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인사] 한경닷컴 ; 동부증권 ; 농림축산식품부 등

    ... 이태호▷SFR계통설계부장 김태완▷SFR핵연료개발부장 김성호▷SMART원자로설계부장 송재승▷SMART사업관리부장 강한옥▷해양원전개발부장 김지호▷고온가스로개발부장 김민환▷핵융합기술개발부장 이동원▷원자력데이터센터장 이영욱▷하나로운영부장 이충성▷중성자응용연구부장 김명섭▷동위원소연구부장 이준식▷연구로핵연료개발부장 박종만▷연구로설계부장 이병철▷연구로계통설계부장 김성훈▷양자광학연구부장 정도영▷중성자과학연구센터장 이창희▷양성자가속기연구센터장 김귀영▷공업환경연구부장 신준화▷생명공학연구부장 ...

    한국경제 | 2017.04.11 18:09

  • J리그에서 처음으로 무관중 경기 열리는 이유 유료

    ... 걸린데 따른 조치 입니다. 우라와는 이같은 중징계 조치에 대해 “현수막을 인지한 뒤 철거까지 1시간 여 걸리는 등 차별을 용인하는 대응을 보인 것으로 받아들여졌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현수막은 우라와에서 뛰고 있는 재일교포 4세 이충성(29·일본명 리 타다나리)을 겨냥한 '조롱'의 메시지를 담은 것으로 해석되고 있습니다. 이날 상대 팀도 윤정환 감독 등 한국인 코칭스태프와 선수들이 대거 활약하고 있는 사간 도스였습니다. 우라와는 “서포터 등 현수막을 내건 행위를 ...

    모바일한경 | 2014.03.13 17:36 | 서정환

  • '박남철 결승골' 북한, 평양서 일본 1-0 제압

    ... 떠나갈 듯한 관중의 함성이 쏟아졌고 응원 열기는 이후로 점점 더 뜨거워졌다. 북한은 일본을 계속 밀어붙였으나 후반 32분 정일관이 거친 태클 때문에 옐로카드를 받으면서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했다. 수적 우세에도 불구하고 일본은 결정적인 한 방이 부족했다. 일본은 경기 막판에 재일교포 이충성(25·히로시마)의 슛이 골문 안으로 들어갔으나 오프사이드가 선언돼 아쉬움을 삼켰다. 한경닷컴 속보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11.15 19:04

전체 뉴스

  • thumbnail
    북한, 습지·물새 실태 조사…판문벌서 물새 21종 관찰

    ... 따라 국내 습지에 서식하는 물새 자원의 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1987년 시작된 AWC는 아시아를 중심으로 각 지역 습지와 서식하는 물새의 동향을 확인하는 국제적인 모니터링 프로그램이다. 북한 국가과학원 생물다양성연구소의 이충성 실장은 지난해 22개 연구 지점에서 물새 약 10만 마리가 관찰된 데 이어 올해는 31개 지역에서 약 50종 14만4천800여마리의 물새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 실장은 문덕철새보호구, 강령철새보호구, 금야철새보호구, 광포철새보호구, ...

    한국경제 | 2020.05.04 08:07 | YONHAP

  • thumbnail
    원자로 '하나로' 3년 5개월 만에 재가동… "서서히, 완벽하게"

    ... 것" "평소 같으면 더 빨리 정상출력까지 끌어올릴 수 있지요. 오늘은 아주 서서히, 완벽하게 살피며 가동하고 있습니다. " 5일 오후 대전 유성구 한국원자력연구원 '하나로' 제어실에서 만난 이충성 한국원자력연구원 하나로운영부장은 다소 덤덤한 말투로 3년 5개월 만의 하나로 재가동 상황을 이렇게 전했다. 이 부장은 "오전 근무조가 오전 5시께부터 나와 재가동을 준비했다"며 "아무런 문제 없이 정상 ...

    한국경제 | 2017.12.05 15:57 | YONHAP

  • [규모 5.8 지진] 하나로 원자로 내진 설계 문제없나

    ... 있다"면서 "이번 지진의 진앙지가 인구 밀도가 낮은 지역이어서 피해가 적었지만, 대전 도심에서 같은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면 돌이킬 수 없는 피해가 발생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원자력연 이충성 하나로 운영부장은 "원전시설은 지표면에 가깝게 지진이 발생했을 최악의 경우를 가정해 설계한다. 이번 지진도 진원이 깊어 경주 원자로 시설 지진계에 잡힌 진도는 2∼3 정도의 규모로 높지 않았다"면서 "현재의 ...

    연합뉴스 | 2016.09.13 1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