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조현민 '갑질' 사태로 본 녹취관련 법률 쟁점… '3자'가 몰래 녹음 땐 증거 안돼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의 이른바 ‘갑질 음성파일’이 공개되면서 법적으로 허용된 녹취는 어디까지인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공개된 파일이 ‘갑질’의 피해자가 아니라 제3자가 몰래 녹음한 ... ‘갑질’이 벌어진 사무실 바깥에서 제3자가 녹음한 파일을 제보받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이후 조 전무에 대한 여론의 뭇매가 더 거세졌고, 결국 한진그룹은 그를 대기발령 조치했다. 통신비밀보호법 제3조에 따르면 대화 ...

    한국경제 | 2018.04.17 18:49 | 안대규

  • thumbnail
    경찰, '물벼락 갑질' 조현민 수사…"사람 향해 음료 뿌렸다" 진술 확보

    경찰이 17일 조현민(35) 대한항공 전무를 피의자로 입건한 가운데, 조 전무 측의 설명과 회의 참석자들의 진술이 엇갈린 것으로 드러났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이날 오전 이른바 '물벼락 갑질' 논란을 빚은 조 전무를 ... 이같은 내용이 이달 2일 A 업체의 익명 애플리케이션 게시판을 통해 알려지며 논란이 일었다. 결국 대한한공은 조 전무를 본사 대기발령 조치하며 경영에서 손을 떼게 했다. 한편, 조 전무는 매일 서울 모처에서 변호사와 대한항공 고위 ...

    HEI | 2018.04.17 16:20 | 한예진

  • thumbnail
    조현민 갑질 사건, 정식 수사 전환…"음료 뿌렸다는 참석자 진술 확인"

    ... 전무가 경찰에 피의자로 입건됐다. 해외 도주 우려를 감안해 출국정지도 신청했다. 17일 서울 강서경찰서에 따르면 조현민 전무의 '물벼락 갑질' 의혹과 관련해 내사를 진행한 결과 범죄 혐의점이 포착돼 정식 수사로 전환됐다. ... 통해 알려지며 논란이 일자 조 전무는 A 업체에 "지난번 회의 때 제가 정말 잘못했다"는 내용의 문자를 보내 사과했고, 대한항공은 조 전무대기 발령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4.17 10:50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물컵 갑질'이 자매 퇴진 '쓰나미'로…한진家 뒤늦은 수습

    ... 됐다. 이번 사태의 발단은 이른바 '물벼락 갑질' 사건에서 비롯됐다. 이달 12일 조 회장의 차녀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지난달 광고대행사와 광고 회의를 하면서 대행사 직원에게 고성을 지르고 컵을 던졌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 "얼굴에는 (물을) 안 뿌렸다"고 사실을 인정하지 않았다. 논란 나흘 만인 16일 대한항공은 조 전무대기발령했지만, 이 또한 '무늬만 대기발령'이 아니냐는 눈총을 받았다. 대기발령이 "경찰 ...

    한국경제 | 2018.04.22 22:55 | YONHAP

  • thumbnail
    사퇴해야 끝날까… '눈덩이' 된 조현민 '갑질 파문'

    전현직 직원 폭로에 '미확인 정보'까지 겹쳐 파장 커져 대한항공이 수습책으로 꺼낸 '대기발령 카드'에도 조현민(35) 전무의 '갑질 논란'이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오히려 대한항공 ... 의혹까지 인터넷 게시판과 SNS를 통해 더해지며 여론이 가라앉기는커녕 악화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지난 16일 조 전무를 본사 대기발령 조치하고 업무에서 배제한다고 밝혔다. 그러나 "경찰 조사결과가 나올 때까지"라는 ...

    한국경제 | 2018.04.17 18:29 | YONHAP

  • thumbnail
    심상정 "조현민 등기임원 의혹 규명하고 '국적기 박탈'해야"

    ... 견제할 시스템 없어" 정의당 심상정 의원이 이른바 '물벼락 갑질'로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조현민(35·여) 대한항공 전무 사건을 철저하게 수사하고 '대한항공' 사명을 더 사용할 수 없게 ...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됐다. 대한항공 측은 음료를 바닥에 뿌렸을 뿐 광고회사 직원을 향해 뿌리지는 않았다고 해명하는 한편 조 전무대기 발령 조치했다. 경찰은 조 전무를 폭행 혐의 피의자로 입건해 수사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8.04.17 15:51 | YONHAP