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사설] '한국판 뉴딜'에 꼭 담아야 할 5대 원칙

    ... 미래 먹거리도 적극 준비해야 하는 절박함은 정부와 기업, 민과 관의 사정이 다를 수 없다. 하지만 정부 주도의 이 프로그램이 올바른 방향에서, 가장 효율적으로 쓰일지 의구심이 생기는 것도 사실이다. 나랏빚이 급속도로 증가하면서 적자재정에 대한 우려가 그 어느 때보다 커진 상황에서 또다시 막대한 예산을 쏟아 넣는데도 이를 제대로 검증하고 감시할 만한 곳은 국회를 비롯해 어디에도 없는 실정이다. 한국판 뉴딜에는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AI) ...

    한국경제 | 2020.07.12 18:37

  • thumbnail
    인천공항·한국공항공사 나란히 '적자 늪'

    인천국제공항공사와 한국공항공사가 2004년부터 이어진 흑자 행진을 멈추고 올해 나란히 17년 만에 적자를 기록할 전망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여객이 크게 줄었기 때문이다. 두 공사는 공사채 발행을 확대하는 등 자금 조달에 나섰다. 하태경 미래통합당 인천국제공항공사 공정채용TF 위원장은 지난 7일 인천공항을 방문해 “올해 공사 매출이 전년 대비 54.7% 줄어들고, 당기순이익도 8660억원에서 3244억원 ...

    한국경제 | 2020.07.12 18:06 | 강준완

  • thumbnail
    中 공모시장도 '펄펄'…무한 질주하는 '커촹반'

    ... 발표하고, 8개월 뒤인 2019년 7월 22일 25개 종목으로 출범했다. 선전거래소의 촹예반(일명 차스닥)과 비슷하지만 상장 요건을 더 낮춘 것이 특징이다. 다른 시장과 달리 등록제다. 중국 정부의 상장 승인을 받을 필요가 없다. 적자 기업도 상장할 수 있고, 나스닥처럼 창업자가 차등 의결권도 가질 수 있다. 상장 5일간 상·하한 제한을 두지 않은 것은 물론 암묵적으로 주가수익비율(PER) 23배 이내에서 공모가가 정해지도록 한 관행도 적용하지 않는다. ...

    한국경제 | 2020.07.12 17:24 | 임근호

전체 뉴스

  • thumbnail
    한경연 "올해 경제성장률 -2.3%…하반기가 더 나빠"

    ... 구조적 원인이 하방 압력으로 작용할 것이라는 설명이다. 경상수지는 작년에 비해 90억 달러 줄어든 510억 달러 수준에 그칠 것으로 전망됐다. 한경연은 글로벌 경기 위축으로 상품 수지 흑자폭이 크게 줄어들면서 서비스 수지의 적자 기조가 지속되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보고서는 단기적인 경기 부양에 집중하기보다 코로나19 이후 경제 환경 변화에 맞는 장기적 정책을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단기적 경기 반등 효과에 집착해 국가 재정을 소진하기보다 장기 ...

    한국경제 | 2020.07.12 11:00 | YONHAP

  • thumbnail
    정유업계, 정부에 SOS…"세금납부 기한 더 늦춰달라"

    정부가 유예한 4월분 세금 7월 말까지 납부 도래 정유사 1분기 역대급 손실 이어 2분기도 적자 예상 업계 "분할납부라도"…국세청은 '난색'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올해 1분기 사상 최악의 적자를 기록했던 정유업계가 이달 납부할 세금 부담에 속앓이하고 있다. 코로나 충격으로 인한 경영 손실이 2분기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정부가 상반기에 유예해줬던 세금을 이달 말에 한꺼번에 물게 되면서 유동성 악화를 걱정하는 ...

    한국경제 | 2020.07.12 10:27 | YONHAP

  • thumbnail
    한국공항공사, 17년 연속 흑자 깨졌다…올해 2천억원 손실 전망

    "여객수요 38% 감소…국내선 올 4분기·국제선 내년 2분기 정상화 전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국내외 항공 이용객이 크게 줄어들면서 한국공항공사가 올해 약 2천억원의 적자를 예상했다. 한국공항공사는 김포공항 등 전국 14개 공항(인천공항 제외)을 통합 관리하는 공기업이다. 2003년 이후 지난해까지 16년 연속 흑자행진을 이어왔지만 코로나19 여파로 17년 만에 처음 적자를 기록할 전망이다. 12일 연합뉴스가 ...

    한국경제 | 2020.07.12 07:15 | YONHAP

사전

커촹바 [科學創業] 경제용어사전

... 같은 기술·창업주 전문 시장을 추가로 개설하겠다”고 밝혔다. 커촹반은 사업성이 우수한 기술기업은 기존 증시보다 쉽게 상장할 수 있게 해 주는 상장특례제도를 운영한다. 이에 따라 상하이나 선전 등 기존 중국 증시에 상장할 수 없는 적자 기업도 커촹반에서 기업공개(IPO)를 할 수 있다. 커촹반의 운영 주체인 상하이거래소는 최근 상장심사위원회를 열고 웨이신생물, 안지과학기술, 톈준과학기술 등 3개 기업의 상장 신청을 통과시켰다. 커촹반이 공식 출범하기는 했지만 정상적인 ...

블루오리진 [Blue Origin] 경제용어사전

... 꿈도 머스크 CEO와 똑같다. 그가 우주에 수백만 명이 거주할 수 있는 도시를 만들겠다고 처음 선언한 것은 고등학교 졸업연설 때였다. 베이조스는 미국 언론들과의 인터뷰에서 “우주산업은 어린 시절부터 품어온 오랜 꿈”이라며 “지금은 (적자가 나더라도) 미래를 위한 기반을 다져두는 단계”라고 말했다. 블루오리진의 생존방식은 스페이스X와 사뭇 다르다. 스페이스X가 NASA와의 계약을 통해 성장했다면 블루오리진은 다른 민간업체들과 적극 손잡는 방식을 택했다. 미국 록히드마틴과 보잉 ...

적자본지수 [Human Capital Index] 경제용어사전

한 나라의 보건·교육환경을 반영해 오늘 태어난 아이가 18세까지 얻게 될 인적자본의 총량을 측정한 것이다. 이 지수는 0과 1 사이의 값으로 표기하는데, 아이가 완전한 교육과 의료를 제공받았을 때 값이 1이다. 2019년 10월11일 세계은행은 처음으로 세계 157개국을 대상으로 조사한 인적자본지수 결과를 발표했다. 한국 인적자본지수는 0.84로 싱가포르(0.88)에 이어 두 번째로 높았다. 한국에서 태어난 아이는 완전한 교육과 의료 혜택을 받았을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