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예상밖 '실적 선방' 대형株 계속 나온다

    ... 1분기 영업이익 전망치를 280억원에서 460억원으로 두 배 가까이 높였다. 키움증권은 이날 SK하이닉스의 1분기 영업이익을 기존 5240억원에서 5650억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다만 코로나19 사태의 직접적인 타격을 받은 항공, 정유, 여행업계는 부진을 면하기 어려울 전망이다. 대한항공의 1분기 영업이익 컨센서스는 3개월 전 936억원에서 최근 -995억원으로 급전직하했다. 1분기 실적이 잘 나온 종목도 2분기에는 큰 위기를 맞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

    한국경제 | 2020.04.08 19:26 | 양병훈

  • thumbnail
    '코로노미 쇼크'에서 건설사 신용도 굳건한 까닭 유료

    ... 수주가 회복할 것이란 예상이 많았습니다. 하지만 국제유가 급락과 지정학적 위기 확대로 불확실성이 불어났죠. 주요 발주처가 투자 규모를 축소할 것으로 보여 발주 규모 회복에도 시간이 걸릴 전망입니다. 국내 건설사가 강점을 갖고 있는 정유 설비 등의 수주 증가는 좀 더 기다려야 한다는 의미입니다. 건설사 간 신용도 양극화는 심화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BBB급 건설사는 비수도권, 주택사업에 집중된 포트폴리오를 갖고 있습니다. 주택사업이 어려워지면 실적 변동성이 아무래도 ...

    모바일한경 | 2020.04.08 17:58 | 김은정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삼성벤처투자·에쓰오일, 산업용AI 스타트업 원프레딕트에 투자

    ... 통해 인수하거나 전략적 협력 관계를 강화하는 전략을 구사하고 있다. 2018년 소수 지분 투자로 인연을 맺은 뒤 지난해 12월 추가 투자하며 최대 주주로 올라선 폴더블 스마트폰 유리기판 제조사 도우인시스가 대표적 사례다. 정유사에서 종합 석유화학업체로의 변화를 추진 중인 에쓰오일은 지난해 1월 원프레딕트의 시리즈A투자에 10억원을 투자한 데 이어 시리즈B에도 투자하며 벤처 투자를 통한 시너지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에쓰오일은 2015년부터 원유를 정제하고 ...

    마켓인사이트 | 2020.04.08 15:30

전체 뉴스

  • thumbnail
    S&P "한국기업 신용등급 부정적 조정 당분간 지속"

    ... 폭으로 증가했다"며 "작년부터 늘어난 등급 하향 조정이 올해도 이어지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올해 상반기 수익성 악화 전망을 고려하면 이런 부정적 등급 변동 추세가 당분간 지속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업종별로는 특히 정유사들이 유가 급락에 따른 재고 손실, 정제 마진 악화, 수요 둔화로 상반기에 큰 폭의 적자를 내고, 항공·호텔·유통 등의 산업에 신용도 압박이 가중될 것으로 S&P는 예상했다. 최근 S&P는 GS칼텍스와 KCC의 신용등급을 ...

    한국경제 | 2020.04.08 17:15 | YONHAP

  • thumbnail
    전례없는 복합위기에 '36조원+α'로 한국 수출 돌파구 마련

    ... 지난달 0.2% 감소하며 비교적 선전했다. 특히 물량은 13.1% 증가해 수출 기반은 아직 굳건함을 보여줬다. 하지만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할 경우 한국 수출이 언제까지 선방할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자동차, 항공, 정유업계를 중심으로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고 반도체도 불안감이 커지는 상황이다. 정부가 8일 비상경제회의를 거쳐 내놓은 수출활력 제고 방안에는 세계 경제와 글로벌 가치사슬(GVC) 재편에 제때 대응하고 코로나19 이후 수출·제조강국의 ...

    한국경제 | 2020.04.08 14:35 | YONHAP

  • thumbnail
    '절박한' 원유 생산업체에 수요 부진에 할인 경쟁

    ... 전 세계적인 수요 부족 속에 구매처를 확보하기 위해 공격적으로 할인 경쟁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7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전 세계 경제활동이 위축되면서 석유 수요가 급감하자 정유업체들이 원유 처리율을 크게 낮추었고, 이로 인해 원유 생산업체들은 누적된 재고를 처분하기 위해 원유 가격을 대폭 내리고 있다. 석유 거래업자들은 러시아 소콜의 원유 현물가가 이번 주 두바이유에 비해 배럴당 8달러 할인된 가격에 ...

    한국경제 | 2020.04.07 13:27 | YONHAP

한경매물

'정유' 부동산 정보

부동산 정보
거래 종류 확인일자 매물명 면적(㎡) 매물가(만원)
매매 아파트

17/11/23

계양하우스토리1차 110/85 6/15층 30,000
햇빛잘들어오는 남향집으로 집상태아주깨끗
매매 아파트

17/11/23

계양하우스토리1차 110/85 5/15층 31,000
구조좋은 역세권아파트,중문,등교체등 수리됨
매매 아파트

17/11/23

계양하우스토리1차 110/85 29,000
시세대비저렴한 매물,남향 집상태좋아요
매매 아파트

17/11/23

계양하우스토리1차 110/85 7/15층 30,500
남향,로얄층 집상태 좋아요

사전

IMO 2020 경제용어사전

... 황산화물 저감장치(스크러버) 장착 △액화천연가스(LNG) 추진선 신규 도입 등이 꼽힌다. 스크러버는 즉각 대응이 가능하지만 설치비가 대당 최고 700만달러(약 80억원)에 이른다는 것이 단점으로 지적된다. IMO 2020은 준비된 정유업체들에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국제에너지기구(IEA)에 따르면 선박유 시장은 하루 440만 배럴(1배럴은 158.9L) 규모다. 이 중 80%를 고유황중유가 차지하고 있다. IEA는 내년부터 하루 100만 배럴 수준의 저유황중유 시장이 ...

IMO 2020 경제용어사전

... 스크러버(배기가스 정화 장치)나 액화천연가스(LNG) 추진 장치를 달거나 저유황유로 연료를 바꿔야 한다.신 황 함유량이 0.1%인 저유황유는 고유황유보다 40~50% 비싸지만 규제가 시행되면 두 제품의 가격 차이는 더 벌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저유황유를 생산하는 정유사의 이익 급증이 예상된다. 정제설비 고도화율이 높은 국내 정유사가 유리하다. 하지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IMO의 배출규제 시행시기 연기를 추진하고 있어 향후 전망이 불투명한 상태이다.

신재생연료 의무혼합제 [renewable fuel standard] 경제용어사전

휘발유·경유에 바이오에너지를 의무적으로 혼합해 사용하도록 한 제도. 정부는 2006년부터 정유사들과 자발적인 협약을 통해 경유에 바이오디젤 0.5%를 섞어 쓰도록 한 데 이어 2015년 7월부턴 강제성을 띤 '신재생연료 의무혼합제(RFS:Renewable Fuel Standard)'를 도입하고, 바이오디젤 혼합비율을 2.5%로 높였다. 또한 2018년 부턴 이 비율을 3.0%로 올렸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