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나태주 시인 "BTS 제이홉 추천 감사…시집 보내고 싶어"(유퀴즈)

    나태주 시인이 '세계적인 아이돌' 방탄소년단(BTS) 제이홉을 언급해 이목을 끌고 있다. 14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에서는 나태주 시인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재석은 "유명한 시 아니냐. '풀꽃'이라는 시 어떻게 쓰시게 된 거냐"라며 질문했다. 이를 들은 나 시인은 "초등학교 선생을 43년 하면서 아이들하고 봄에 ...

    한국경제 | 2021.04.14 22:42 | 김정호

  • thumbnail
    칠레 코미디쇼, BTS 분장하며 "나는 김정은" 희화화 논란

    ... '후안 카를로스'라고 말했다. 이는 '은'이라는 발음이 스페인어로 '1'(Un)과 비슷하다는 점을 활용한 것이다. 진짜 이름이 무엇이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이들은 뷔, 정국, 아구스트D, 제이홉, 진이라고 말하며 BTS를 패러디하고 있음을 알렸다. 한국어로 한마디 해달라는 요청에 한 멤버는 중국어 억양과 비슷한 말투로 의미 없는 말을 늘어놨다. 무슨 뜻이냐는 질문에는 "나 백신 맞았어"라는 뜻이라고 말하며 ...

    한국경제 | 2021.04.14 07:41 | 이미경

  • thumbnail
    중국어 흉내 내며 "백신 맞았어"…BTS, 또 인종차별 당했다

    ... 답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이름에 스페인어로 숫자를 붙이며 희화화한 것. 진행자가 진짜 이름이 무엇이냐고 묻자 이들은 "V", "정국", "어거스트D(슈가)", "제이홉", "진"이라고 말하며 방탄소년단을 패러디하고 있음을 밝혔다. 이어 '한국어를 할 줄 아느냐. 한국어를 배워보고 싶다'는 진행자의 말에 한 코미디언은 중국어 발음을 흉내 내기 시작했다. ...

    연예 | 2021.04.13 10:43 | 김수영

전체 뉴스

  • thumbnail
    BTS 분장하고 희화화 방송…`인종차별 코미디` 비판

    ... `후안 카를로스`라고 소개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이름의 영어 표기 중 `은`(Un)이 `1`을 뜻하는 스페인어와 같다는 것을 활용한 것이다. 진행자가 진짜 이름이 뭐냐고 재차 묻자 이들은 차례로 뷔, 정국, 아구스트D, 제이홉, 진이라고 말하며 BTS를 패러디하고 있음을 분명히 했다. 한국어를 할 줄 아느냐고 묻자 멤버 중 한 명만 할 수 있다고 답했고, 한마디 해달라는 요청에 중국어 억양과 비슷한 의미 없는 말들을 길게 늘어놨다. 해석을 부탁하자 ...

    한국경제TV | 2021.04.14 06:53

  • thumbnail
    BTS 소재로 '인종차별 코미디'…뭇매 맞은 칠레방송 사과

    ... 소개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이름의 영어 표기 중 '은'(Un)이 '1'을 뜻하는 스페인어와 같다는 것을 활용한 것이다. 진행자가 진짜 이름이 뭐냐고 재차 묻자 이들은 차례로 뷔, 정국, 아구스트D, 제이홉, 진이라고 말하며 BTS를 패러디하고 있음을 분명히 했다. 한국어를 할 줄 아느냐고 묻자 멤버 중 한 명만 할 수 있다고 답했고, 한마디 해달라는 요청에 중국어 억양과 비슷한 의미 없는 말들을 길게 늘어놨다. 해석을 부탁하자 ...

    한국경제 | 2021.04.14 00:28 | YONHAP

  • thumbnail
    임영웅, '봄에 어울리는 감미로운 목소리 스타' 1위

    ... 감동의 무대를 선보였다. 이 무대 영상은 13일 오전 10시 기준 유튜브 조회수 116만 뷰를 돌파하며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2위는 2만 5774표(투표율 약 9%)를 획득한 송가인이 차지했다. 뒤를 이어 방탄소년단 제이홉(1만 5328표), 프로미스나인 박지원(2221표), 오마이걸 승희(807표), 폴킴(743표), 장범준(736표), 슈퍼주니어 규현(591표), 은가은(466표), 레드벨벳 웬디(409표), 전유진(345표), 마마무 휘인(258표), ...

    텐아시아 | 2021.04.13 10:38 | 최지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