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보좌관 출신 '신데렐라' 유의동 "보좌진은 갈등해소 전문가…의원 진출 많아져야"

    ... 보좌진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런 사람들이 더 많이 정치에 진출하고 의원이 됐으면 좋겠어요.” 유의동 바른미래당 의원은 22일 국회의원 보좌진의 역할을 묻자 이같이 답했다. 유 의원은 국회의원 보좌관 출신 의원이다. 2001년 이한동 전 국무총리 의원실에서 보좌진 생활을 시작해 19대 국회 때는 류지영 의원실에서 보좌관을 지냈다. 2014년 경기 평택시을 지역구에 치러지는 보궐선거에 출마해 국회에 입성한 뒤 같은 지역구에서 재선까지 했다. 유 의원은 보좌관으로 ...

    한국경제 | 2019.07.22 10:05 | 김소현

  • [부고] 권오익씨 별세 外

    ... 모친상=13일 광주국빈장례문화원 발인 15일 오전 11시 062-606-4000 ▶오재규씨 별세, 종광 경향신문 윤전국 윤전1팀 과장 부친상=13일 의정부장례식장 발인 15일 오전 7시 031-871-4444 ▶윤부숭씨 별세, 이한동씨·학동 전기산업연구원장·임미·정연씨 모친상=12일 일산병원 발인 14일 오전 11시30분 031-900-0444 ▶정귀자씨 별세, 김광숙 우리은행 대구동산동지점장·김현주 대신증권 ...

    한국경제 | 2018.09.13 17:47

  • thumbnail
    윤관, 영장심사제 도입… 이재후, 김앤장 1등 로펌 키워

    ... 국가정보원장을 지냈다. 현홍주 전 법제처장(16회)은 국회의원과 주유엔대표부 대사, 주미대사 등을 거쳤다. 법조계에서 덕망이 높던 이회창 전 한나라당 총재(고등 8회)는 감사원장과 국무총리 등을 거쳐 오랜 기간 대권주자로 활약했다. 이한동 전 국무총리(고등 10회)는 노태우 정부 시절 내무부 장관을 맡으며 풍산금속, 현대중공업 노조 파업을 ‘단칼’에 진압한 것으로 유명하다. 정권 3대를 거치며 연속 당내 원내총무로 기용될 만큼 탁월한 정치력을 ...

    한국경제 | 2018.09.11 18:50 | 안대규

전체 뉴스

  • [인사]부산지방국세청 복수직 서기관 및 사무관 전보

    □ 복수직서기관 전보 부산지방국세청 전산관리팀장 이한동(김해 밀양지서) 부산지방국세청 조사2국 조사관리과장 이재영 (부산청 전산관리) 김해세무서 밀양지서장 손해수(부산청 조사2-3) 통영세무서 거제지서장 이용규(부산청 조사2-1) □ 행정사무관 전보 부산지방국세청 운영지원과 김용정(부산청 체납자재산추적) 부산지방국세청 운영지원과 신언수(금정 납세자보호) 부산지방국세청 감사관실 감경탁(창원 법인납세) 부산지방국세청 납세자보호담당관실 ...

    조세일보 | 2019.12.31 19:00

  • thumbnail
    이총리, 투톱외교 외연 넓히나…하반기 다자외교 역할분담 주목

    ... 생각인가'라는 질문에는 "가정으로 말하는 것은 적절치 않은 것 같다"며 "(참석이) 결정된 후에 (밝히겠다)"라고 말했다. 과거 한국 총리가 유엔총회에 참석해 기조연설을 한 사례는 이한동 전 총리(2001년), 한승수 전 총리(2008년) 등이 있다. 이 총리는 지금까지 문 대통령의 '투톱 외교' 기조 아래 대통령 전용기까지 지원받으며 취임 이후 지금까지 총 11차례 순방을 통해 24개국을 방문했다. ...

    한국경제 | 2019.08.18 06:01 | YONHAP

  • thumbnail
    '자료 제출 거부' 정책 질의 '실종' 인신공격 '난무' 바뀌지 않는 청문회

    ... 정도로 버티면 된다는 분위기 팽배하다”며 “입법부가 행정부를 견제하는 수단이자 장관 후보자가 국민과 소통하는 자리가 청문회인데 그런 기능이 전혀 작동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인사청문회는 김대중 정부 때인 2000년 6월 이한동 국무총리 후보자를 대상으로 사상 처음 도입된 후 숱한 낙마자를 낳았다. 2002년에는 장상 총리 지명자와 장대환 지명자가 연거푸 국회 인준 문턱을 넘지 못했다. 2003년 노무현 정부에서부터 인사 청문 대상자가 국가정보원장·...

    한경Business | 2019.04.01 13:56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