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임블리' 역대급 할인 행사에도 비판의 목소리…"50% 할인 해도 비싸"

    ... 24시간 동안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 이벤트를 통해 전 상품 10%에서 70%까지 할인 받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네이버 실검 이벤트를 통해 인기 제품을 반값에 살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 임블리를 전개하고 있는 부건에프엔씨 임지현 상무는 "말도 안되는 역대급 이벤트"라며 "실시간 검색어 1위를 할 경우 임블리메이드 베스트 아우터 5가지 상품들이 50% 할인가로 오픈된다"고 귀띔했다. 10일 오전 10시40분, &#...

    한국경제 | 2018.12.10 10:51 | 김예랑

  • 금주의 신설법인 (11월9일~11월15일)

    ...계) 구로구 디지털로31길 53, 910호 (구로동,이앤씨벤처드림타워5차) ▷좋은사진(차성윤·3·촬영 스튜디오 운영업) 강남구 테헤란로55길 21, 2층,4층 (역삼동,비전사진학원) ▷중인개발(임지현·10·부동산 분양업 및 대행업) 동작구 매봉로 123, 101동 202호 (본동,삼성래미안아파트) ▷지수컴퍼니(김지수·100·광고대행업) 강남구 영동대로 517, 30층 (삼성동,아셈타워) ...

    한국경제 | 2018.11.16 09:29 | 김기만

  • thumbnail
    실검 1위 임지현 누구길래…연매출 700억 '임블리' 수장

    패션브랜드 '임블리'를 운영 중인 임지현 부건에프엔씨 상무의 이름이 실시간 포털 검색어 1위를 차지했다. 임지현은 불과 1시간 전 특정 이모티콘을 공유하기 위한 방법을 설명한 네티즌의 댓글을 캡쳐해 자신의 SNS에 올렸다. 글에 따르면 "네이버에 임지현을 검색한 후 인스타그램으로 댓글에 이모티콘을 카피해 카카오톡 피씨 버전에 들어가 본인 카톡창에 이 이모티콘을 붙여넣기 하면 마음껏 사용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

    HEI | 2018.10.12 13:44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블리블리, 2018 코스모 뷰티 어워즈서 '베스트 라이징 브랜드' 선정

    ... 분야 전문가와 소비자들에게 사랑받은 브랜드와 제품들이 어워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1만 명 이상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대규모 서베이와 리서치를 거쳐 '베스트 라이징 브랜드'로 선정된 블리블리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이자 뮤즈인 임지현의 노하우를 담은 코스메틱 브랜드다. 2015년 론칭 이전부터 소비자들의 끊임없는 관심을 받아왔으며 수백 가지 제품을 샘플링하고 연구 개발한 끝에 소비자들로 하여금 높은 신뢰도를 얻는 중이다. 수많은 화장품 브랜드들을 제치고 품질과 ...

    bntnews | 2018.12.07 15:51

  • thumbnail
    '하나뿐인 내편' 최수종, 유이♥이장우 결혼식 "내 딸, 훌륭하게 컸다" 눈물

    ... 말하며 눈물을 훔쳤다. 김도란의 결혼을 축하하러 온 금옥(이용이 분)은 멀리서 강수일을 알아보고 “도란이 아빠?”라고 놀랐다. 금옥은 김도란의 친아버지의 정체를 알고 있는 유일한 인물. 금옥은 김도란의 친구 유진(임지현 분)에게 “혹시 도란이가 친아버지 만났다고 말했나?”고 물었고, 유진은 “도란이 아버지 돌아가셨지 않나. 왜 물어보나”라고 당황했다. 금옥은 “그 사람 분명 도란이 아빠 맞다. ...

    텐아시아 | 2018.12.02 20:21

  • thumbnail
    블리블리, '올리브영 VELY DAY 프로모션' 성료

    ... 파우치'를 한정으로 제공하는 등 이외 올리브영 명동 본점에서 다채로운 오프라인 행사를 선보이며 소비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VELY DAY' 오프라인 행사 당일엔 임블리, 블리블리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이자 대표 모델인 임지현 상무가 직접 방문해 많은 이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었다는 후문이다. 행사 기간 내 아우라 꿀광 쿠션 및 스킨케어 제품은 올리브영 온라인몰에서 베스트 카테고리 내 상위권을 석권하며 그 인기를 실감케 했다. 브랜드 마케팅 관계자는 ...

    bntnews | 2018.12.01 10:01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