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조국 부인' 정경심 교수, 변호인만 14명

    ... 연구실 PC의 경우 하드디스크만 따로 떼어낼 수 없자 본체 그대로 김씨 차 트렁크에 보관됐다. 그러다 연구실을 압수수색한 지난 3일 검찰의 손에 들어가게 됐다. 검찰은 지난달 27일 이후 최근까지 30곳 이상 압수수색을 벌였지만 아직까지 ... 포렌식을 통한 복구 분석도 가능해 수사 단서로 활용 가치가 높다. 검찰로서는 하드디스크 입수하면서 조 장관 자택을 압수 수색한 것이나 다름없는 효과를 보게 된 셈이다. 딸의 의학전문대학원 입시를 위해 동양대 총장 표창장을 위조한...

    한국경제 | 2019.09.14 16:03

  • thumbnail
    '조국 지키는' 與 잠룡들…檢·언론·대학생 공격하며 선명성 경쟁

    여권의 잠재적 대선후보들이 총출동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엄호에 나서고 있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이재명 경기지사, 김부겸 전 행정안전부 장관, 이낙연 국무총리에 이어 박원순 서울시장까지 가세했다. 조 후보자 관련 의혹을 ... 생각한다”고 말했다. 유 이사장은 지난달 29일 한 라디오 방송에서는 조 후보자 의혹과 관련한 검찰 압수수색에 대해 “아주 부적절하고, 심각한 오버였다”고 비판했다. ‘조국 반대’ ...

    한국경제 | 2019.09.01 17:23 | 임도원

  • thumbnail
    이재명·김성태·황교안까지 … 이번에도 '문준용 프리패스' 통할까?

    ... 지적할 정도다. ‘문준용 프리패스’가 제대로 통했던 건 지난해 ‘혜경궁 김씨’ 사건에서였다. 당시 이재명 경기지사의 아내 김혜경씨는 문재인 대통령과 그 가족을 비난해 온 ’혜경궁 김씨‘라는 트위터 계정의 실제 주인이라는 의혹을 받았으며 이로 인해 압수수색은 물론 검찰 조사까지 받았다. 당시 경찰은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에 등록된 메일과 같은 아이디 &l...

    한국경제 | 2019.06.25 11:11 | 이미나

전체 뉴스

  • thumbnail
    드루킹 "김경수, 댓글기계 뚫어지게 봤다"…金 "본 적도 없어"

    ... 2017년 11월 김 지사와 만났을 때 지방선거까지 댓글 조작을 돕는 문제를 이야기하는 과정에서 김 지사가 "이재명을 떨어뜨려야 하니 경기도지사는 야당이 가져가도 되지 않느냐"며 남경필 전 지사를 밀겠다고 이야기했다고 주장했다. ... 향해서도 "특검도 사건 초기부터 이 사건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불똥이 튈까봐 제 진술을 다 덮었다"거나 "압수수색 당시 경찰이 김경수 지사와 연관된 증거를 인멸했다"고 비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9.19 19:47 | YONHAP

  • thumbnail
    與잠룡들 '수난시대'…검증대서 뭇매 맞고 유죄판결 잇따르고

    조국, 법무장관 청문과정서 '난타'…'曺옹호' 유시민도 잠시 '구설' '비서 성폭행' 안희정, 징역형 확정…이재명, 항소심 당선무효형으로 '위기' 여권 잠룡들의 '수난사'가 이어지고 있다. 공직후보자 검증대 올라 전방위적으로 ... 인사청문요청안이 국회로 접수된 지난달 14일부터 세찬 검증의 한복판에 섰다. 특히 검찰이 조 장관 주변을 전방위 압수수색하고, 아내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를 기소하면서 여권은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결단'으로 9일 ...

    한국경제 | 2019.09.09 15:45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정치행보 먹구름…경기도형 정책실험도 동력상실 우려

    항소심 당선무효형…확정판결까지 정치·정책 속도조절 불가피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선거법 위반 사건과 관련, 6일 항소심에서 당선무효형 판결이 나오면서 그의 정치적 행보에도 일순 먹구름이 다시 드리워졌다. ... 된다. 지난해 6월 바른미래당 측의 고발로 시작된 이번 사건은 여권의 잠재적 대선 주자로 부상한 '정치인 이재명'에게 절체절명의 위기였다. 지사 취임 직후부터 신체·자택 압수수색이 이어지고 검경 조사를 받으러 ...

    한국경제 | 2019.09.06 17: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