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도티·문복희 '뒷광고' 저격했던 참PD "불필요한 의혹제기, 사과합니다" [전문]

    ... 운영하는 참PD는 라이브 방송 중 유튜브 뒷광고 이야기를 하면서 도티와 도티가 수장으로 있는 샌드박스 네트워크를 저격했다. 또 도티가 샌드박스를 키워 크리에이터들과 함께 팔아먹으려 한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그는 "영상과 ... 라이브를 직접 재시청해서 피드백하는 과정이 필요한데 라이브를 정리하는 과정에서 라이브 원본 영상을 삭제하는 실수를 하고 말았습니다. 절대. 결단코. 사실을 은폐하기 위해 삭제한 것이 아닙니다. 글을 쓰는 지금 이 순간까지도, 제 ...

    연예 | 2020.08.04 13:40 | 김예랑

  • thumbnail
    "윤미향 잡겠다"…통합당, 발의한 관련법만 10건 달해

    ... '윤미향 방지법'만 5명의 의원이 10건의 개정안을 발의하는 등 여권의 약점을 파고드는 '저격 법안' 발의가 미래통합당에서 속출하고 있다. 21일 정계에 따르면 미래통합당 최다선인 5선 중진 정진석 ... 정의연을 둘러싼 기부금 유용 의혹 등과 같은 사례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운천 유상 안병길 의원도 시민단체의 기부금 관리 투명성을 제고하는 법안들을 각각 발의했다. 반면 저격이 아닌 옹호의 대상이 ...

    한국경제 | 2020.06.21 10:21

  • thumbnail
    원유철 "여 비례정당 수두룩"…열린민주당 저격?

    원유철 미래한국당 대표가 1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여권은 비례 정당이 수두룩한데 우리 제1야당만 사라졌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원 대표는 지난 14일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와 상견례를 갖고 "양당의 조속한 합당을 추진하기로 했다"며 사실상 합당에 합의했다. 그는 '합당 후 공동대표'를 맡으라는 주 대표의 덕담에 "합당 즉시 아무것도 안 맡고 돌다가 만 제주 올레길로 달려갈 것"이라 ...

    한국경제 | 2020.05.16 10:57 | 윤진우

전체 뉴스

  • thumbnail
    '악의 꽃' 이준기, 이 구역 설렘유발러

    ... '악의 꽃' 1-2화 비하인드 컷에서는 이준기의 스윗하면서도 자상한 면모가 가득 담겨있어 여심을 저격하고 있다. 앞치마를 두른 채 음식 재료를 손질하거나 극 중 딸로 나오는 정서연과 함께 피자 토핑을 고르고 있는 그의 ... 바라보는 희성의 꿀 떨어지는 눈빛 역시 시선을 끈다. 방송 첫 주 백희성이 '가촌리 이장 살인사건'의 인 도현수와 동일 인물이라는 사실이 밝혀졌음에도, 그가 가족에게 보이는 따스한 면모는 희성을 둘러싼 차가운 진실을 ...

    텐아시아 | 2020.08.04 13:45 | 노규민

  • thumbnail
    '악의 꽃' 이준기, 스윗+다정 비하인드 컷 공개…'설렘유발러 변신'

    ... ‘악의 꽃’ 1-2화 비하인드 컷에서는 이준기의 스윗하면서도 자상한 면모가 가득 담겨있어 여심을 저격하고 있다. 앞치마를 두른 채 음식 재료를 손질하거나 극 중 딸로 나오는 정서연과 함께 피자 토핑을 고르고 있는 그의 ... 희성의 꿀 떨어지는 눈빛 역시 시선을 끈다. 방송 첫 주 백희성이 ‘가촌리 이장 살인사건’의 인 도현수와 동일 인물이라는 사실이 밝혀졌음에도, 그가 가족에게 보이는 따스한 면모는 희성을 둘러싼 차가운 진실을 ...

    스타엔 | 2020.08.04 12:16

  • thumbnail
    '악의 꽃'표 MBTI, 당신과 딱 맞는 유형은 무엇

    ... 서스펜스가 최고라면? ‘추리 과몰입 탐정형’ 극 중 14년 전 연주시에서 일어난 살인사건의 인 도민석과 그와 공범이라는 소문이 돌았지만 홀연히 사라진 아들 도현수 그리고 이 끔찍한 가족사를 홀로 감당한 도해수(장희진 ... 연출의 힘이 엿보였던 바, 장면 하나 하나를 뜯어보며 즐기는 ‘디테일 분석가’들의 취향을 저격한다. 뿐만 아니라 유정희 작가의 탄탄한 대본 역시 주목할 포인트. 지난 22일 진행된 ‘악의 꽃’ ...

    스타엔 | 2020.07.24 18: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