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美 에너지업계 "WTI 가격, 연말에도 45달러 못 넘겨" [원자재포커스]

    ... 남았다”는 분석을 내놨다. 최근 미국에서 증시 변동성이 커지고, 추가 경기부양책 합의도 지연되면서 석유에 투자하는 투기적 원유 거래수요도 줄고 있다는 평이다. 투기적 원유거래 수요는 원유 현물을 실제로 인도받아 쓰는 정유사 등 실수요를 뺀 투자 수요를 일컫는다. 미국은 지난 3월 초 일평균 1310만 배럴을 생산했다. 사상 최대 에너지 생산량이다. 그러나 이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세계에 퍼지면서 상황이 급반전했다. 시추를 대거 ...

    한국경제 | 2020.09.24 11:06 | 선한결

  • GS, 10년 만에 시총 3조원 아래로

    GS그룹 지주사인 GS가 10년 만에 시가총액이 3조원 아래로 떨어졌다. 정유와 건설, 유통업 등 GS그룹 사업구조의 핵심 기업들이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아 실적이 악화된 영향이다. 23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GS그룹 7개 상장사의 시가총액은 올 들어 25.45% 감소해 지난 22일 종가 기준 8조7931억원에 그쳤다. 10대 그룹 가운데 올해 GS그룹보다 낙폭이 컸던 곳은 경기민감 업종 계열사로 구성돼 있는 현대중공업그룹(31.87% ...

    한국경제 | 2020.09.23 17:30 | 전범진

  • thumbnail
    무디스의 경고…"韓비금융기업, 긍정 전망 단 한 곳도 없다"

    ... 등급조정보다 많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보고서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26개 한국 비금융기업(비상장 공기업 제외) 중 15개사가 상반기 신용도에 부정적인 영업실적을 보였다고 소개했다. 특히 정유 화학 철강 자동차 등 경기 변동성이 높은 업종의 기업이 더 큰 영향을 받았다고 언급했다. 무디스는 "경제회복이 진행중이지만 여전히 미약한 수준이며 향후 경제회복은 코로나19의 억제 여부와 밀접히 연계될 것"이라며 "최근 ...

    한국경제 | 2020.09.23 14:42 | 강경주

전체 뉴스

  • thumbnail
    현대오일뱅크 "2050년까지 탄소배출량 30% 감축"

    ... 따라 현대오일뱅크는 지난해 678만톤(t)이었던 탄소 배출량을 2050년 499만톤으로 줄일 예정이다. 목표저감량 177만톤을 나무로 환산하면 소나무 1천270만 그루를 새로 심는 데 해당한다고 현대오일뱅크는 설명했다. 국내 정유·화학사 중 사업 과정에서 배출하는 탄소량과 동등한 수준으로 감축 활동해서 탄소배출 순 증가율을 0으로 만드는 탄소중립에 더해 배출량까지 대폭 줄이겠다고 밝힌 것은 현대오일뱅크가 처음이다. 현대오일뱅크는 이같은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신 ...

    한국경제 | 2020.09.23 15:06 | YONHAP

  • thumbnail
    美 IT 기업들 앞 다퉈 '인도 러시'

    ... 점에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무케시 암바니(63) 인도 릴라이언스 그룹 회장은 아시아 최고 부자다. 암바니 회장은 블룸버그 억만장자지수에서 전 세계 8위 부자에 올라 있다. 재산은 815억 달러로 추정된다. 릴라이언스 그룹은 정유와 천연가스 같은 에너지, 화학, 철강, 바이오, 제약, 유통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업을 벌이는 인도 최대 기업이다. 암바니 회장의 아버지 디루바이가 26세였던 1958년 단돈 5만 루피(84만 원)의 종잣돈으로 설립한 무역회사에서 ...

    Money | 2020.09.23 14:56

  • thumbnail
    에쓰오일, 추석 맞이 백미 1억원 상당 기부

    ... 울산복지재단이 지역 농가에서 생산한 친환경 쌀을 구매한 것으로 취약계층에게 전달된다. 울산복지재단은 2001년부터 현재까지 총 79억원 상당 성품을 지역 저소득 가구와 사회복지기관에 기부해왔다. 박봉수 에쓰오일 사장은 "코로나19로 정유 업계가 유례없는 도전에 직면하고 있지만, 사회공헌 활동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극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울산복지재단은 지역 농산물인 친환경 쌀 구매와 지원뿐만 아니라 동절기 저소득 가구를 위한 난방유 지원, 사회복지시설기관과 ...

    한국경제 | 2020.09.23 11:03 | YONHAP

한경매물

'정유' 부동산 정보

부동산 정보
거래 종류 확인일자 매물명 면적(㎡) 매물가(만원)
매매 아파트

17/11/23

계양하우스토리1차 110/85 6/15층 30,000
햇빛잘들어오는 남향집으로 집상태아주깨끗
매매 아파트

17/11/23

계양하우스토리1차 110/85 5/15층 31,000
구조좋은 역세권아파트,중문,등교체등 수리됨
매매 아파트

17/11/23

계양하우스토리1차 110/85 29,000
시세대비저렴한 매물,남향 집상태좋아요
매매 아파트

17/11/23

계양하우스토리1차 110/85 7/15층 30,500
남향,로얄층 집상태 좋아요

사전

IMO 2020 경제용어사전

... 황산화물 저감장치(스크러버) 장착 △액화천연가스(LNG) 추진선 신규 도입 등이 꼽힌다. 스크러버는 즉각 대응이 가능하지만 설치비가 대당 최고 700만달러(약 80억원)에 이른다는 것이 단점으로 지적된다. IMO 2020은 준비된 정유업체들에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국제에너지기구(IEA)에 따르면 선박유 시장은 하루 440만 배럴(1배럴은 158.9L) 규모다. 이 중 80%를 고유황중유가 차지하고 있다. IEA는 내년부터 하루 100만 배럴 수준의 저유황중유 시장이 ...

IMO 2020 경제용어사전

... 스크러버(배기가스 정화 장치)나 액화천연가스(LNG) 추진 장치를 달거나 저유황유로 연료를 바꿔야 한다.신 황 함유량이 0.1%인 저유황유는 고유황유보다 40~50% 비싸지만 규제가 시행되면 두 제품의 가격 차이는 더 벌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저유황유를 생산하는 정유사의 이익 급증이 예상된다. 정제설비 고도화율이 높은 국내 정유사가 유리하다. 하지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IMO의 배출규제 시행시기 연기를 추진하고 있어 향후 전망이 불투명한 상태이다.

신재생연료 의무혼합제 [renewable fuel standard] 경제용어사전

휘발유·경유에 바이오에너지를 의무적으로 혼합해 사용하도록 한 제도. 정부는 2006년부터 정유사들과 자발적인 협약을 통해 경유에 바이오디젤 0.5%를 섞어 쓰도록 한 데 이어 2015년 7월부턴 강제성을 띤 '신재생연료 의무혼합제(RFS:Renewable Fuel Standard)'를 도입하고, 바이오디젤 혼합비율을 2.5%로 높였다. 또한 2018년 부턴 이 비율을 3.0%로 올렸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