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S&P "한국기업 신용등급 부정적 조정 당분간 지속"

    ... 하향 조정이 올해도 이어지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올해 상반기 수익성 악화 전망을 고려하면 이런 부정적 등급 변동 추세가 당분간 지속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업종별로는 특히 정유사들이 유가 급락에 따른 재고 손실, 정제 마진 악화, 수요 둔화로 상반기에 큰 폭의 적자를 내고, 항공·호텔·유통 등의 산업에 신용도 압박이 가중될 것으로 S&P는 예상했다. 최근 S&P는 GS칼텍스와 KCC의 신용등급을 내리고 SK이노베이션, S-Oil, ...

    한국경제 | 2020.04.08 17:15 | YONHAP

  • thumbnail
    현대오일뱅크, 정기보수 시기 앞당긴다…"시황 악화 따른 대응"

    ... 생산능력의 3분의 2 수준이며 정기보수로 약 1.5개월 간 매출액 감소가 불가피할 전망이다. 최근 국제유가 폭락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수요 감소로 정유 업계는 공장을 돌릴수록 손해를 입고 있는 상황이다. 정제마진은 지난 3월 셋째 주부터 이달 첫째 주까지 줄곧 마이너스를 기록하고 있어 현대오일뱅크를 비롯한 일부 정유사들은 가동률을 10%가량 낮추기도 했다. 현대오일뱅크 측은 "정유사 손실이 커지고 있다는 점을 고려할 때 이번 정기보수는 회사 ...

    한국경제 | 2020.04.06 16:41 | YONHAP

  • thumbnail
    '현대중공업지주' 5% 이상 상승, 낮아진 Valuation과 높아진 배당수익률 - KB증권, BUY(유지)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낮아진 Valuation과 높아진 배당수익률 - KB증권, BUY(유지) 03월 26일 KB증권의 정동익 애널리스트는 현대중공업지주에 대해 "국제유가 급락 및 정제마진 하락으로 현대오일뱅크 실적 둔화 불가피. 올해 주당 12,000원의 현금배당이 예상되는데, 이에 따른 배당수익률은 6.8%. 대내외 여건은 엄중한 것이 현실이지만 시장안정 시 반등을 위한 일차적인 조건은 갖추어진 것으로 판단됨. "라고 분석하며, ...

    한국경제 | 2020.04.06 09:27 | 한경로보뉴스

사전

IMO 2020 경제용어사전

... 전망이다. 국제에너지기구(IEA)에 따르면 선박유 시장은 하루 440만 배럴(1배럴은 158.9L) 규모다. 이 중 80%를 고유황중유가 차지하고 있다. IEA는 내년부터 하루 100만 배럴 수준의 저유황중유 시장이 새로 열릴 것으로 관측했다. 저유황중유는 탈황(脫黃) 과정을 추가하기 때문에 고유황중유보다 비싸다. 에너지시장 분석업체인 ICIS는 0.5% 저유황중유 정제마진(제품값-원유값)이 내년 초 배럴당 27달러 수준이 될 것으로 예상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