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소설가 송숙영씨 "펜을 놓고 붓으로 자연을 채색해요"

    ... 시작한지 10년만에 작품성을 인정받아 상복도 터졌다. 지난 9월 단원미술제 입상을 비롯해 신사임당 미술대전 입상,남농미술대전 입상,부천 단원미술상,한·중미술대전 우수상,중경아세아 미술대전 우수상 등을 받으며 화가로서의 재능을 보여줬다. 이화여대에서 법학을 전공한 송씨는 1960년 '현대문학'을 통해 등단,'장미 우화''사랑하는 것이 두렵다' 등 10여권의 장편소설과 200여편의 단편소설을 발표했다. 김경갑 기자 kkk10@hankyung.com

    한국경제 | 2006.12.26 00:00 | 김경갑

  • thumbnail
    文香의 멋과 맛 화폭속으로‥소설가 송숙영씨 첫 개인전

    ... 파라다이스'에도 고즈넉한 삶의 족적들이 녹아 있어 독특한 운치를 풍긴다. 송씨는 60대 후반의 나이에 미국 LA에서 4년간 유화를 전공했으며 2004년 귀국하자마자 제22회 대한민국 신미술대전에 '도약'이라는 작품을 출품,대회장상을 받기도 했다. 1960년 김동리 선생의 추천으로 문단에 데뷔한 송씨는 창작집 '농담',장편소설 '장미 우화' 등 다수의 작품을 발표했다. (02)744-7871 김경갑 기자 kkk10@hankyung.com

    한국경제 | 2006.08.27 00:00 | 김경갑

  • 소설가 송숙영씨 미술분야 '아름다운 외도'

    ... 우수상,2005 한성백제 미술대전 우수상,우즈벡 세계미술대전 우수상 등 다수의 미술전에서 수상하며 작가로서 뿐 아니라 미술가로서의 재능도 함께 보여주고 있다. 60대 후반의 나이에 미국 LA에서 4년간 유화를 전공한 송씨는 지난해 귀국하자마자 제22회 대한민국 신미술대전에 '도약'이라는 작품을 출품,대회장상을 받기도 했다. 1960년 김동리 선생의 추천을 받아 문단에 데뷔한 송씨는 창작집 '농담',장편소설 '장미 우화' 등 다수의 작품을 발표했다.

    한국경제 | 2005.11.15 00:00 | 김재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