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종영 '이리와 안아줘'가 시청자들에게 남긴 것 3가지

    ... 아쉬움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이리와 안아줘’가 남긴 것 3가지를 짚어봤다. ◆ 장기용-진기주 무궁무진 가능성 괴물 신인 발견 장기용진기주는 ‘이리와 안아줘’에서 자신의 존재감을 ... 상황에서 12년 동안 서로를 그리워만 하다 갖은 위기 속에서 애틋한 연애를 시작하는 절절한 사랑을 보여줬다. 특히 장기용은 재이 밖에 모르는 도진을 달달하게 연기하다 가도, 자신에게 사이코패스 본성의 대물림을 강요하는 희재를 상대할 때면 ...

    HEI | 2018.07.20 14:39 | 이미나

  • thumbnail
    "악은 스스로 증명하는 것"…'이리와 안아줘' 허준호, 역대급 악역 '눈길'

    ... 만행임을 암시, 보는 이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이내 깔끔한 차림새로 나타난 윤희재는 한 아이에게 말을 걸며 윤나무(장기용 분)의 이야기까지 하며 잔인한 미소를 보였고 이와 함께 "악은 스스로 증명하는 것이다"라는 소름끼치는 ... 앞서 윤희재는 박희영(김서형 분)의 고소로 인해 길무원(윤종훈 분)을 만나게 되고 지혜원 부부 살인 사건과 한재이(진기주 분)에 대해 언급하며 무원을 도발. 이에 분노한 무원이 그의 목을 조르자 목이 졸리는 와중에도 여유로운 표정을 보이는 ...

    HEI | 2018.07.06 10:13 | 강경주

  • thumbnail
    눈빛이 찌릿찌릿…진기주X장기용, 수상한 현실 케미

    ... 포토슬라이드 201806283736H ] 배우 진기주장기용이 지난 27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앞 광장에서 열린 수목 미니시리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연출 최준배) 커피차 이벤트에 참석했다. 장기용, 진기주, 허준호, 윤종훈, 김경남 등이 출연하는 '이리와 안아줘'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

    HEI | 2018.06.28 09:51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TEN 인터뷰] 진기주, "연기가 제일 재미있어요"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진기주/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진기주의 이력은 화려하다. 대기업 사원, 방송기자, 모델···. 그를 소개할 때 따라오는 수식어다. 누군가에게는 부러운 타이틀일 수도 있겠지만, 2014년 모델로 ... 안아줘'가 해피엔딩으로 종영했다. 기분이 어떤가? 드라마가 처음 시작할 때는 부담도 걱정도 많았다. 초반부터 나무(장기용, 극 중 다른 이름 채도진)와 낙원(진기주, 극 중 다른 이름 한재이)이가 행복해지기를 많은 분들이 원해서 다행이다 ...

    텐아시아 | 2018.07.27 00:02

  • thumbnail
    장기용, '이리와 안아줘' 스페셜 OST '낙원의 나무' 오늘(24일)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이리와 안아줘’ OST 스페셜트랙 커버/사진제공=YG 배우 장기용이 직접 부른 MBC '이리와 안아줘' 스페셜 트랙 '낙원의 나무'가 24일 오후 6시 발매된다. 이 노래는 극중 낙원(진기주)을 곁에서 지켜내고자 하는 나무(장기용)의 애절한 마음을 담았다. 장기용의 다정다감한 목소리와 서정적인 가사, 스트링 선율이 한데 어우러졌다. 장기용은 지난 19일 종영한 '이리와 안아줘'에서 부드러운 ...

    텐아시아 | 2018.07.24 15:56

  • thumbnail
    ['이리와 안아줘' 종영] 진기주·장기용, 우리에게 필요했던 '해피엔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MBC ‘이리와 안아줘’ 방송 캡처 진기주장기용이 마침내 웃었다. 시청자들도 비로소 웃을 수 있었다. 지난 19일 종영한 MBC '이리와 안아줘' 얘기다. 지난 5월 ... 천천히 상승세를 탔다. '슈츠' 종영 이후에는 수목극 1위도 차지하며 선방했다. 지난 6월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장기용과 윤종훈은 “최약체라는 평가에 신경쓰지 않았다”고 입을 모았다. 흔들리지 않는 신인의 올곧은 태도가 느껴졌다. 또한 ...

    텐아시아 | 2018.07.20 07: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