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절세미녀' 한채아, 고등학교 때와 얼굴이 다른 이유 묻자…

    ... 특수요원'에서 털털하고 직선적인 성격의 형사 나정안으로 분했다. 원래 '사람들이 예쁘다고 하면 낯간지러워 하는 성격'인 만큼 나정안이 본인에게 잘 맞았다고 설명했다. 드라마 '장사의 신-객주'에서 미모가 뛰어난 조소사 역을 맡을 당시의 일화를 거론하기도 했다. 그는 "드라마에서 조소사에 대한 설명으로 '경국지색', '절세미녀'란 설명이 나왔다"며 "눈물을 흘리고 인형처럼 앉아있는 캐릭터를 하다 보니 ...

    HEI | 2017.03.09 14:59 | 오정민

  • thumbnail
    한채아, '장사의 신 객주'서 죽음으로 하차 "사극이 처음이라…"

    ... '장사의 신 객주' 하차 배우 한채아가 이별 소감을 전했다. 지난 14일 KBS 수목 <장사의 신-객주 2015>(극본 정성희, 이한호/연출 김종선/제작SM C&C)에서 비운의 죽음을 맞이하는 ‘조소사’역으로 혼신의 연기를 펼쳤던 한채아가 마지막 촬영현장 사진을 공개하며 팬들의 아쉬운 마음을 달랬다. 공개된 사진 속 한채아는 추운 날씨임에도 열심히 촬영에 임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시종일관 밝은 웃음을 띤 얼굴로 ...

    HEI | 2016.01.15 13:16 | 김예랑

  • thumbnail
    '장사의 신-객주 2015' 한채아가 달라졌어요

    장사의 신 객주2015 한채아 배우 한채아가 새로운 연기를 선보였다. 지난 7일 방송된 KBS 수목드라마 <장사의 신-객주2015>(극본 정성희, 이한호/연출 김종선)에서 조선의 경국지색 조소사 역으로 열연중인 한채아가 위기에 빠진 천봉삼(장혁 분)을 위해 발벗고 나섰다. 조소사와 천봉삼이 혼례를 치르고 얼마 지나지 않아 천가덕장이 토포군에게 둘러싸이며 위기를 맞았다. 이어 말뚝이(황태)까지 전부 불타버리고, 개똥이(김민정 분)와 ...

    HEI | 2016.01.08 09:31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장사의 신-객주 2015' 한채아, 종방 후 푸켓 여행 "일상이 화보"

    ...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을 담은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한채아는 현재 푸켓에서 가족과 여행을 떠나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한채아는 보기만해도 편안해 보이는 바캉스룩을 입고 셀카를 찍고 있다. 선글라스를 쓴 한채아의 모습이 화보의 한 컷 같은 느낌을 자아낸다. 한채아는 최근 방송된 KBS2 ‘장사의 신-객주2015’에서 조소사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다연 인턴기자 yeonda22@ 사진. 한채아 인스타그램

    텐아시아 | 2016.02.19 17:37 | 이다연

  • thumbnail
    '객주 2015' 대단원의 막을 내리다

    ... 죽음을 눈앞에 둔 순간까지 독기를 뿜어내는 극악무도 '악의 화신' 길소개 역으로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또한 해주, 개똥이, 무녀 매월에 이르는 1인 3역 '변신 열전'으로 최고의 찬사를 얻은 김민정과 첫 사극 도전에서 기구한 운명의 조소사를 완벽하게 소화해낸 한채아는 시청자들의 박수갈채를 이끌어냈다. 육의전 대행수 신석주 역의 이덕화는 시종일관 묵직한 무게감으로 극 전체를 아울렀고 박은혜는 아버지 원수를 위해 평생을 바친 가련한 천소례의 안타까운 면모를 실감나게 담아냈다. ...

    텐아시아 | 2016.02.19 07:48 | 한혜리

  • thumbnail
    '장사의 신-객주 2015' 장혁, 김민정 향한 격한 분노 표출

    ... 천봉삼(장혁)은 길에 깔린 많은 수의 군사들을 피해 송만치(박상면), 곰배(류담)에게 이끌려 개똥이(김민정)의 집으로 들어갔던 상황. 개똥이는 천봉삼을 보자마자 반색하며 애틋한 눈빛으로 천봉삼에 대한 걱정을 드러냈다. 하지만 아내 조소사(한채아) 죽음에 관한 진실을 알고 있는 천봉삼은 사태가 가라앉을 때까지 여기 숨어있으라는 개똥이에게 “숨어있는 다고 해결될 일도 아니고 여기 오래 있을 생각 없다”고 냉랭하게 대응했다. 그러자 개똥이는 “내 집이 제일 안전해. 누가 ...

    한국경제 | 2016.02.18 1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