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정책 '도구' 된 국민연금…노후가 불안하다

    ... 14명이나 된다. 돈을 한 푼도 내지 않는 정부가 국민 노후자금 운용을 맘대로 결정할 수 있는 구조다. 정책 우선순위에 밀리다 보니 기금 운용 수익률도 저조하다. 일본 노르웨이 네덜란드 캐나다 등 4개국의 5년(2014~2018년) 장기수익률이 연평균 4.4~10.7% 수준인데 한국은 4.2%였다. 최광 전 보건복지부 장관은 “정치적인 목적에 국민 노후 자금을 이용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국민연금 30년 뒤 바닥인데 수익률 뒷전, 기업경영 ...

    한국경제 | 2020.02.18 17:40 | 최종석

  • thumbnail
    천안 간다던 우한 교민, 충남 아산‧진천서 수용키로…민주당 지역구 피했나?

    ... 것으로 알려졌었다. 이에 천안시장 선거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후보조차 공식 반대의견을 냈다. 현재 천안은 전임 구본영 시장(더불어민주당)이 불법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낙마한 상태다. 천안시장 선거는 총선과 동시에 치러진다. 장기수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는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진 28일 "시장이 궐위된 상태에서 정부가 아무런 협의 없이 무책임하고 일방적으로 결정한 것은 경솔한 행위"라며 "천안 소재 시설에 우한 교민을 격리 수용하는 ...

    한국경제 | 2020.01.29 18:07 | 김명일

  • thumbnail
    우한 교민 천안 격리 수용설에 충청 민심 술렁 … 민주당 후보도 반대

    ... 주민들이 반발하고 있다. 특히 천안시장 선거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후보조차 공식 반대의견을 냈다. 현재 천안은 전임 구본영 시장(더불어민주당)이 불법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낙마한 상태다. 천안시장 선거는 총선과 동시에 치러진다. 장기수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는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진 28일 "시장이 궐위된 상태에서 정부가 아무런 협의 없이 무책임하고 일방적으로 결정한 것은 경솔한 행위"라며 "천안 소재 시설에 우한 교민을 격리 수용하는 ...

    한국경제 | 2020.01.29 09:00 | 김명일

전체 뉴스

  • thumbnail
    화제의 다큐 유튜브서 다시 본다…'김군' 등 상영

    ... '김군'은 5·18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촬영된 흑백 사진 속 시민군을 추적하는 다큐멘터리다. 2018년 서울독립영화제, 2020년 들꽃영화상에서 대상을 받았다. 6월 26일부터 7월2일까지는 간첩 활동으로 무기형을 선고받고 수감된 비전향 장기수의 삶을 담은 김동원 감독의 '송환'(2004)이 이어진다. 12년 동안 촬영한 이 작품은 한국 영화 최초로 선댄스영화제에서 '표현의 자유상'을 받았다. 7월 31일부터 8월 6일까지는 2009년의 용산 참사 이후를 다룬 김일란·이혁상 감독의 ...

    한국경제 | 2020.05.25 10:19 | YONHAP

  • thumbnail
    아파트 입주자 대표를 '승냥이'로 지칭…법원 "모욕죄 해당"

    ... 정현수 판사는 모욕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45)씨에게 벌금 100만원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고 20일 밝혔다. 울산의 한 아파트 입주민인 A씨는 2018년 12월 주민들이 회원으로 있는 SNS에 입주자대표회의가 운영비와 장기수선충당금 등을 졸속으로 관리하는 문제를 지적하는 글을 게시하면서 입주자대표회의 임원들을 '승냥이들'이라고 지칭했다. 그는 게시글에서 '승냥이들에게 선물을 남겨야겠다'라거나 '승냥이들에게 생선 한 마리 선물로 줘야겠다'라는 등의 표현을 ...

    한국경제 | 2020.05.20 16:08 | YONHAP

  • thumbnail
    20년 넘은 '해운대 신시가지' 도시 노후화 대비 시동

    ... 인구가 급격히 늘면서 신도시로 자리매김했다. 하지만 이곳은 최근 들어 노후화 징후가 곳곳에서 나타나고 있다. 지어진 지 20년 넘은 아파트가 374개 동(2만9천150가구)으로 전체 주택 92%에 해당한다. 아파트마다 장기수선충당금 등 부족해 시설물 개선에 한계를 느끼고 있다. 신시가지 조성 때 도로 아래 매설된 온수관이 노후화 누수가 생기는 일도 잦다. 전체 74.5㎞의 온수관 중 노후화로 인한 배관 보수는 2016년 13건, 2017년 10건, ...

    한국경제 | 2020.05.20 13:38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