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日 스가, 호주 총리 이어 트럼프와도 통화

    ... 체제의 미·일 관계를 유지, 강화하고 싶다는 뜻을 전하면서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에 대한 협조를 요청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 미국과 대립하는 중국 관련 문제를 놓고 논의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스가 총리는 자민당 총재 경선 과정에서 외교 능력이 부족한 것 아니냐는 지적을 받아왔다. 그러나 그는 아베 전 총리와 트럼프 대통령의 전화 회담 37차례 가운데 한 번을 빼고는 모두 동석하고, 러시아·중국·한국에 관한 중요 ...

    한국경제 | 2020.09.20 21:24 | 안정락

  • 퇴임 사흘만에 야스쿠니 참배한 아베…상왕정치 예고?

    ... 신조’라고 적었다. 아베의 참배는 지지기반인 보수층을 향해 존재감을 과시하기 위한 것이라고 통신은 분석했다. 후임자인 스가 요시히데 총리 측은 이번 참배에 대해 사전 연락을 받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기시다 후미오 전 자민당 정조회장은 “나라를 위해 소중한 목숨을 바친 분들에게 존경의 뜻을 표하는 것은 정치가에게 매우 중요하다”며 참배를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총리 시절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해 일본 안팎으로부터 강한 비판에 직면했던 아베는 이후 ...

    한국경제 | 2020.09.20 17:20 | 김정은

  • thumbnail
    퇴임 사흘 만에 야스쿠니신사 참배한 아베 전 일본 총리

    ... 과시하는 것이며, 스가 정권은 외교적인 영향은 한정적이라고 판단해 조용히 살펴볼 태세라고 통신은 분석했다. 후임자인 스가 요시히데 총리 측은 이번 참배에 대해 사전에 관련 연락을 받지 않았다고 전해왔다고 밝혔다. 기시다 후미오 전 자민당 정조회장은 “나라를 위해 소중한 목숨을 바친 분들에게 존경의 뜻을 표하는 것은 정치가에게 매우 중요하다”며 참배를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에다노 유키오 입헌민주당 대표는 “사적인 참배일 것”이라고 선을 ...

    한국경제 | 2020.09.20 13:58 | 김정은

전체 뉴스

  • thumbnail
    日스가, 취임 나흘만에 트럼프와 첫 통화…"미일동맹 강화 합의"(종합2보)

    ... 함께 협력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교도통신이 전했다. 지병을 이유로 사임한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총리의 후임으로 지난 16일 취임한 스가 총리가 다른 나라 정상과 회담한 것은 스콧 총리가 첫 번째다. 스가 총리는 자민당 총재 경선 과정에서 외교 경험이 부족한 것 아니냐는 지적을 계속 받았다. 그러나 그는 아베 전 총리와 트럼프 대통령의 전화 회담 37차례 가운데 한 번을 빼고는 모두 동석하고, 러시아·중국·한국에 관한 중요사항을 결정할 때 전부 보고를 ...

    한국경제 | 2020.09.21 00:23 | YONHAP

  • thumbnail
    日스가, 취임 나흘만에 트럼프와 첫 통화…"미일동맹 강화 합의"(종합)

    ... 7시 54분께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와도 전화회담을 했다. 지병을 이유로 사임한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총리의 후임으로 지난 16일 취임한 스가 총리가 다른 나라 정상과 회담한 것은 스콧 총리가 첫 번째다. 스가 총리는 자민당 총재 경선 과정에서 외교 경험이 부족한 것 아니냐는 지적을 계속 받았다. 그러나 그는 아베 전 총리와 트럼프 대통령의 전화 회담 37차례 가운데 한 번을 빼고는 모두 동석하고, 러시아·중국·한국에 관한 중요사항을 결정할 때 전부 보고를 ...

    한국경제 | 2020.09.20 22:50 | YONHAP

  • thumbnail
    日스가 첫 통화 외국정상, 스콧 호주총리…이어서 트럼프와 통화

    ... 아베 전 총리 체제의 미일 관계를 유지·강화하고 싶다는 뜻을 전하면서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에 대한 협조를 요청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 미국과 대립하는 중국 관련 문제를 놓고 논의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스가 총리는 자민당 총재 경선 과정에서 외교 능력이 부족한 것 아니냐는 지적을 계속 받았다. 그러나 그는 아베 전 총리와 트럼프 대통령의 전화 회담 37차례 가운데 한 번을 빼고는 모두 동석하고, 러시아·중국·한국에 관한 중요사항을 결정할 때 전부 보고를 ...

    한국경제 | 2020.09.20 20:56 | YONHAP

사전

일본재흥전략 [日本再興] [JAPAN is BACK] 경제용어사전

아베정권 출범(자민당) 이후, 일본 경제 재건을 목적으로 수립된 전략으로 2013년 6월 14일 발표됐다. 아베노믹스로 불리는 경제정책 중 세 번째 성장전략의 구체적인 정책으로서 GDP와 소득 증가 등 경제성장 실현을 기본목표로 제시하고, 대담한 금융정책, 기업과 국민의 자신감 회복을 위한 새로운 성장전략, 경제 활성화를 위한 신속한 자금운용 등을 정책기조로 설정하고 있다. 세부적으로 일본산업재흥계획, 전략시장창조계획, 국제활동전개전략 등을 실천계획으로 ...

사사에 안 경제용어사전

2012년 일본 민주당 집권 당시 사사에 겐이치로(佐佐江賢一郞) 외무성 사무차관이 방한해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해 한국 측에 제시한 안이다. 일본 총리의 직접 사과와 주한 일본대사의 피해자 면담 및 사과, 일본 정부의 예산을 통한 피해자 보상 등이 주요 내용이다. 당시 이명박 정부는 사사에 안에 대해 수용 거부 의사를 통보했고, 2012년 말 일본 자민당이 정권을 잡으면서 이 안도 자동 폐기됐다.

아베노믹스 [Abenomics] 경제용어사전

유동성 확대를 통해 디플레이션 에서 벗어나겠다는 아베 신조 일본총리의 경기부양책을 말한다. 아베 신조(安倍晋三)가 자민당 총재로 당선된 2012년 가을부터 이 용어가 유행하기 시작했다. 아베는 총리가 된 이후 약20년간 계속된 경기침체 를 해소하기 위하여 연간 物價 상승률 2%를 상한선으로 정하고 과감한 금융 완화( 통화공급 확대), 엔화평가절하, 인프라 투자 확대 재정 정책, 적극적인 경제성장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2020년까지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