해석한다"라고 내다봤다. 그는 또 "2002년 민주당 대선 경선에서 당시 유력후보였던 이인제, 한화갑, 정동영 후보를 누르고 노무현 전 대통령이 후보로 선출됐던 극적 감동이 결국 불가능해 보였던 대선 승리를 가져왔던 것도 사실은 국민참여경선이라는 선출방식이 노무현 전 대통령이라는 의외의 후보를 만들어 냈기 때문"이라며 ...

    한국경제 | 2020.06.28 10:04 | 조준혁

  • thumbnail
    이인제 SNS서 "민주당이 책임지고 국가 운영해야" 소신발언

    미래통합당 소속 이인제 전 의원은 13일 21대 국회 상임위원장 배분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이 책임지고 국가를 운영해야 한다"라는 입장을 내비쳤다. 이 전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SNS)에 "한 석이라도 많은 다수당이 책임지고 국회를 운영해야 책임 정치가 가능하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자리를 나누고, 책임도 나눈다? 결과는 아무도 책임을 지지 않는다. 이것이 우리 의회 정치의 현실"이라며 ...

    한국경제 | 2020.05.13 14:01 | 조준혁

  • thumbnail
    이인제, 총선 불출마 선언…"문재인 폭정 심판해달라"

    미래통합당 공천에서 배제된 이인제 전 의원이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이 전 의원은 17일 보도자료를 통해 "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의 부당한 공천에 맞서 무소속 출마를 검토했으나 보수표의 분산이 우려돼 출마를 포기했다"며 이같인 밝혔다. 이 전 의원은 "15년이 넘는 오랜 정치적 유랑을 끝내고 운명처럼 돌아온 당을 탈당하지 않겠다"며 "나라와 고향을 위해 할 수 있는 일을 찾아 헌신하겠다"고 ...

    한국경제 | 2020.03.17 14:19 | 노정동

전체 뉴스

  • thumbnail
    김종인 "'이 사람이구나' 하는 대권주자 나타날 것"

    ... 그러면서 지난 2001년 자신에게 처음 대권 도전 의사를 밝히면서 지원을 요청했다던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을 예로 들었다. 당시 해양수산부 장관이던 노 전 대통령이 자신을 두 차례 찾아와 도와달라고 했고, 자신의 예상대로 이인제 정동영 등 당시 후보들을 누르고 전국 순회 경선에서 지지율을 끌어올리며 승리했다는 것이다. 김 위원장은 통합당의 대선 후보 선출에서도 이 같은 '바람몰이' 경선을 시도해볼 수 있다고 밝혔다. 일각에서 거론되는 '미스터트롯' 방식의 ...

    한국경제 | 2020.06.22 14:39 | YONHAP

  • thumbnail
    '친김 vs 반김' 통합당 원내대표 경선…대권 경쟁구도와도 직결

    ... 대통령이다. 더불어민주당 유력 주자인 이낙연 당선인보다 한 세대 젊은 후보를 내세워야 2022년 대선에서 승산이 있다는 판단이다. 고(故) 김영삼 전 대통령이 1995년 대선 후보 경선을 앞두고 '깜짝 놀랄 만한 젊은 후보'를 언급, 이인제 전 경기지사, 이회창 전 총리 등이 급부상하며 세대교체 바람이 분 것을 연상케 하는 대목이다. 당내에서는 김 내정자가 언급한 '40대·경제전문가'로 김세연·이언주 의원, 홍정욱 전 의원 등이 거론되나, 김 내정자 측은 특정한 인물 염두에 ...

    한국경제 | 2020.05.03 06:01 | YONHAP

  • thumbnail
    '컷오프' 이인제 "무소속 출마 안해…평당원으로 헌신"

    미래통합당 4·15 총선 공천에서 컷오프(공천배제)되면서 무소속 출마를 시사했던 이인제 전 의원이 17일 불출마의 뜻을 밝혔다. 이 전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오늘자로 무소속 출마 의지를 거두어들입니다'는 제목의 글을 올리고 동일한 내용의 메시지를 지지자들에게 발송했다고 전했다. 이 전 의원은 "당이 잘못된 공천을 바로잡을 수 있다는 희망이 사라진 오늘, 나라를 걱정하는 많은 분들의 뜻을 받들어 무소속 출마 의지를 거두어들이기로 결심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3.17 11: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