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그 방요? 방금 나갔는데…" 부동산 중개앱도 '미끼 장사'

    ... 될지 모른다”며 다른 방을 권유했다. 일부 중개업소들은 억울하게 허위 매물을 올렸다는 오해를 받기도 한다고 항변했다. 서울 강남역 인근 P공인 관계자는 “손님이 앱에서 매물을 확인하고 전화를 주더라도 이미 다른 공인중개업소를 통해 방이 계약된 경우가 많다”며 “이럴 땐 허위 매물을 올려놨다는 항의를 받기도 한다”고 하소연했다. 홍선표 기자/권서현 인턴기자 rickey@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3.03 18:53 | 홍선표/권서현 인턴

  • thumbnail
    ['개점휴업' 노량진·가락 신시장] "매장 좁은데 임차료는 비싸" vs "목좋았던 점포들, 이전 거부 주도"

    ... 불투명하다. 청과 상인들의 새 시장 이전 거부 움직임이 시작된 건 지난해 초부터다. 당시 공사 측과 시장 이전에 합의했던 조합장이 탄핵된 뒤 새로 취임한 조합장이 이전 합의를 뒤집었다. 현 조합장을 포함한 집행부 간부 11명이 이전 반대를 주도하고 있다. 이들은 임대차 권리를 놓고 공사 측과 소송을 벌였으나 1월 초 열린 1심에서 패소했다. 강경민 기자/권서현(서울대 4년)·김진연(고려대 4년) 인턴기자 kkm1026@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2.14 19:50 | 강경민/권서현·김진연 인턴

  • thumbnail
    [경찰팀 리포트] '치안 사각지대'서 빛나는 민간 보안업체

    ... 촉구하고 있다. 앞으로 민간 보안업체의 역할이 더욱 커질 거라는 분석도 나온다. 양종인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일본 경비산업에서 가정용 서비스 가입자가 차지하는 비중이 52%인 데 비해 한국은 15% 정도”라며 “늘어나는 1인 가구와 노인 가구가 범죄에 취약하다는 점에서 민간 보안서비스 수요가 더 늘어날 전망”이라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김진연 인턴 기자(고려대 4년) 3code@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2.13 09:03 | 김동현/김진연 인턴

전체 뉴스

  • thumbnail
    CFS 2016 파이널, VG.판다TV 중국 5연패 이끌다

    ... 13:11, 10:6)로 우승을 확정지었다. 예선부터 결승까지 단 한 세트도 내주지 않으며 완벽한 경기를 이뤄냈다. [결승전 전경 모습] VG는 우승 소감으로 "중국 대표로 5회 연속 우승을 차지해 정말 기쁘다"며 "지난 1년 동안 호흡을 맞춰오며 CFS 우승을 위해 전략을 다져왔고, 그 결실을 우승으로 이뤄냈다는 점에서 스스로 자랑스럽다. 또한 마지막까지 응원해주신 많은 팬들께 감사의 말을 전한다"라고 말했다. 문대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인턴기자

    게임톡 | 2016.12.05 14:00

  • thumbnail
    VR게임 4종 직접 체험... YJM게임즈 'Corporate Day'

    ... 이번 설명회에서는 VR게임 4개작(MMORPG, 레이싱, 타워 디펜스, 소셜)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 준비돼 약 100여명의 전문투자자가 직접 VR게임을 경험할 수 있었다. YJM 게임즈는 투자자들의 피드백을 반영해 개발과정에 적극 적용할 방침이다. YJM 전략기획실 최선욱 팀장은 "준비한 VR게임들이 기관투자자들의 좋은 반응을 이끌어내 감사하다"면서 앞으로도 투자자와의 소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대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인턴기자

    게임톡 | 2016.12.04 23:55

  • thumbnail
    [핫] 임요환 vs 페이커, 이것이 e스포츠 아이돌 계보!

    ... e스포츠를 모르는 사람도 알았던 '스타크래프트' 시절의 전국구 스타다. 페이커는 1억명이 플레이하는 '리그오브레전드'의 유저가 누구나 좋아하는 글로벌 슈퍼스타다. 둘은 게임 종목과 시간을 넘어 e스포츠가 낳은 최대 스타"라고 평했다. 이제 하나의 스포츠이자 문화가 된 e스포츠, 임요환과 페이커로 이어지는 유명스타와 팬과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 '팬덤'이 새삼 주목을 받고 있다. 문대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인턴기자

    게임톡 | 2016.12.04 1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