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어려울 때 우산이 되어주는 우리 지역 공기업

    ... 등을 위해서다. 한국서부발전 임직원 역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자는 취지로 충남 태안의 전통시장을 찾아 태안군 사회복지협의회장에게 5000만원 상당의 ‘태안사랑 상품권’을 전달했다. 서부발전은 졸업·입학식 취소로 매출이 급감한 지역 내 화훼 농가를 위해 1000만원 상당의 꽃을 구매하기도 했다.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내수 활성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중국 우한 교민의 임시 생활시설이 있던 아산, 진천, ...

    한국경제 | 2020.02.24 15:53 | 조재길

  • thumbnail
    한국서부발전 "전통시장 살리자"…장보기 행사

    ...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구내식당에서 운영 중인 ‘WP 로컬푸드 데이 행사’와 함께 지역 생산품 소비를 촉진하겠다는 취지다. 충남지역 화훼량의 30%를 생산하는 태안은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졸업식·입학식이 취소되면서 직격탄을 맞았다. 서부발전은 태안 화훼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 11일 1000만원 상당의 화훼를 구입해 퇴근길 직원들에게 나눠줬다. ○태안군 스마트팜·교육사업 지원 태안은 현재 인구 6만3000여 명으로, ...

    한국경제 | 2020.02.24 15:52 | 김익환

  • thumbnail
    [다산 칼럼] 바이러스 너머, 한국은 계획을 갖고 있나?

    ... 중국 우한발(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공포가 모든 것을 뒤덮고 있다. 매년 2월 대한민국 모든 경제학자의 축제인 ‘경제학 공동학술대회’는 무기한 연기됐다. 대학들은 졸업식·입학식 행사를 취소하고 개강도 연기했다. 매년 2월 말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통신기술전시회인 MWC도 취소됐다. 코로나19 공포는 진원지 중국의 심장부도 강타하고 있다. 중국의 최대 정치 행사인 양회(전국인민대표회의, ...

    한국경제 | 2020.02.23 16:53

전체 뉴스

  • thumbnail
    군, 대구 방문자 등 7천700여명 격리…사관학교 졸업식 가족불참(종합)

    ... 위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생중계할 예정이다.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으로 생도 격리 등을 시행 중인 공군사관학교(공사)의 임관식은 일자를 연기하는 방안이 검토 중이다. 이달 17일 열린 공사 제72기 생도 입학식에 참석한 생도의 부모 중 1명이 코로나19 확진자 판정을 받았다. 군에서는 현재 육군 4명, 해군 1명, 공군 1명 총 6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국방부 관계자는 "국방부는 코로나19 관련 상황이 지속해서 변화하고 ...

    한국경제 | 2020.02.23 17:41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상권 살리자"…공공기관-기업들 '안간힘'

    ... 소상공인·중소기업에 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연수구는 소상공인 3천만원, 중소기업 2억원 한도에서 2∼2.5%의 대출 이자 차액을 보전하기로 했다. 지역 상권을 살리려는 기업들의 자발적인 동참도 늘고 있다. 농협 인천지역본부는 졸업식·입학식 등 잇따른 행사 취소로 어려움을 겪는 화훼농가들을 돕기 위해 지난 19일 화훼소비 촉진 캠페인을 했다. 농협 인천본부는 남인천농협 본점을 방문한 고객들에게 장미꽃 500송이를 나눠주며 화훼농가의 어려운 사정을 알렸다. 또 임직원들을 ...

    한국경제 | 2020.02.23 07:10 | YONHAP

  • thumbnail
    부산 이달 말까지 초·중·고 방과후 학교 전면 중단

    ... 돌봄교실의 경우 긴급 돌봄이 필요한 경우에는 운영한다. 학사일정이 종료되지 않은 유치원 24곳과 고등학교 5개교에 대해선 학사일정을 즉시 종료하도록 했다. 부산시교육청 직속 11개 도서관도 운영을 중단한다. 외부인에게 개방해 온 학교시설에 대해서도 개방을 중단하기로 했다. 내달 2일 예정된 입학식은 강당 등지에서 집단으로 실시하지 않고 교실 단위 소규모로 실시한다. 개학 연기 여부는 추이를 좀 더 지켜보고 결정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22 17:43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