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한국의 다도문화 체험하는 외국인들

    조선시대 차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다례체험 행사가 9일 서울 경복궁 자경전에서 열렸다.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이 주최한 이날 행사는 오는 20일까지 하루 두 번 열린다. 행사에 참석한 외국인들이 차 마시는 법을 배우고 있다. 김영우 기자 youngwo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0.09 17:13 | 김영우

  • thumbnail
    꽃담황토·남산초록·고궁갈색…10가지 '서울색' KCC에 다 있다

    ... 건축물과 자동차, 배 외관에 이 회사 도료가 사용된다. 다채로운 색상을 구현하는 KCC의 기술력은 서울 도시 미관을 향상시키는 데도 기여하고 있다. 해치택시(서울시 법인택시)에 사용된 꽃담황토색이 대표적이다. 꽃담황토색은 경복궁 자경전 꽃담에서 추출한 한국 고유의 색상이다. 해치는 예로부터 화재나 재앙을 물리치는 동물로 여겨진다. 서울을 상징하는 이 아이콘과 꽃담황토색이 해치택시에 적용됐다. KCC의 도료를 통해서다. 꽃담황토색은 외국인 관광택시에도 적용됐다. ...

    한국경제 | 2019.09.23 16:45 | 문혜정

  • thumbnail
    '조선 마지막 공주' 덕온공주가 한글로 쓴 '자경전기' 미국서 환수

    조선의 마지막 공주인 덕온공주(1822~1844)가 한글로 남긴 '자경전기(慈慶殿記)'가 국내로 돌아오면서 관심이 쏠린다. 조선 22대 왕 정조는 1777년 어머니 혜경궁 홍씨를 위해 창경궁 양화당 옆 작은 언덕에 전각을 지었다. 전각에는 자전(慈殿·임금의 어머니) 장수를 기원하는 뜻을 담아 자경전(慈慶殿)으로 이름 붙였다. 정조 아들 순조는 1808년 효의왕후(정조 비) 명을 받들어 자경전 유래를 설명하는 ...

    한국경제 | 2019.01.17 09:51 | 강경주

전체 뉴스

  • thumbnail
    우정사업본부, 4대 궁궐 담은 기념우표 발행

    경복궁 자경전, 창덕궁 부용정, 창경궁 명정전, 덕수궁 석조전 등 4대 궁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26일 4대 궁궐을 소재로 한 기념 우표 88만 장과 소형시트 11만 장을 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4대 궁궐은 경복궁 자경전, 창덕궁 부용정, 창경궁 명정전, 덕수궁 석조전이다. 우정사업본부는 올해부터 한국의 옛 건축물을 주제로 한 '한국의 옛 건축' 기념 우표 시리즈를 매년 발행한다. 경복궁 자경전은 1867년 고종이 양어머니인 ...

    한국경제 | 2020.03.25 12:00 | YONHAP

  • thumbnail
    187년전 창경궁 재건 과정 기록한 영건의궤 번역

    ... 1624년 이괄의 난으로 다시 화마를 겪었다. 이후에도 여러 차례 화재가 일어났다. 1830년 8월 1일에는 창경궁 환경전에서 불이 났다. 당시 환경전에는 대리청정하다 세상을 떠나 발인을 앞둔 효명세자 시신이 있었다. 불은 자경전을 제외한 내전 건물뿐만 아니라 외전 영역에 있는 숭문당과 빈양문도 태웠다. 조정은 흉년이 들고 재정 상황이 좋지 않자 재건을 미루다 1833년 10월 창덕궁 희정당과 대조전도 화재 피해를 보자 곧바로 본격적인 공사를 시작했다. ...

    한국경제 | 2020.03.15 08:00 | YONHAP

  • thumbnail
    가을날 경복궁서 마시는 차, 창경궁서 보는 공연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와 한국문화재재단은 다음 달 경복궁 다례체험과 창경궁 창작극 행사를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경복궁 자경전에서 내달 9일부터 20일까지 선보이는 다례체험은 오후 1시와 2시 30분에 시작한다. 영어 통역사가 있어 외국인도 참여가 가능하며, 참가자는 다례 이론과 예절을 배우고 차를 시음한다. 다만 월요일과 화요일은 운영하지 않는다. 창경궁 창작극 '복사꽃, 생각하니 슬프다'는 10월 17일부터 27일까지 상연한다. 옥천교 ...

    한국경제 | 2019.09.27 10: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