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정부 또 '땜질 처방'…의무임대 절반 채우면 양도세 중과 면제

    ... 아우성이 커지자 한 달도 안 돼 ‘땜질 처방’을 내놓은 것이다. 하지만 이렇게 해도 10년 임대 유지 이후 장기보유특별공제를 통한 양도세 70~100% 감면 등은 불가능해 임대사업자의 불만이 계속되고 있다. 기획재정부는 7일 이런 내용의 ‘민간 임대주택 특별법 개정 보완조치’를 발표했다. 정부는 7·10 대책에서 단기(4년) 임대주택제도와 장기(8년) 아파트 임대주택제도를 폐지하기로 했다. 기존 임대사업자는 각각 4년과 ...

    한국경제 | 2020.08.07 17:04 | 서민준

  • 공직자 다주택 '강제매각' 시키겠다는 與

    ... 있거나 종합부동산세 과세 대상인 9억원 이상의 주택을 보유하고 있는 의원은 주택 관련 입법을 다루는 법제사법위원회, 기획재정위원회, 국토교통위원회 등의 위원으로 선임될 수 없도록 하는 게 법안의 핵심이다. 이 의원은 “조선시대에도 ... 한다. 천준호 민주당 의원은 아예 4급 이상 공무원도 재산을 공개하도록 하는 법안을 발의했다. 법안이 통과되면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금융위원회 등에서 부동산 관련 직무를 수행하는 4급 이상 공무원은 반드시 자신의 재산을 공개해야 ...

    한국경제 | 2020.08.07 17:03 | 성상훈

  • thumbnail
    [포토] 물가점검 나선 기재부 차관

    김용범 기획재정부 제1차관(왼쪽 두 번째)은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6차 물가관계 차관회의’에서 “긴 장마로 인한 일시적인 농산물 수급 불안정이 서민 물가 불안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비축물량을 출하하는 등 품목별로 맞춤형 수급 안정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7 16:58

전체 뉴스

  • thumbnail
    '스트레이트' 서울 한복판에 일제 헌병대장 땅?

    오늘 9일 방송되는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에서는 전국 곳곳에 남아 있는 일본인 명의의 재산인 ‘적산’을 추적했다. 일제강점기 시절 일본인의 재산은 1945년 해방 이후 미군정으로 ... 공공병원은 늘 수익성의 벽에 부닥쳤다. 지역 의회에선 ‘적자’를 줄이라며 인력 감축을 요구했고,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도 늘 ‘경제적’ 타당성에 초점을 맞춰왔다. 지역 의료원 확충은 줄줄이 ...

    스타엔 | 2020.08.09 13:51

  • thumbnail
    항공업계 "항공발전조합 설립에 정부지원 절실"

    ...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등 국내 항공사들은 한국항공협회 명의로 7일 '항공발전조합 설립에 정부지원을 위한 호소문'을 기획재정부와 국토교통부에 보냈다고 9일 밝혔다. 항공발전조합은 6월 국토교통부와 항공사 대표 간담회에서 항공산업의 중·장기적 ... 투자, 일시적 경영위기 극복을 위한 융자 등 종합 금융기능이 가능한 조합 형태의 안전망을 신설하는 데 정부의 적극적 재정지원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해운업은 이미 1962년부터 해운조합을 설립·운영하고 있으며 여기엔 정부의 전폭적인 ...

    한국경제 | 2020.08.09 10:01 | YONHAP

  • thumbnail
    "부부공동 임대주택1채 양도세특례 안돼" 논란…정부, 재검토(종합)

    ... 조치라는 지적도 나온다. 논란이 되자 국세청은 "부부의 경우는 기재부에 유권해석을 추가로 올려봐야 한다"는 취지의 입장을 추가로 밝혔고, 이후 결론이 나지 않은 상태다. 이와 관련, 해당 답변을 받은 개인이 국세청의 상급기관인 기획재정부에 법령 해석을 놓고 재질의를 했으며, 기재부가 해당 법령의 해석을 다시 검토중인 상황이다. 윤성호 국세청 법령해석과장은 "국세청 해석에 대해 납세자가 기획재정부에 다시 질의를 했고, 현재 기재부 담당부서에서 검토 중"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8.09 09:54 | YONHAP

사전

금융투자 활성화를 위한 금융세제 개선안 (2020년) 경제용어사전

기획재정부가 금융투자 활성화를 위해 2020년 7월22일 '세법개정안'을 통해 발표한 세제 개선안. 2020년 6월 25일 추진방향을 발표한 후 공청회 등 의견 수렴을 거쳐 확정한 내용이다. 주식 양도차익에 대한 기본공제 기준을 높여 개인 투자자들의 부담을 덜었고, 매달 증권사가 원천징수 방식으로 소득세를 부과하도록 한 부분을 6개월 단위로 확대하면서 투자 편의성을 개선한 것이 주요 골자다. 다만 여전히 증권거래세를 유지해 주식 양도세와 함께 '이중과세'를 ...

2020 세법 - 비트코인 과세 경제용어사전

2020년 세법개정안에 따르면 정부는 가상자산을 양도(매매•교환) 또는 대여하는 경우 발생한 소득에 대해 기타소득으로 과세하고 20% 세율을 적용하기로 했다. 적용 시기는 2021년 10월1일 거래부터다. 기획재정부는 "현재 열거주의를 채택하고 있는 소득세법 체계상 열거돼 있지 않은 가상자산 소득에 대해 과세가 이뤄지고 있지 않았다"며 "국내에서 주식 등 다른 자산도 양도 소득에 대해 과세하는 점을 감안해 가상자산 과세가 타당하다고 봤다"고 밝혔다. ...

2020 세법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기업의 피해 극복을 돕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 이같은 세제개편을 한다는 입장이지만 위기에 빠진 기업의 활력을 되살리기엔 부족하다는 지적도 나온다. 모든 투자에 대해 세금 감면하겠다 기획재정부가 2020년 7월 22일 발표한 '2020년 세법 개정안'에서 "현행 9개 특정시설 투자세액공제 등을 통합·재설계해 통합투자세액공제를 신설한다"고 밝혔다. 기존에는 연구개발(R&D) 설비, 생산성 향상 시설, 안전 설비, 에너지절약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