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사흘간 신종코로나 확진 8명…"방역 대응, 지금부터가 중요"

    ... 4명(1월 31일), 1명(2월 1일)….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가 두 자릿수를 넘어서면서 환자 발생 속도가 빨라지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지난달 30일부터 사흘간 확진자 ... 2명이다. 국내 첫 확진자는 지난달 19일 중국 우한에서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중국 국적의 여성(35)이다. 이 환자는 공항 입국장에서 발열 등 증상을 보여 격리됐으며 현재 인천의료원에서 치료 중이다. 1번 환자발생한 지 나흘 ...

    한국경제 | 2020.02.02 06:05 | YONHAP

  • thumbnail
    경기도 역학조사관 1명이 감염병 7천건 담당…전국 최다

    ... 방역현장에 투입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민간 역학조사관 투입은 정식 역학조사관 인력이 인구 규모나 감염병 발생 건수와 비교해 턱없이 부족하기 때문이다. 현재 경기도청 소속의 정식 역학조사관은 6명으로 전국 시도 중 가장 많다. ... 의사·간호사 4명은 임기제 공무원이며 2명은 공중보건의로 오는 4월에 전역한다. 2015년 5월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가 발생했을 때도 전국적으로 역학조사관이 부족해 효율적으로 감염병 대처를 못했다는 지적이 제기된 바 있다. ...

    한국경제 | 2020.01.29 16:25 | YONHAP

  • thumbnail
    '우한 폐렴' 환자 발생한 고양시,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 어린이집과 유치원, 버스·전철 등 대중교통수단, 영화관·공연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에 전면 배치할 계획이다. 이재준 시장은 "2015년에 발생메르스 사태 때 마련한 비상조치 매뉴얼에 따라 질병관리본부, 경기도 등과 협력해 우한 폐렴 확산 방지를 위해 과하다 할 만큼의 예방조치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의심 증세 발생 때 인근 병원·약국 이용 전에 보건소, 선별진료소 등 관계기관에 신고해야 한다"고 말했다. 고양시는 손바닥과 손톱 등 꼼꼼한 ...

    한국경제 | 2020.01.26 16:4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