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배당확대 압박 받는 광주신세계, 얼마나 늘릴까

    ... 요구 등 주주가치를 높이기 위한 제안을 하려는 투자자는 지분 보유목적을 최소 일반투자로 변경해둬야 하기 때문이다. KB자산운용은 2013년부터 광주신세계에 투자해 7년 동안 주요 주주로 있다. KB자산운용의 지분율은 7.54%로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52.08%), 신세계(10.42%), 피델리티자산운용(9.99%)에 이어 네 번째로 높다. KB자산운용은 2018년과 지난해 연속 주주서한을 발송해 “국내 유통업체 중 가장 배당성향이 떨어진다”고 지적한 ...

    한국경제 | 2020.02.09 18:07 | 김진성

  • thumbnail
    "우한 폐렴에 발목잡힌 자동차株, 저가 매수 기회"

    ... 기아차는 중국산 부품 수급 차질로 일부 생산라인이 가동을 멈추거나 감산에 돌입했다. 최근 주가 폭락은 이런 부정적인 영향이 크게 반영됐다. 하지만 실적 개선세와 공격적인 미래사업 투자를 감안하면 주가가 매력적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정용진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기존 자동차산업이 테슬라보다 주목을 훨씬 덜 받고 있지만 이를 따라갈 수 있을 만큼의 비전 제시를 계속 하고 있다”며 “이르면 연말께 현대차가 전기차 전용 플랫폼(e-GMP)을 ...

    한국경제 | 2020.02.04 17:27 | 양병훈

  • [인사] 삼성물산 ; 삼성중공업 ; 삼성바이오로직스 등

    ... 한유경▷이화간호과학 김옥수 ◈국민대<부총장>▷교학 문창로▷산학 박찬량▷기획처장 김용민▷입학처장 겸 디자인대학원장 이준희▷산학협력단장 신동훈<학장>▷사회과학대 고한준▷법과대(겸 법무대학원장) 신홍균▷조형대 정용진 ▷과학기술대 성문희▷체육대 이기광▷건축대 봉일범▷경영대 이은형▷교양대 김한승 ◈영남대▷교학부총장 서정숙▷입학처장 신용호▷학생상담센터장 임성우<학장>▷문과대 김양선▷자연과학대 김응찬▷상경대 이병완▷생명응용과학대 이도형▷대학원장 ...

    한국경제 | 2020.01.30 17:21

전체 뉴스

  • thumbnail
    정의당 "국회의원 보수 최저임금 5배 이내로"…최고임금제 공약(종합)

    ... 일가인 경영진 임금 현황만 따로 떼어서 보면 이재현 회장이 가장 높았고, 정몽구 대표이사, 최신원 회장, 두산 박정원 회장(50억원, 최저임금의 264배), 현대모비스 정몽구 대표이사(41억1천만원, 최저임금의 217배), 이마트 정용진 회장(36억1천만원, 최저임금의 191배) 등이 뒤를 이었다. 증권·카드·손해보험·금융지주 등 금융사의 평균임금은 약 10억원으로 최저임금의 50배 정도였다. 공공기관장의 경우 전체 342곳의 평균 임금은 1억7천만원(최저임금의 ...

    한국경제 | 2020.01.29 15:09 | YONHAP

  • thumbnail
    [특징주] 현대차, 작년 실적 호조에 8%대 급등 마감(종합)

    ... 9.3% 늘었다. 현대차가 연간 매출 100조원을 돌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작년 4분기 기준으로는 영업이익이 1조2천436억원으로 1년 전과 비교해 148.2% 증가했으며 매출은 27조8천681억원으로 10.5% 늘었다. 정용진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현대차는 지난해 4번의 실적 발표 중 3번의 '어닝 서프라이즈(깜짝 실적)'를 기록했다"며 "향후 발표될 부품사들의 실적이 양호하다면 자동차 업종 전반에 대한 기대감이 다시 살아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

    한국경제 | 2020.01.22 16:28 | YONHAP

  • thumbnail
    롯데 신격호 마지막 길…구광모·정용진 등 각계 조문 이어져

    ... 빈소에는 조문 마지막 날에도 고인을 애도하는 발길이 이어졌다. 21일 서울아산병원에 마련된 빈소에서는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전날처럼 함께 조문객을 맞았다. 이날 오후에는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모친인 이명희 신세계 회장과 함께 빈소를 찾았다. 이 회장과 정 부회장은 빈소에 40여분간 머물며 유족을 위로했다. 이 회장은 신 명예회장의 장녀인 신영자 롯데 장학재단 이사장과 친분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20.01.21 15:26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