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통계청, 비 '깡' MV 조회수를 'UBD'로 측정? "스스럼 없이 소통하려다가…" 사과

    ... 2020년 5월 1일 10:00 기준 비 RAIN-깡 GANG Official M/V 조회수 6,859,592회. 39.831UBD입니다'라는 댓글을 남겼다. 'UBD'은 비가 출연한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의 관객수가 17만 명에 그친 것을 조롱하는 의미로 탄생한 인터넷 용어다. 저조한 관객수인 17만을 1UBD으로 환산한 데서 시작한 단어다. 통계청에서 비의 뮤직비디오 영상에 UBD이라는 표현을 사용하자 일부 네티즌들은 ...

    연예 | 2020.05.06 10:13 | 김수영

  • thumbnail
    연예 마켓+ㅣ한국 영화가 위기라고? 200억 대작 줄줄이 나오는 이유

    ... '엑시트', '기생충' 등 추정 수익률이 100% 이상일 것으로 관측되는 작품 모두 탄탄하고 독특한 이야기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반면 'PMC:더 벙커', '사자', '자전차왕 엄복동' 등의 작품은 볼거리를 강조했지만, 관객들의 공감대를 형성하는데 실패하면서 순익분기점을 넘기는 데 실패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

    연예 | 2020.01.12 08:39 | 김소연

  • thumbnail
    배우 강소라 "첫 코미디 도전…사자탈 쓰고 재미 살렸죠"

    ... 배우들이 저마다 동물 특유의 움직임을 잘 살려냈다. “착한데 재미있기까지 한 영화예요. 어린 친구들이 좋아할 거예요. 아이와 부모가 공감할 수 있는 코미디예요.” 강소라는 지난해 2월 개봉한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이 흥행에 참패한 상처가 남아 있다. 제작비 150억원을 들인 이 영화의 손익분기점은 관객 300만 명이었지만 17만 명밖에 들지 않았다. 실패작의 기준으로 ‘UBD’(‘엄복동’의 ...

    한국경제 | 2020.01.07 16:58 | 유재혁

전체 뉴스

  • thumbnail
    [TEN 이슈] 비 '1일1깡' 열풍, 다음은 '1일1싸이보그'? '배우 정지훈'

    ... raining' '레이니즘' 등을 연달아 히트시키는 동안, 노래와 함께 병행한 연기에서는 뚜렷한 성과를 거두지 못했다. 그리고 2010년 이후 출연한 영화 'R2B: 리턴투베이스'(2012), '자전차왕 엄복동'(2019) 등을 통해 본의 아니게 내리막을 걷게 됐다. 시간이 흘렀다. '깡'을 통해 가수 비가 재조명 되기 시작했다.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를 계기로 온라인을 넘어 ...

    텐아시아 | 2020.05.23 13:38 | 노규민

  • thumbnail
    '1깡 모아 1천만깡'…비 '깡' 뮤비 천만뷰 눈앞

    ... "통계청에서 '깡' 조사 나왔다. 2020년 5월 1일 오전 10시 기준 비(RAIN)-깡 GANG Official M/V 조회수 6,859,592회다. 39.831UBD다"고 댓글을 달았다. 'UBD'는 비가 주연한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의 관객수(17만 2212명)를 가리키는 온라인 용어로, 그의 흥행 참패를 놀리는 의미를 담고 있다. 누리꾼들은 국가기관이 열심히 영화를 촬영했을 뿐인 사람을 조롱했다며 비를 감싸고 나섰고, 역풍을 맞은 통계청은 "국민들의 마음을 ...

    한국경제 | 2020.05.22 11:07 | YONHAP

  • thumbnail
    '엄복동' 관객수 조롱한 통계청 유튜브…결국 담당자 사과

    통계청 공식 유튜브 채널이 가수 겸 배우 비(정지훈)의 노래 '깡' 뮤직비디오 영상에 그가 출연한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의 저조한 관객수를 조롱하는 듯한 댓글을 달았다가 담당자가 사과했다. 통계청 유튜브 담당자는 지난 5일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 "먼저 사과의 말씀드린다"라고 시작하는 사과문을 올렸다. 그는 이어진 글에서 "국민들과 스스럼없이 소통하고자 가수 비 뮤직비디오에 댓글을 쓰면서 ...

    텐아시아 | 2020.05.06 11:15 | 정태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