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전경련 쇄신 강조한 허창수 "기업가 정신 르네상스 구현"

    허창수 GS그룹 명예회장이 전국경제인연합회 제38대 회장에 취임했다. 허 회장은 “재창립의 마음으로 모든 것을 쇄신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전경련은 한국경영자총협회와의 통합론에 선을 긋고, 혁신을 통해 대기업을 대변하는 대표단체 역할을 이어가겠다는 방침을 강조했다. 전경련은 26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제60회 정기총회를 열고 허 회장을 임기 2년의 차기 회장으로 재선임하는 안건을 의결했다. 이로써 허 회장은 6연임을 하며 ...

    한국경제 | 2021.02.26 17:41 | 이수빈

  • thumbnail
    허창수 전경련 회장 연임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이 26 일 오전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 전경련 정기총회에 참석하고 있다 . 지난 2011 년부터 전경련을 이끈 허 회장은 올해도 회장으로 추대되면서 6 회 연속 전경련을 이끌게 됐다 . 허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 무기력한 경제상황을 반전시킬 수 있는 주인공은 바로 우리 기업 " 이라며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기업의 역할을 강조했다 ./ 김범준기자 ...

    한국경제 | 2021.02.26 14:12 | 김범준

  • thumbnail
    '최장수 등극' 허창수 전경련 회장 "경제반등 주인공은 기업"

    ...국경제인연합회 최장수 회장에 등극한 허창수 GS그룹 명예회장( 사진 )이 취임 일성으로 “무기력한 경제를 반전시킬 수 있는 주인공은 우리 기업”이라고 힘줘 말했다. 허창수 현 회장은 26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 전경련 총회에서 제38대 회장으로 다시 선임됐다. 허창수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잠재성장률이 낮아지고 저출산·고령화가 심화해 도전과 희망에 대한 이야기가 사라져만 간다”고 짚은 뒤 “임기 ...

    한국경제 | 2021.02.26 13:19 | 김봉구

전체 뉴스

  • thumbnail
    전경련 "세계 주요국, 재생에너지 늘리면서 원전도 지킨다"

    ... 공급을 위해 원자력발전을 주요 전력원으로 하는 에너지정책을 추진하고 있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주요 5개국(미국·일본·독일·영국·프랑스)과 중국, 한국 등 7개국의 에너지정책을 비교한 결과를 4일 발표했다. 전경련에 따르면 이들 국가는 공통으로 재생에너지 발전 비중은 확대하고, 화력 발전 비중은 축소하는 경향을 보였다. 또 독일과 한국을 제외한 5개국은 탄소배출 감축과 안정적 전력공급을 위해 원전을 확대 또는 유지할 계획인 것으로 조사됐다. ...

    한국경제 | 2021.03.04 06:00 | YONHAP

  • thumbnail
    "디지털세·탄소국경세 확산에 국내 탄소세 도입되면 3중 부담"

    전경련 '디지털세·탄소세 등 국제조세 동향과 한국의 대응' 디지털세와 탄소 국경세 등 다국적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한 국제조세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고, 국내 탄소세도 도입되면서 우리나라 기업들의 부담이 크게 늘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3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산하 BIAC 한국위원회 자격으로 '디지털세·탄소세 등 국제조세 동향과 한국의 대응' 세미나를 열었다. 디지털세는 영업장 위치와 관계없이 ...

    한국경제 | 2021.03.03 10:21 | YONHAP

  • thumbnail
    중국 기업 약진…'R&D 코리아' 세계 위상 흔들

    ... 글로벌 R&D 투자에서 차지하는 위상이 흔들리고 있다. 기술굴기를 표방한 중국정부의 정책자금 지원에 힘입은 중국기업의 약진, 헬스케어, ICT서비스 등 신성장분야 투자부진에 따른 것으로 해석된다. 3일 전국경제인연합회(이하 전경련)이 유럽집행위원회 [EU R&D Scoreboard]의 2011년 이후 세계 2500대 R&D 기업 보고서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세계 2500대 R&D기업 중 한국기업 수는 2014년 80개에서 2019년 ...

    조세일보 | 2021.03.03 09:31

사전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 [Businss Round Table] 경제용어사전

미국 내 200대 대기업 협의체다. 기업의 이익을 대변하는 이익단체로 시가총액이 미국기업 전체의 20%에 달하는 미국 최대 경영자 단체로 1972년 설립됐다다. 전미제조업협회(NAM), 미국 상공회의소(US Chamber of Commerce)와 함께 미국에서 가장 영향력이 큰 로비단체로 꼽힌다. 한국의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과 비슷한 성격을 가지고 있다.

원가회수율 경제용어사전

... 나눈 값. 100% 이상이면 한전이 전기를 원가보다 비싸게 팔았다는 의미다. 가정용 전기요금 누진제 폭탄 논란 속에 상대적으로 싼 산업용 전기요금이 특혜라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는 것과 관련해 전국경제인연합회가 반박 자료를 내놨다. 전경련은 2016년 8월24일 '산업용 전기요금의 오해와 진실'이란 자료에서 한국전력이 산업용 전기요금을 원가 이하로 공급한다는 지적에 대해 “산업용 전기의 원가회수율은 2014년 102%, 2015년 109%에 달한다”고 주장했다. 에너지경제연구원에 ...

APEC 기업인 자문위원회 [APEC Business Advisory Council] 경제용어사전

... 공식 민간 자문기구로 1996년에 설립되었다. ABAC 위원은 중소기업 대표 1명을 포함, 회원국별로 정상이 임명한 기업인 3명으로 구성된다. APEC 의장국 기업인 1인이 ABAC 의장이 되어 연간 4차의 회의를 주도하며, 전경련 산하 ABAC 한국위원회 사무국에서 회의를 주관한다. 또한, 제 1차 정상회의 직후 ABAC위원들은 정상과의 대화의 시간을 갖고 민간 기업인의 의견을 정상들에게 전달하게 된다. 2005년 11월 열린 ABAC회의에서는 무역자유화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